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매치플레이 허정구배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8건

  • 배용준 “세계 1위 켑카랑 맞붙고 싶다”…내달 CJ컵 출사표

    배용준 “세계 1위 켑카랑 맞붙고 싶다”…내달 CJ컵 출사표 유료

    ... 배용준(19·한국체대)이란 이름이 자주 등장한다. 그는 6일 경기도 성남 남서울 골프장에서 끝난 허정구배 제66회 한국 아마추어선수권에서 준우승했다. 이로써 올해 한국골프협회(KGA)가 연 아마추어 ... 2000년생 '밀레니엄 베이비'의 반란이다. 배용준은 고등학교 3학년이던 지난해부터 호심배, 영건스 매치플레이, 허정구배 우승 등 각종 대회에서 두각을 나타냈다. 대학생이 된 올해 골프 인생의 전환점을 ...
  • 배용준 “세계 1위 켑카랑 맞붙고 싶다”…내달 CJ컵 출사표

    배용준 “세계 1위 켑카랑 맞붙고 싶다”…내달 CJ컵 출사표 유료

    ... 배용준(19·한국체대)이란 이름이 자주 등장한다. 그는 6일 경기도 성남 남서울 골프장에서 끝난 허정구배 제66회 한국 아마추어선수권에서 준우승했다. 이로써 올해 한국골프협회(KGA)가 연 아마추어 ... 2000년생 '밀레니엄 베이비'의 반란이다. 배용준은 고등학교 3학년이던 지난해부터 호심배, 영건스 매치플레이, 허정구배 우승 등 각종 대회에서 두각을 나타냈다. 대학생이 된 올해 골프 인생의 전환점을 ...
  • 고교생 배용준, 아마골프 '용' 됐다

    고교생 배용준, 아마골프 '용' 됐다 유료

    7일 경기도 성남 남서울 골프장에서 열린 허정구배 아마추어골프대회에서 정상에 오른 배용준(가운데). [사진 삼양인터내셔날] 골프 국가대표 상비군 배용준(18·대전체고 3·사진)이 국내 ... 고교생이 우승한 건 2011년 고3이었던 김규빈 이후 7년 만이다. 지난 7월 호심배, 영건스 매치플레이에서도 정상에 올랐던 배용준은 “그동안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릴 기회가 없었는데 올해 들어 많아졌다. ...
  • 고교생 배용준, 아마골프 '용' 됐다

    고교생 배용준, 아마골프 '용' 됐다 유료

    7일 경기도 성남 남서울 골프장에서 열린 허정구배 아마추어골프대회에서 정상에 오른 배용준(가운데). [사진 삼양인터내셔날] 골프 국가대표 상비군 배용준(18·대전체고 3·사진)이 국내 ... 고교생이 우승한 건 2011년 고3이었던 김규빈 이후 7년 만이다. 지난 7월 호심배, 영건스 매치플레이에서도 정상에 올랐던 배용준은 “그동안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릴 기회가 없었는데 올해 들어 많아졌다. ...
  • 윤성호, 허정구배 골프 2년 연속 우승

    윤성호, 허정구배 골프 2년 연속 우승 유료

    ... 대한골프협회] 윤성호(20·한국체대2)가 아마추어 최고 권위의 대회에서 2년 연속 우승했다. 윤성호는 2일 경기도 성남 남서울 골프장에서 끝난 허정구배 제63회 한국아마추어골프선수권대회 결승전(36홀 매치플레이)에서 김동민(영신고2)을 7홀 차로 제치고 정상에 올랐다. 72홀 스트로크 플레이 방식으로 열렸던 지난해 대회에서 우승했던 윤성호는 대회 2연패를 달성한 ...
  • 윤성호 vs 김동민…허정구배 우승 다툼

    윤성호 vs 김동민…허정구배 우승 다툼 유료

    윤성호(左), 김동민(右) 윤성호(한체대2)와 김동민(영신고2)이 허정구배 제63회 한국 아마추어 골프 선수권대회 결승에 올랐다. 1일 경기 성남 남서울 골프장에서 매치플레이로 벌어진 준결승에서 윤성호는 국가대표 동료인 장승보(한체대2)를 한 홀 차로 꺾었다. 윤성호는 16번 홀까지 한 홀 차로 앞섰지만 17번 홀에서 장승보가 버디를 잡아내 올스퀘어가 됐다. ...
  • 아마 골프 최고 축제, 허정구배 티샷

    아마 골프 최고 축제, 허정구배 티샷 유료

    ... 한국아마추어 골프선수권대회가 30일 경기도 성남 남서울 골프장에서 개막한다. 1954년 창설돼 아마추어 골프의 최고봉을 가리는 이 대회는 올해부터는 매치플레이 방식으로 진행한다. 88명의 선수가 첫날 36홀 스트로크 플레이로 32명의 본선 진출자를 가린 후 사흘간 매치플레이로 승부를 펼친다. 허정구배 한국 아마추어 골프선수권대회는 김경태(30·신한금융그룹)·노승...
  • 15타차 우승 아마 그린에 '괴물'

    15타차 우승 아마 그린에 '괴물' 유료

    ... 한국과 일본의 아마추어골프 내셔널 타이틀을 동시에 석권했다. 1일 남서울골프장에서 끝난 허정구배 한국아마추어선수권 최종 4라운드에서 김경태는 7언더파를 더해 합계 18언더파로 우승했다. 전윤철(동남고) ... 김기창(52)씨는 "일본 아마추어 선수권이 한국 아마추어 선수권보다 어렵지만 경태가 정신력이 강해 매치플레이인 일본 대회에서 더 강한 것 같다"고 말했다. 대회 코스는 어려웠다. 지난해 우승 스코어가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