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레버쿠젠

뉴스 검색 결과

중앙일보

전체

  • FC서울 U-18 서울 오산고, 차두리 감독 선임

    FC서울 U-18 서울 오산고, 차두리 감독 선임

    ... 2015년 선수 은퇴 후 4년만에 친정 복귀이자 유소년 지도자로서의 첫 발걸음이다. 새롭게 오산고 감독으로 선임된 차두리 감독은 대한민국 축구를 대표하는 스타 선수 출신이다. 2002년 독일 레버쿠젠에서 프로선수로 데뷔한 이래 11년동안 유럽(독일, 스코틀랜드)에서 선수생활을 해오다 2013년 FC서울에 입단하며 K리그에 첫 선을 보였다. 이후 3년간 K리그 82경기에 출전(2골 7도움)하며 ...
  • "차범근과 차붐은 같은 사람이다"

    "차범근과 차붐은 같은 사람이다"

    ... 표창이다. 차 전 감독은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차붐'이라 불리며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한국인 최초로 분데스리가 무대를 밟았고, 1978년부터 1989년까지 프랑크부르트, 레버쿠젠 등을 거치며 총 372경기 121골을 기록했다. 유럽축구연맹(UEFA)컵 우승을 두 차례 차지하면서 갈색 폭격기의 위용을 떨쳤다. 차붐은 "가슴이 벅차다. 훈장을 받게 돼 영광스럽다. 한국에서 ...
  • '차붐' 차범근, 독일십자공로훈장 수훈

    '차붐' 차범근, 독일십자공로훈장 수훈

    ... 특별한 공로를 세운 이에게 수여되는 표창이다. 차범근은 한국과 독일 관계 발전에 애쓴 공로를 인정받았다. 1979년 독일 분데스리가에 진출한 차범근은 리그 통산 98골(308경기)을 터트리며 '갈색 폭격기'로 맹위를 떨쳤다. 프랑크푸르트와 레버쿠젠 소속으로 두 차례나 유럽축구연맹(UEFA)컵 우승을 이끌었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독일십자공로훈장 #차범근 #차범근 독일십자공로훈장 #서울시 독일대사관저 #독일 분데스리가
  • '차붐' 또 한 번의 영광, 독일연방십자공로훈장 수여식 열린다

    '차붐' 또 한 번의 영광, 독일연방십자공로훈장 수여식 열린다

    ... 감독은 세계 최고의 리그인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차붐'이라 불리며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한국인 최초로 분데스리가 무대를 밟았고, 1978년부터 1989년까지 프랑크부르트, 레버쿠젠 등을 거치며 총 308경기 98골을 터뜨렸다. 유럽축구연맹(UEFA) 대회와 컵대회까지 합치면 372경기 121골을 기록했다. UEFA컵 우승을 두 차례 차지하면서 갈색 폭격기의 위용을 떨쳤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