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대한수영연맹회장 대한카누연맹회장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8건

  • 이기흥 4년 더 체육회장 재선

    이기흥 4년 더 체육회장 재선 유료

    이기흥 이기흥(66·사진) 대한체육회장이 재선에 성공했다. 이 회장은 18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온라인으로 진행한 제41대 대한체육회장 선거에서 당선됐다. 선거인단 2170명 ... 각각 507표(25.68%), 423표(21.43%), 129표(6.53%)를 받았다. 이 회장대한수영연맹회장, 대한카누연맹회장, 2012년 런던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장을 역임했다. 2016년 ...
  • 이기흥 4년 더 체육회장 재선

    이기흥 4년 더 체육회장 재선 유료

    이기흥 이기흥(66·사진) 대한체육회장이 재선에 성공했다. 이 회장은 18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온라인으로 진행한 제41대 대한체육회장 선거에서 당선됐다. 선거인단 2170명 ... 각각 507표(25.68%), 423표(21.43%), 129표(6.53%)를 받았다. 이 회장대한수영연맹회장, 대한카누연맹회장, 2012년 런던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장을 역임했다. 2016년 ...
  • [서소문 포럼] 이기흥 IOC 위원에게 거는 기대

    [서소문 포럼] 이기흥 IOC 위원에게 거는 기대 유료

    ... 무관한 건설업체 사장이었다. 그는 1980년대부터 토목건설 업체(우성산업개발)를 운영했다. 그러다 2000년 대한체육회 산하 근대5종 경기연맹 회장을 맡으면서 체육계에 첫발을 들여놓는다. 이어 카누연맹 회장에 이어 2010년에는 대한수영연맹 회장을 맡았다. 2012년엔 한국선수단장 자격으로 런던 올림픽에 갔다. 수영연맹 회장으로 재직 시절엔 검찰 조사까지 받는 ...
  • [취재일기] IOC 위원 2명 됐지만 어수선한 체육계

    [취재일기] IOC 위원 2명 됐지만 어수선한 체육계 유료

    ...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이런 중책을 비(非) 체육인인 이 회장이 맡았다. 이기흥 IOC 위원. [연합뉴스] 이 회장은 2000년 대한 근대5종경기연맹회장을 맡아 체육계와 인연을 맺은 뒤 20년 만에 국내 스포츠를 대표하는 인사가 됐다. 대한카누연맹, 대한수영연맹 회장을 역임한 뒤 2016년 대한체육회장에 오른 이 회장은 지난해 평창 겨울올림픽과 자카르타·팔렘방 ...
  • 제40대 대한체육회장에 이기흥 전 수영연맹 회장 당선

    제40대 대한체육회장에 이기흥 전 수영연맹 회장 당선 유료

    ...1표) 전 국회의원을 모두 제치고 당선됐다. 이 당선자는 체육인 출신은 아니다. 그러나 대한카누연맹대한수영연맹 회장을 지내며 실무 능력을 키웠다. 2010 광저우아시안게임과 2012 ... 당선자는 "지금 이 순간 저는 막중한 책임감 느낀다. 이제 우리는 하나다. 원로 및 경기단체 연맹 회장과 시도회 회장을 비롯해 항상 선수들과 체육인들을 생각하며 솔선수범해 실천하겠다"고 당선 ...
  • [광저우 아시안게임 오늘 폐막] “기대 이상 성적, 큰절하고 싶은 심정”

    [광저우 아시안게임 오늘 폐막] “기대 이상 성적, 큰절하고 싶은 심정” 유료

    ... 광저우=이은경 기자 4회 연속 종합 2위 이끈 이기흥 선수단장 이기흥 단장 ▶생년월일 : 1955년 1월 3일 ▶경력 : 현 대한체육회 전국체전 위원장 겸 대한수영연맹 회장(2010년 1월~), 대한올림픽위원회 상임위원(2005년 2월~2009년 2월), 대한근대5종연맹 고문(2005년 3월~2009년 1월), 대한카누회장(2004년 2월~2009년 2월)
  • 이기흥 선수단장 “성적이 전부 아니다, 비인기 종목도 지켜봐 달라”

    이기흥 선수단장 “성적이 전부 아니다, 비인기 종목도 지켜봐 달라” 유료

    ... 이기흥(55·사진) 한국선수단장은 이번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보다도 젊은 선수들이 흘린 땀방울을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이 단장은 1997년 대한근대5종연맹회장으로 취임한 이후 2004년부터 2009년까지 대한카누협회 회장, 대한체육회 부회장을 지냈고 현재 대한체육회 전국체전 위원장 겸 대한수영연맹 회장으로 재직 중이다. 그는 2004년 아테네 올림픽과 2008년 ...
  • “제2의 박태환 발굴할 것”

    “제2의 박태환 발굴할 것” 유료

    ... 이끌어내는 게 먼저”라고 말했다. 이러한 과제를 실행하기 위한 예산 확보도 중요하다. 지난해 대한수영연맹의 한 해 예산은 30억원 정도다. 이 회장은 “스포츠마케팅사업단을 만들어 기업의 후원도 ... 임기 내에 모든 사람이 하나로 뭉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개인 사업을 하는 이 회장은 2004년부터 지난해까지 대한카누연맹 회장을 역임했고, 이후 대한체육회 부회장을 지냈다.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