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2 / 16건

  •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식당도 빌딩도 로봇이 음식 배달하고 서빙하는 시대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식당도 빌딩도 로봇이 음식 배달하고 서빙하는 시대 유료

    ... 다가오는 서비스 로봇 앱으로 주문하고 로봇이 서빙하는 미래형 식당 메리고키친의 내부 모습. 나현철 기자 지난 15일 점심 서울 송파구 방이동 지하철 8호선 몽촌토성역. 한미약품 본사 뒷골목을 ... 중요하다.” 로봇이 어떻게 발전해야 하나. “반려견을 생각하면 된다. 사람과 다른 동물이지만 자연스레 사람과 어울리지 않나. 로봇도 그런 존재가 돼야 한다.” 」 나현철 논설위원
  •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길 하나 사이에 둔 LG화학·SK이노베이션 긴장이 팽팽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길 하나 사이에 둔 LG화학·SK이노베이션 긴장이 팽팽 유료

    ... '배터리 전쟁'이라 불리는 양사의 소송전은 지난 4월 LG화학이 SK이노베이션을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와 델라웨어 법원에 '영업비밀 침해' 혐의로 제소하면서 시작됐다. SK이노베이션이 ... 모두 100%라 1%의 기술 차이로 생사가 갈릴 수 있다”며 “기술이 제대로 정의되고 보호돼야 국가 경제도 산다는 점에서 이번 소송의 결과가 주목된다”고 말했다. 나현철 논설위원
  •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실 같은 탄소섬유 6가닥이면 소나타도 들어올려”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실 같은 탄소섬유 6가닥이면 소나타도 들어올려” 유료

    ... 탄소섬유의 활용법은 무궁무진했다. 전주시도 이 가능성에 주목해 효성첨단소재 공장 옆 20만평의 부지에 100여개의 탄소섬유 가공회사들을 입주시키는 계획을 추진 중이다. 방 본부장은 “사회에 잠재된 수요를 실제 생산과 연결하려면 친환경 보조금 등 정부의 지원이 절실하다”며 “지방정부가 아닌 중앙정부 차원의 육성책이 절실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나현철 논설위원
  •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새벽 1시 마감 지켜라' 밤을 잊은 배송 전쟁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새벽 1시 마감 지켜라' 밤을 잊은 배송 전쟁 유료

    ... 새벽 배송 시장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서울 송파구 장지동에 있는 마켓컬리 배송센터. 나현철 기자 지난 26일 밤 12시 30분 서울 송파구 장지동 서울복합물류 내 마켓컬리 배송센터. ... 이익을 내는 규모의 경제에는 이르지 못했다”며 “초기 시장과 배송 시스템 개발이 끝나고 고객 확대가 이뤄지면 경제적으로 의미있는 비즈니스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나현철 논설위원
  •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전기 먹는 하마' 맞지만 전자파 발생은 의문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전기 먹는 하마' 맞지만 전자파 발생은 의문 유료

    ... KT 데이터센터 운영팀 박민재 과장은 “현대 문명은 전기에 기반해 있고 전파는 공기 중에 수천 가지가 날아다닌다”며 “무엇이 유해물질이고 어떤 게 유해 수준인지를 정확히 규명하는 과학적 연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또 “데이터센터를 짓고 운영하는 기업들이 어떻게 지역과 상생할지를 더 고민해야 무분별한 님비도 사라질 것”이라고 조언했다. 나현철 논설위원
  • [나현철의 시선] 자사고, 없애고 난 이후가 문제다…

    [나현철의 시선] 자사고, 없애고 난 이후가 문제다… 유료

    나현철 논설위원 지난 20일 전북 전주에 있는 자립형 사립고인 상산고의 자사고 지위를 박탈하겠다는 전북 교육청 발표가 나왔다. 같은 날 오후엔 경기 안산 동산고가 같은 결정을 받았다. ... 교육부는 7월 이내에 신속히 결정한다고 한다. 어느 것이 더 효과적인 평등을 이루고 사회적 비용을 줄일 수 있는 길인지에 대한 유은혜 부총리의 현명한 판단만 남게 됐다. 나현철 논설위원
  •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컨테이너 개수는 맞추지만 빈 채 나가는 것도 많아져”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컨테이너 개수는 맞추지만 빈 채 나가는 것도 많아져” 유료

    ... 총리와 미국 레이건 대통령 시대 이후 이어져 온 세계화 추세가 더는 이어지기 힘들어 보인다”며 “장기적인 경제 정책에서 수출만 중시하기보다는 내수산업을 활성화해 외풍의 영향을 줄이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항구가 흥해야 나라가 산다는 건 만고의 진리다. 지금 흔들리고 있는 우리 항구에 어떻게 활기를 불어넣을지 모두의 고민이 필요한 때다. 나현철 논설위원
  •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74조 자금 모은 580개 사모펀드, 기업 인수 '호시탐탐'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74조 자금 모은 580개 사모펀드, 기업 인수 '호시탐탐' 유료

    ... 사모펀드가 이제 금융시장의 메기를 넘어 아시아 시장의 고래로 성장한 셈이다. 이철민 브이아지파트너스 부대표는 “예전에는 매물로 나온 기업을 다른 기업이나 돈 많은 개인이 아니면 살 수 없었지만 지금은 사모펀드가 활성화돼 자발적인 기업 지배구조 개선과 구조조정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며 “잘하면 메기가 되겠거니 했는데 고래가 됐다”고 말했다. 나현철 논설위원
  •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오염 매트리스 보관된 공장 폐쇄…방사능 농도는 '정상'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오염 매트리스 보관된 공장 폐쇄…방사능 농도는 '정상' 유료

    ... 있다. 공장 마당에 설치된 방사능 측정기는 자연 상태와 다름없는 정상임을 가리키고 있었다. [나현철 기자] 지난 8일 오후 5시 충남 천안시 서북구 직산읍 용정리. 지난해 온 나라를 시끄럽게 ... 부처의 대응, 소송을 다루는 재판부의 판단이 새로운 위협에 대한 한국사회의 위기대응 방식과 수준을 결정할 것이다. 그런 면에서 라돈침대 사건은 여전히 현재 진행형이다. 나현철 논설위원
  • 원룸 단지 70% '텅텅'…미래 먹거리 안 보이는 게 더 문제

    원룸 단지 70% '텅텅'…미래 먹거리 안 보이는 게 더 문제 유료

    ━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현대중공업·GM 떠난 군산의 2년 현대중공업 조선소와 한국GM 공장이 잇따라 문을 닫은 군산의 고통이 길어지고 있다. 공장 인근 원룸단지의 공실률은 ... 젊은이들의 따라 이탈하면서 산업 기반마저 흔들리고 있었다. 서울과 군산을 오가는 길 내내 눈 앞을 가리는 미세먼지와 봄 가랑비가 군산의 답답한 마음처럼 느껴졌다. 나현철 논설위원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