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한일관계

뉴스 검색 결과

중앙일보

전체

  • 日언론 "레이더 협의중단, 한일관계 악화 막기 위한 것"

    日언론 "레이더 협의중단, 한일관계 악화 막기 위한 것"

    【도쿄=뉴시스】 조윤영 특파원 = 일본 정부가 한일간 레이더 갈등에 대한 '최종견해'를 발표하면서 한국 측과의 협의를 중단하겠다고 밝힌 것과 관련, 일본 언론들은 22일 징용판결 등으로 한일관계가 악화된 상황에서 한국 측이 사실관계를 인정하지 않는 한 더이상의 협의는 한일관계 악화를 가속화할 뿐이라고 일본 정부가 판단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마이니치신문은...
  • [종합] 아베 "평탄치 않았던 한일관계 발전 위해 文대통령과 노력"

    [종합] 아베 "평탄치 않았던 한일관계 발전 위해 文대통령과 노력"

    【도쿄=뉴시스】 조윤영 특파원 = '한일 파트너십 선언 20주년(김대중-오부치 공동선언)' 기념 심포지엄이 9일 오후 도쿄(東京) 오쿠라호텔에서 열렸다. 한일 양국의 미래지향적 관계 발전을 표명한 '한일 파트너십 선언'은 1998년 10월 8일 도쿄를 방문한 김대중 대통령과 오부치 게이조(小淵惠三) 일본 총리가 서명했다. 10월 8일은 '체육의 날'로 일본...
  • 文 위안부 합의 언급 없이 “양자관계 넘는 동북아 협력관계로” 새로운 한일관계 규정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광복절 경축사에서 한일관계에 대해 “양자관계를 넘어 동북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함께 협력하는 관계로 발전해 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양자관계 이상의 협력을 구현하겠다는 문재인식 '신(新) 한일관계'에 대한 규정이었다. 이는 북핵 위협이 고조화하는 상황에서 일본과의 안보 협력 필요성이 크다는 실리적 판단에 따른 것이다. 문 대통령은... #위안부 #양자관계 #북핵 문제 #양자관계 이상 #과거사 언급
  • 유명환 前외교장관 "한일관계 악화, '내 책임' 먼저 생각해야"

    아산정책연구원·한국정치학회 '한일수교 50주년 학술심포지엄' 전문가들 "日 아베 정권 목표는 '강한 국가'…과거회귀적·복고적" 【서울=뉴시스】장민성 기자 = 주일대사를 역임한 유명환 전 외교부 장관은 26일 한일관계에 대해 "한일수교 50년 동안 한일 우호 관계를 위해 우리가 얼마나 노력했는지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며 "한일 관계 악화에 대해 '내 책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