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사관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2307 / 23,067건

  • “외손녀, 말 나올까봐 하나고 포기…대치동 이사가려 했다”

    “외손녀, 말 나올까봐 하나고 포기…대치동 이사가려 했다” 유료

    ... 영화 '블랙머니' 속 설정이 왜 말이 안 되는 소리인지 설명을 덧붙였다. “사모펀드는 주주가 누군지를 공개 안 하는데 한창 협상을 진행할 때 미국 각 지역 상·하원 의원들이 주미 한국대사관에 압박을 넣었다. 왜 그런지 물어보니까 대학 기금과 목사 퇴직금, 소방관 퇴직금 같은 연기금이 론스타 주주로 들어와 있었다. 검은 머리 외국인이 아니다. 구체적인 주주가 있다.” 한애란·정용환 ...
  • '논두렁시계' 이인규 "세상 시끄러운데 나까지 나설 필요있나"

    '논두렁시계' 이인규 "세상 시끄러운데 나까지 나설 필요있나" 유료

    ... 지난 2009. 4. 22. KBS는 저녁 9시 뉴스에서 '노 전 대통령의 시계수수 사실'을 보도하였습니다. 저는 그날 저녁 종로구 자하문 밖에 있는 중국집 하림각에서 과거 워싱턴 주미대사관에서 함께 근무하여 알게 된 정순영 국회 전문위원, 김영호 행정안전부 차관 그밖에 다른 부처 고위 공무원 등 5명과 함께 식사를 하고 있었습니다. 식사 도중 대검 관계자로부터 'KBS 9시 ...
  • [사진] 시위대 신발 투척, 그물친 미 대사관

    [사진] 시위대 신발 투척, 그물친 미 대사관 유료

    시위대 신발 투척, 그물친 미 대사관 지난달 30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전국 민중대회' 도중 한 참가자가 미국대사관을 향해 신발을 던지고 있다. 대사관과 광장 사이에 경찰 버스를 주차하고 그물을 설치해 신발은 대사관까지 닿지 않았다. 이날 일부 시위대는 청와대까지 행진해 신고하지 않은 횃불을 사용하기도 했다. 경찰은 대사관에 대한 신발 투척과 횃불 사용을 ...
  • [이상언 논설위원이 간다] 중국인 유학생들 “우리는 교육이 아닌 돈벌이 대상”

    [이상언 논설위원이 간다] 중국인 유학생들 “우리는 교육이 아닌 돈벌이 대상” 유료

    ... 아니다”고 말했지만, 유학생 유치 때문에 대학본부가 중국 유학생과 중국 정부의 눈치를 본다는 인식이 널리 퍼져있다. 서울의 한 사립대 보직 교수는 “외대에서 그 사건이 난 그 시기에 주한 중국대사관 측에서 우리 학교 쪽에도 접촉을 시도했다. 해당 보직 교수가 접촉을 피해 난처한 상황을 모면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한국 대학 사회에서 '중국'은 어떤 존재인가? 고려대 측에 따르면 ...
  • [사설] 또 강제 북송 위기 몰린 탈북자들…정부는 뭐 하나 유료

    ... 받을 게 불 보듯 뻔하다. 외교부 측은 “사건 초기부터 상황을 인지하고 외교적 노력을 기울여 왔다”고 주장한다. 그러나 탈북민들이 23일 베트남 공안에 체포된 직후부터 베트남 주재 우리 대사관에 도움을 요청했음에도 닷새 동안 아무 성과를 내지 못한 채 중국으로 추방되는 걸 막지 못했으니 비판받아 마땅하다. 특히 베트남 총리가 참석하는 한·아세안 정상회의가 부산에서 열리는 시점에 ...
  • 평양 서방대사들 '북한의 일상' 트윗 일제히 중단

    평양 서방대사들 '북한의 일상' 트윗 일제히 중단 유료

    ... 부임한 크룩스 대사는 김일성광장, 대동강변, 모란봉공원 등 평양의 일상 풍경을 트위터에 소개해 왔다. 한 달 10~30건에서 지난달엔 9건에 그쳤다. 그마저 중순 이후론 평양 일상 대신 대사관 동정을 올리는 수준이다. 콜린 크룩스 영국대사가 같은 달 19일 트위터에 올린 평양 시민들의 결혼사진 촬영 모습. [SNS 캡처] 대북 전문가들은 북한 당국이 이들 대사에게 소셜미디어 ...
  • [사진] 한미기업인친선포럼 창립 1돌 기념식

    [사진] 한미기업인친선포럼 창립 1돌 기념식 유료

    ...포럼 창립 1돌 기념식 '한미기업인친선포럼' 창립 1주년 기념식이 29일 서울 노보텔 앰배서더 호텔에서 열렸다. 참석자들이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왼쪽부터 유장희 상임고문, 푸시핀더 딜론 주한 미국대사관 경제공사,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 이홍구 전 총리, 김동녕 포럼 회장, 사공일 세계경제연구원 명예 이사장, 오명 전 부총리. [사진 한미기업인친선포럼]
  • 마오 “김일성, 티토의 길 걸을 가능성 있다” 독자 노선 우려

    마오 “김일성, 티토의 길 걸을 가능성 있다” 독자 노선 우려 유료

    ... 접촉과 통신을 피해라. 조선에 관한 문제는 입에도 올리지 마라.” 1953년 봄, 지원군 위문공연하는 유명 경극배우 매이란팡(梅蘭芳). [사진 김명호] 6월 28일, 모스크바 주재 북한대사관에 근무하던 외교관 이희상(李熙相)과 김준근(金俊根)도 중공 중앙에 서신을 보냈다. “중국에서 일정한 조직생활에 참가하기를 희망한다.” 10일 후 중공 중앙연락부가 지린성당위원회에 통보했다. ...
  • [사진] 한미기업인친선포럼 창립 1돌 기념식

    [사진] 한미기업인친선포럼 창립 1돌 기념식 유료

    ...포럼 창립 1돌 기념식 '한미기업인친선포럼' 창립 1주년 기념식이 29일 서울 노보텔 앰배서더 호텔에서 열렸다. 참석자들이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왼쪽부터 유장희 상임고문, 푸시핀더 딜론 주한 미국대사관 경제공사,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 이홍구 전 총리, 김동녕 포럼 회장, 사공일 세계경제연구원 명예 이사장, 오명 전 부총리. [사진 한미기업인친선포럼]
  • 마오 “김일성, 티토의 길 걸을 가능성 있다” 독자 노선 우려

    마오 “김일성, 티토의 길 걸을 가능성 있다” 독자 노선 우려 유료

    ... 접촉과 통신을 피해라. 조선에 관한 문제는 입에도 올리지 마라.” 1953년 봄, 지원군 위문공연하는 유명 경극배우 매이란팡(梅蘭芳). [사진 김명호] 6월 28일, 모스크바 주재 북한대사관에 근무하던 외교관 이희상(李熙相)과 김준근(金俊根)도 중공 중앙에 서신을 보냈다. “중국에서 일정한 조직생활에 참가하기를 희망한다.” 10일 후 중공 중앙연락부가 지린성당위원회에 통보했다.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