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답전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4609 / 46,081건

  • '文지지율 왜 높나요' 묻자 여론조사 대표 "5%P 빼고 보시라"

    '文지지율 왜 높나요' 묻자 여론조사 대표 "5%P 빼고 보시라" 유료

    ... 나왔다. 다만 지금은 정치가 워낙 양극화돼있고 대통령에 대한 호불호가 극단적이라 거품이 훨씬 크게 느껴지는 것”이라고 했다. 그런데 여론조사의 객관성 논란을 더 부채질하는 것이 'ARS(자동응)'식 여론조사다. 이 조사는 기계음으로 질문이 들려올 때마다 응답자가 전화기를 귀에서 떼고 버튼을 누른 다음 다시 전화기를 갖다 대는 행동을 3~4분간 되풀이해야 한다. 자연 응답률이 ...
  • 기상천외 식도락이 '박쥐의 역습' 불렀다…중국 우한의 비극

    기상천외 식도락이 '박쥐의 역습' 불렀다…중국 우한의 비극 유료

    ... 국가부주석이 말한 '셀프 감독론'이 등장한다. 왕치산은 2015년 '역사의 종언' 논문으로 유명한 프랜시스 후쿠아먀와 만나 그에게 “종교 내부의 치리(治理)는 무엇에 의지하는가”라고 묻고 스스로 했다. 종교가 자아 감독에 의존하듯이 중국 공산당 또한 자기 스스로를 감독한다는 주장이었던 것이다. 중국 공산당이 신의 반열에 오르고자 하는 것과 같은 이야기다. 시진핑 집권 2기 중국이 모든 ...
  • 현대건설 선두 수성 요건, 헤일리 기복 관리

    현대건설 선두 수성 요건, 헤일리 기복 관리 유료

    ... 라이트에서 정상 수준의 공격력이 나오지 않으면 경기가 어렵다는 얘기다. 이도희 감독은 선수가 다양한 상황에서 최대한 많은 공을 때려볼 수 있도록 훈련 방침을 잡았다. 결국 감각 회복이 이라는 의미다. 경기 중에는 책임감을 부여한다. 리시브를 흔들려는 상대 강서브 전략에 휘말리지 않기 위해서는 헤일리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독려한다. 일단 흥국생명전에서 25득점을 하며 반등 ...
  • [분수대] 젊은 검사

    [분수대] 젊은 검사 유료

    ... 어느덧 임진왜란 초기의 동래성 전투에 가닿았다. 그는 “'명나라를 치러 가는데 길을 내달라'는 왜장의 말에 동래부사 송상현은 '싸워서 죽기는 쉬우나 길을 내줄 수는 없다'(戰死易假道難)고 했다”며 “법무, 검찰은 옳고 바른 길(正道)을 내줄 수 없다”고 강조했다. 송 전 장관의 이임사가 다른 이들의 '유사품'보다 훨씬 더 가슴에 와 닿았던 이유는 그가 행동으로 말을 뒷받침한 ...
  • BTS에 영감받은 몸짓…그렇게 방탄소년단 철학은 예술이 됐다

    BTS에 영감받은 몸짓…그렇게 방탄소년단 철학은 예술이 됐다 유료

    ... SCENE'. 권혁재 사진전문기자 강 작가는 28일 기자간담회에서 “BTS의 안무를 눈이 아플 정도로 유튜브에서 봤다”며 “BTS가 어떻게 언어 장벽을 넘어서 세계 팬들을 사로잡았는지 제가 그 을 찾아가는 과정이기도 했다”고 말했다. 작가는 세계적으로 단단히 결속된 아미에서 그 열쇠를 찾았다. 그는 “다양한 인종·나이·직업의 15명을 인터뷰했고 그중 7명은 크레딧에 나온다”며 ...
  • 마스크로도 불똥 튄 신종코로나 유언비어…난리난 맘카페·쇼핑몰

    마스크로도 불똥 튄 신종코로나 유언비어…난리난 맘카페·쇼핑몰 유료

    ... 회원이 많은 국내 온라인 패션 커뮤니티에 지난 26일 올라온 댓글이다. 이 회원은 “집에 환자가 있어서 폐렴을 막기 위해 n95 마스크를 사고 싶다. 그런데 다 품절이더라”는 글에 이렇게 했다. 이 글을 읽은 다른 회원들은 “나도 한국 것으로 사야겠다”면서 동조 글을 올렸다. 온라인상에서 다국적 제조업체 3M의 일부 마스크가 중국에서 제조되기 때문에 피해야 한다는 식의 글을 쉽게 ...
  • 답 안 보여 답답한 조던 스피스·리디아 고

    안 보여 답한 조던 스피스·리디아 고 유료

    ... 타수는 172위(-0.378)에 그치고 있다. 리디아 고도 2015~17년 1, 2위였던 그린 적중 시 평균 퍼트 수가 지난 시즌 23위(1.78개)로 내려갔다. 둘 다 “인내심을 갖고 노력하겠다”는 자세이지만, 쉽게 을 찾지는 못하고 있다. 잊히는 두 천재의 모습에 팬들의 안타까움도 커지고 있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 “올해 대졸 신입 뽑는다” 75→55%…갈수록 취업절벽 유료

    ... 대기업 163개사, 중견기업 52개사, 중소기업 364개사를 대상으로 이뤄졌다. 조사 결과 대졸 신입 채용 계획이 있다고 밝힌 기업은 전체의 55.3%에 그쳤다. 반면 '미정'이라고 한 기업은 23.1%, “채용 계획이 없다”고 밝힌 곳은 21.6%였다. 사람인 측에 따르면 대졸 신입 채용 계획이 있다고 밝힌 기업의 비중은 최근 3년간 내리 감소세다. 2018년 75%였던 ...
  • “올해 대졸 신입 뽑는다” 75→55%…갈수록 취업절벽 유료

    ... 대기업 163개사, 중견기업 52개사, 중소기업 364개사를 대상으로 이뤄졌다. 조사 결과 대졸 신입 채용 계획이 있다고 밝힌 기업은 전체의 55.3%에 그쳤다. 반면 '미정'이라고 한 기업은 23.1%, “채용 계획이 없다”고 밝힌 곳은 21.6%였다. 사람인 측에 따르면 대졸 신입 채용 계획이 있다고 밝힌 기업의 비중은 최근 3년간 내리 감소세다. 2018년 75%였던 ...
  • 답 안 보여 답답한 조던 스피스·리디아 고

    안 보여 답한 조던 스피스·리디아 고 유료

    ... 타수는 172위(-0.378)에 그치고 있다. 리디아 고도 2015~17년 1, 2위였던 그린 적중 시 평균 퍼트 수가 지난 시즌 23위(1.78개)로 내려갔다. 둘 다 “인내심을 갖고 노력하겠다”는 자세이지만, 쉽게 을 찾지는 못하고 있다. 잊히는 두 천재의 모습에 팬들의 안타까움도 커지고 있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