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임기영

뉴스 검색 결과

중앙일보

전체

  • 프로야구 레전드 임창용의 '몽피트' 스포츠 선글라스 브랜드 론칭

    프로야구 레전드 임창용의 '몽피트' 스포츠 선글라스 브랜드 론칭

    ... 선글라스는 현재 현 기아타이거즈 박흥식 감독대행, 전 프로야구 감독 김시진, 현 SK와이번스 손혁 투수코치부터 SK와이번스 투수 산체스, 이외에도 삼성 맥과이어, 강민호 선수, 기아타이거즈 임기영 선수 등 국내 많은 야구 관계자들이 애용하고 있으며, 정확한 시야를 요구하는 KBO 심판들도 사용 중이다. 또한 집중력을 높여주는 시안성이 탁월한 렌즈를 사용하여 프로골퍼들에게도 인기를 ...
  • '이영하 14승 쾌투' 두산, KIA 꺾고 3연패 탈출

    '이영하 14승 쾌투' 두산, KIA 꺾고 3연패 탈출

    ... 7회 배턴을 이어받은 윤명준이 2이닝 무실점. 9회 등판한 권혁이 1이닝 무실점으로 완봉승을 합작했다. 타선에선 5번 최주환이 4타수 3안타 1타점, 3번 오재일이 4타수 2안타 1타점으로 활약했다. KIA는 선발 임기영이 6이닝 3실점을 기록했지만 득점 지원을 받지 못하면서 무릎을 꿇었다. 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
  • 류중일 감독 "김대현, 전민수, 신민재 잘했다"

    류중일 감독 "김대현, 전민수, 신민재 잘했다"

    ... 3실점으로 조기 강판됐지만 불펜 싸움에서 이겼고, 벤치가 띄운 경기 초반 승부수도 통했다. LG는 0-2로 뒤진 2회 말 채은성과 카를로스 페게로의 연속 안타에 이어 김민성이 상대 선발 임기영에게 2타점 동점 2루타를 뽑았다. LG는 2-3으로 역전 당한 3회 2사 만루 위기에 몰리자 선발투수 류제국을 내리고 마운드를 김대현으로 교체했다. 두 번째 투수로 등판한 김대현은 3⅓이닝 ...
  • KIA 이틀 연속 수비 실책…승리와 분위기 모두 헌납

    KIA 이틀 연속 수비 실책…승리와 분위기 모두 헌납

    ... 떨궜다. KIA는 21일 잠실에서 열린 LG와의 경기에서 4-6으로 져 최근 4연패에 빠졌다. KIA의 발목을 잡은 건 아쉬운 수비였다. 3-2로 앞선 4회 말 2사 1 ·2루에서 선발투수 임기영이 왼손 대타 전민수에게 중전 안타를 맞았다. 2루 주자 카를로스 페게로가 홈을 밟기에 충분한 안타였다. 하지만 중견수 이창진이 홈 송구를 생각한 탓인지 서두르다 공을 뒤로 빠트렸고, 그사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