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공산당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786 / 17,854건

  • [장치혁의 한반도평화워치] 대통령이 유턴해야 지금의 위기 극복할 수 있다

    [장치혁의 한반도평화워치] 대통령이 유턴해야 지금의 위기 극복할 수 있다 유료

    ... 실명하였으나 이때 진실을 보고 듣고, 가던 길을 유턴하여 순교자가 되면서 오늘날 세계 역사를 바꾼 위대한 성자가 되었다. 박정희는 일본 강점기에 만주군 대위로서 해방 후 한국 군대 내의 북한 공산당 조직책이었으나 현실을 보고 공산주의 사상을 버리고 유턴하여 자본주의와 자유시장 경제, 산업국가 건설의 길을 택했다. 이에 분노한 북한이 1968년 북한군 특수부대원 김신조 등을 남파해 박정희를 ...
  • 1953년 3월 스탈린 사후 소련, 중·북에 “조선전쟁 빨리 끝내라”

    1953년 3월 스탈린 사후 소련, 중·북에 “조선전쟁 빨리 끝내라” 유료

    ... 장제스(蔣介石·장개석)가 맺은 조약을 폐기하고, 신중국과 새로운 우호조약 체결이었다. 목적은 달성했지만, 스탈린 눈치를 보느라 심기가 편치 않았다. 1953년 3월, 스탈린이 세상을 떠났다. 소련 공산당 정치국은 정책 조정에 착수했다. 대내적으로 스탈린이 주재(主宰)했던 폐단들을 공개하고, 억울하게 당한 사람들을 복권했다. 대외적으로는 중공(중국 공산당)과 북한 노동당을 재촉했다. “조선전쟁을 ...
  • 1953년 3월 스탈린 사후 소련, 중·북에 “조선전쟁 빨리 끝내라”

    1953년 3월 스탈린 사후 소련, 중·북에 “조선전쟁 빨리 끝내라” 유료

    ... 장제스(蔣介石·장개석)가 맺은 조약을 폐기하고, 신중국과 새로운 우호조약 체결이었다. 목적은 달성했지만, 스탈린 눈치를 보느라 심기가 편치 않았다. 1953년 3월, 스탈린이 세상을 떠났다. 소련 공산당 정치국은 정책 조정에 착수했다. 대내적으로 스탈린이 주재(主宰)했던 폐단들을 공개하고, 억울하게 당한 사람들을 복권했다. 대외적으로는 중공(중국 공산당)과 북한 노동당을 재촉했다. “조선전쟁을 ...
  • [박보균 대기자의 퍼스펙티브] 문재인의 역사언어…이기적인가 치사한가

    [박보균 대기자의 퍼스펙티브] 문재인의 역사언어…이기적인가 치사한가 유료

    ... 말은 과장과 착각이다. 그것은 김원봉의 조선의용대를 추적하면 드러난다. 1942년 김원봉은 김구의 임시정부에 합류했다. 윤세주는 그 흐름과 결별했다. 윤세주의 의용대는 팔로군(중국 공산당)과 제휴했다. 그는 항일전선에서 숨졌다. 1982년 윤세주는 건국훈장 독립장(추서)을 받았다. 전두환 정권 때다. 의용대의 박차정(김원봉 첫 부인)에게도 건국훈장이 추서됐다. 1995년 김영삼 ...
  • [글로벌 아이] 2019 홍콩몽 vs 중국몽

    [글로벌 아이] 2019 홍콩몽 vs 중국몽 유료

    ... 음모”로 규정했다. 송환법은 철회했지만, 경찰에 대한 독립적 조사, 시위대의 '폭도' 규정 철회, 체포된 시위대 석방, 행정장관 직선제 요구는 받아들일 생각이 없다. 해법도 달랐다. 공산당 중앙은 애국자를 주체로 한 '자치', 공직자와 청소년에 대한 중국화 교육, 경제 발전과 민생 개선을 해법으로 내놨다. 홍콩 시민은 파업·휴교·철시로 대답했다. 피터와 프랭크는 체육관 간선제로 ...
  • 마오 “김일성, 티토의 길 걸을 가능성 있다” 독자 노선 우려

