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선거법 패스트트랙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23 / 222건

  • [최상연 논설위원이 간다] “9월 정기국회 전 원구성 11 대 7로 정상화되지 않겠나”

    [최상연 논설위원이 간다] “9월 정기국회 전 원구성 11 대 7로 정상화되지 않겠나” 유료

    ... 약자다. 사위가 비록 안이 본회의로 가기 전 마지막으로 거치는 중요한 상임위이고 설사 야당이 사위원장을 갖고 있어도 초거대 여당이 숫자로 안을 처리하는 데는 별다른 문제가 없다. 패스트트랙에 ... 국회 관행 「 대로면 국회 상임위원장 선출 시한을 일주일 넘겼다. 국회법이 '국회의원 총선거 후 첫 집회일로부터 3일 이내에 실시한다'고 규정해 정 시한은 8일이었다. 이런 시한을 정한 ...
  • 주호영 “오늘은 국회가 없어진 날, 승자의 저주란 말 있다”

    주호영 “오늘은 국회가 없어진 날, 승자의 저주란 말 있다” 유료

    ... 단독 국회의장·부의장에 이은 일부 상임위원장 선출. 17대 국회 이래 야당 몫이었던 국회 제사법위원장도 여당 몫. 19일로 예고된 거여에 의한 추가 상임위원장 선출. 21대 국회 개원 ... 사이에선 “아무것도 못 하고 또 당했다”는 자조가 나왔다. 한 통합당 관계자는 “20대 국회의 패스트트랙 국면은 물론 지난해 말 공직선거법 개정,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 처리 과정에서도 ...
  • [사설] 초거대 여당의 김태년 원내대표, 협치의 출발점 돼야 유료

    ... 보지 않았는가. 지난해 민주당은 제1 야당을 배제한 채 '4+1협의체'라는 수적 우세에 기대 선거법·공수처 등을 일방 처리해 극한 대결과 파행을 초래했다. 그 결과 꼼수 위성 비례정당의 출현으로 ... 필수적이다. 여야의 협치가 그 출발이 돼야 하는 건 말할 것도 없다. 김 원내대표는 상시 국회, 패스트트랙 안 개정 등 이른바 '일하는 국회' 개정 협상부터 대화를 통해 해법을 도출하는 협치의 리더십을 ...
  • 문희상 "'공수처, 윤석열 때려잡으려 만든게 아니다' 천명하라"

    문희상 "'공수처, 윤석열 때려잡으려 만든게 아니다' 천명하라" 유료

    ... 홍(洪)모라는 자다. 그자가 지금도 헛소리를 한다. 정치는 그렇게 하면 안 된다.”(※지난해 말 꼼수가 난무하는 가운데 국회 해석 논란에도 문 의장이 선거제와 공수처법을 본회의에 상정하자 야당은 문 의장을 겨냥해 “아들 문석균씨의 선거 출마를 위해 강행처리에 앞장선 것”이라며 “아빠 찬스”라고 공격했다.) 우여곡절 끝에 선거법이 개정됐지만 결국 거대 양당의 ...
  • 문희상 "'공수처, 윤석열 때려잡으려 만든게 아니다' 천명하라"

    문희상 "'공수처, 윤석열 때려잡으려 만든게 아니다' 천명하라" 유료

    ... 홍(洪)모라는 자다. 그자가 지금도 헛소리를 한다. 정치는 그렇게 하면 안 된다.”(※지난해 말 꼼수가 난무하는 가운데 국회 해석 논란에도 문 의장이 선거제와 공수처법을 본회의에 상정하자 야당은 문 의장을 겨냥해 “아들 문석균씨의 선거 출마를 위해 강행처리에 앞장선 것”이라며 “아빠 찬스”라고 공격했다.) 우여곡절 끝에 선거법이 개정됐지만 결국 거대 양당의 ...
  • "野와 통크게" "당정청 조율" "비주류? 웃긴다"···與원내대표 삼국지

    "野와 통크게" "당정청 조율" "비주류? 웃긴다"···與원내대표 삼국지 유료

    ... 한다. 다만 정치개혁을 이뤄내야 국회가 제역할을 할 수 있다는 믿음에는 변함이 없다.” 선거법 개정에 적극적이었다. 결과적으로 새로운 선거제 도입의 취지가 무색해졌다. “선거제 개혁이 ... 말했다. 김홍범 기자 180석의 의미는. “우리가 잘해서 얻은 결과가 아니다. 야권이 자멸한 선거다. 우리는 겸손해야 한다. 180석은 독자적으로 패스트트랙에 올릴 수 있다는 의미 그 이상도 ...
  • 사상 최대 피고인 국회되나···기소된 당선인 15명 수사중 90명

    사상 최대 피고인 국회되나···기소된 당선인 15명 수사중 90명 유료

    ... 경찰인재개발원장을 국가공무원 위반 혐의로 고발하자, 조승래 민주당 대전시당위원장은 21일 “선거에 대한 불복을 넘어 시민에 대한 불복”이라고 맞섰다. 패스트트랙이나 '조국 사태' 등으로 ... 79건이었고, 총 811억 2500여만 원이 비용이 들었다. 이 중 36건(45.6%)이 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당선무효형을 받아 비롯된 선거였다. 임장혁 기자 im.janghyuk...
  • 법안 단독처리 180석 여당, 개헌 빼곤 뭐든지 할 수 있어

    안 단독처리 180석 여당, 개헌 빼곤 뭐든지 할 수 있어 유료

    ... 건 울산선거 수사, 피의자 둘 국회 입성으로 난관 한 정당이 국회 의석(300석)의 5분의 3을 확보하면 단독으로 신속처리안건(패스트트랙) 안 처리가 가능해진다. 또 국회 과반을 확보했으니 공수처, 선거법, 종부세 등 모든 안 처리가 가능하다. 국무총리·대법관·헌법재판관 등의 국회 임명동의도 단독 처리할 수 있다. 본회의는 물론이고 상임위원회 단계에서도 ...
  • 장제원·곽상도, 최강욱 당선됐지만 조마조마 유료

    ... 국회 입성에 성공한 당선인 중에는 이미 기소됐거나 수사 대상자인 이들도 적지 않다. 특히 공직선거법과 국회선진화 위반으로 기소된 당선인들은 몇백만원의 벌금형만 나와도 의원직을 잃게 돼 있어 ... 500만원 이상의 벌금형이 확정되면 의원직을 내놓도록 하고 있다. 이들에 대한 재판은 서울남부지 형사합의11부(이환승 부장판사)에서 진행 중이다. 패스트트랙 충돌 당시 국회선진화 위반 ...
  • [단독] "명분 만들면 된다" 與실세 마포 회동 날, 비례정당 합의

    [단독] "명분 만들면 된다" 與실세 마포 회동 날, 비례정당 합의 유료

    ... 특보단장과 홍영표·김종민 의원 등이 참석했다. 당내 86그룹의 대표 격인 이 원내대표는 지난해 말 선거법 개정안 등 패스트트랙 안 처리를 주도했다. 민주당 선대본부장을 맡고 있는 윤 총장은 민주당의 ... 좌장 격이다. 홍 의원은 직전 원내대표로 지난해 4월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골자로 한 선거법 개정안을 패스트트랙에 올렸다. 전 의원과 홍 의원은 유력한 차기 당 대표 후보로 분류된다.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