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정세균

뉴스 검색 결과

중앙일보

전체

  • 신규확진자 138명 쏟아졌다…10명 빼고 전부 지역감염

    신규확진자 138명 쏟아졌다…10명 빼고 전부 지역감염

    ... 138명으로 집계됐다. 이 중 지역 발생 확진자는 128명이다. 나머지 10명은 해외유입 사례로 확인됐다. 이처럼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중대본은 오는 15일 정세균 본부장(국무총리) 주재로 회의를 열고 각 중앙 부처 및 17개 광역자치단체와 함께 수도권 방역 강화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속보 #신규확진 #지역발생 #기준 오늘 #기자 kim
  • "수도권 상황 엄중"…교회 방역 강화, 집회 엄정대응

    "수도권 상황 엄중"…교회 방역 강화, 집회 엄정대응

    ... 이번 주말을 포함해 다음 주 초까지 확진자가 늘어날 경우 확정하기로 했습니다. 다만 확진자가 집중된 수도권에선 거리두기 단계를 올리기 전이라도 교회와 다중이용시설 방역을 강화합니다. [정세균/국무총리 : 방역당국과 관계부처에서는 수도권 방역 관리에 비상한 각오로 임해주시기 바랍니다.] 학생들 감염을 우려해 PC방을 고위험시설로 지정하는 방안도 검토 중입니다. 학생들이 많이 이용하는 ...
  • 선명성 앞세운 이재명…이낙연 제치고 여론조사 1위

    선명성 앞세운 이재명…이낙연 제치고 여론조사 1위

    ... 때문에 신규 확진자가 100명대로 늘어난 건 지난 4월 1일 이후 4개월 반 만입니다. 정부는 수도권을 대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상향하는 걸 검토하는 등 적극 대응에 나섰습니다. [정세균/국무총리 : 4개월여 만에 처음으로 일일 국내 확진자 수가 어제 최고치를 기록을 했습니다.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서울시와 경기도에서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상향 조정하는 방안에 ...
  • 수도권 코로나 비상, PC방 고위험시설 규제 강화 검토

    수도권 코로나 비상, PC방 고위험시설 규제 강화 검토

    ... 등 급속히 퍼져나가고 있어 방역당국이 시설폐쇄조치를 내렸다. 뉴스1 PC방을 고위험시설로 지정하는 방안과 연휴 직후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하는 방안이 유력하게 검토되고 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14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수도권 집단감염 대응 긴급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하고 이런 대응 방안을 내놨다. 이날 회의에는 유은혜 교육부장관, 진영 행안부장관, 박능후 복지부장관, ... #고위험시설 #수도권 #pc방 고위험시설 #수도권 코로나 #강화 검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