    마오 “김일성, 티토의 길 걸을 가능성 있다” 독자 노선 우려 유료

    ... 편을 소개한다. 1957년 3월 4일, 창춘(長春)에 와있던 전 조선노동당 평양시 선전부장 김충식(金忠植)이 지린(吉林)성 제1서기 우더(吳德·오덕)에게 편지를 보냈다. 묘한 요구를 했다. “소련 공산당 중앙과 중공 중앙에 본인과 조선노동당에 관한 자료를 전달하려 한다. 베이징에 가서 직접 전하고 싶다.” 몇 개월 전이라면 중공이 마다할 리 없는 요구였다. 우더는 텐진(天津)대학 교장으로 ...
  • 마오 “김일성, 티토의 길 걸을 가능성 있다” 독자 노선 우려

    마오 “김일성, 티토의 길 걸을 가능성 있다” 독자 노선 우려 유료

    ... 편을 소개한다. 1957년 3월 4일, 창춘(長春)에 와있던 전 조선노동당 평양시 선전부장 김충식(金忠植)이 지린(吉林)성 제1서기 우더(吳德·오덕)에게 편지를 보냈다. 묘한 요구를 했다. “소련 공산당 중앙과 중공 중앙에 본인과 조선노동당에 관한 자료를 전달하려 한다. 베이징에 가서 직접 전하고 싶다.” 몇 개월 전이라면 중공이 마다할 리 없는 요구였다. 우더는 텐진(天津)대학 교장으로 ...
  • [김진국의 퍼스펙티브] 안에서 탄압받고, 밖에서 박해받고…힘없는 백성이 죄인가

    [김진국의 퍼스펙티브] 안에서 탄압받고, 밖에서 박해받고…힘없는 백성이 죄인가 유료

    ... 반사막지대다. 나무가 거의 보이지 않는 초원이다. 나라 잃은 백성들이 한 달 동안 기차에 실려 이런 황량한 땅으로 쫓겨났구나 생각하니 가슴이 먹먹하다. 1937년 8월 21일 소련 인민위원회와 공산당은 '극동 지방 국경 부근 구역에서 조선인 거주민을 이주시키는 문제에 관하여'라는 명령을 발표했다. 연해주에 거주하는 조선인을 모두 연내에 중앙아시아로 이주시키라는 내용이었다. 일본인 정보원 침투를 ...
  • [차이나인사이트] 27년만의 최저 성장에도 중국은 왜 무덤덤할까

    [차이나인사이트] 27년만의 최저 성장에도 중국은 왜 무덤덤할까 유료

    ... 시진핑(習近平) 집권이후 4년간 1.3%포인트의 성장률 둔화를 보였다. 이런 추세라면 2020년에는 5.5%까지 하락할 수 있다. 그런데 변수는 중국이 세운 '두 개의 백년대계(兩個一百年夢)'다. 공산당 창당100주년인 2021년까지 중진국을 의미하는 소강(小康)사회를 달성하고, 건국 100주년인 2049년까지 명실상부한 선진국에 도달한다는 국가목표가 있다. 계획의 나라 중국은 2021년까지 ...
  • [김진국이 만난 사람] 북한 핵은 없애야…통일하면 우리 거란 생각은 잘못

    [김진국이 만난 사람] 북한 핵은 없애야…통일하면 우리 거란 생각은 잘못 유료

    ... 김진명 작가 「 김진명 작가는 1957년 부산에서 태어나 한국외대 법학과를 졸업했다. 그의 부친은 황해도 황주, 모친은 평북 영변 출신으로 월남했다. 조부는 와세다대를 나온 큰 지주로 공산당에 숙청당했다가 6·25 때 UN군이 진주해 사리원 시장을 잠시 맡았다. 외조부는 독립운동을 하다 신의주 형무소에 수감됐고, 공산당의 박해를 받다 1·4후퇴 때 남하했다. 형은 광주민주화운동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