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아자르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9-20 / 200건

  • '완성된 32개국' 호날두-메시 뜨지만, 부폰-로번은 못본다

    '완성된 32개국' 호날두-메시 뜨지만, 부폰-로번은 못본다 유료

    ... 머물렀던 네이마르는 이번 월드컵을 통해 세계 축구의 왕좌에 오르겠다는 각오다. 이 밖에도 '디펜딩 챔피언' 독일의 토니 크로스를 비롯해 앙투안 그리즈만(프랑스) · 에당 아자르(벨기에) · 이스코(스페인) 등이 차기 '축구왕'에 도전한다. 볼 수 없는 '레전드'도 있다. '거미손' 잔루이지 부폰은 이탈리아의 탈락 ...
  • WC '우승 후보'들의 A매치 열전 그리고 호주와 온두라스 '운명'

    WC '우승 후보'들의 A매치 열전 그리고 호주와 온두라스 '운명' 유료

    ... 벨기에는 지난 11일 멕시코와 평가전에서 난타전 끝에 3-3 무승부를 거뒀다. 간판 공격수인 로멜루 루카쿠(24·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2골을 넣었고, '에이스' 에당 아자르(26·첼시)가 1골을 보탰다. 일본이 상대해야 할 세계 정상급 선수들이다. ◇잉글랜드 VS 브라질 잉글랜드는 더 이상 유럽의 변방이 아니다. 독일 스페인 등이 유럽의 패권을 손에 쥘 ...
  • 러시아 WC 23팀 확정, '23명의 스타'를 소개합니다

    러시아 WC 23팀 확정, '23명의 스타'를 소개합니다 유료

    ... 월드컵을 준비하고 있다. 스페인 황금기를 이끈 중원 사령관 이니에스타는 A매치 121경기를 뛴 살아있는 전설이다. ◇벨기에 벨기에는 러시아월드컵에서 4강 이상의 목표를 정했다. 에당 아자르(26·첼시)가 있기에 이런 꿈을 꿀 수 있다. 에이스 아자르는 A매치 80경기에 나서 20골을 넣었다. ◇아이슬란드 얼음왕국 아이슬란드가 첫 월드컵 진출의 역사를 썼다. 그 중심에는 유럽예선에서 ...
  • 이근호와 아킨페프, 러시아서 '재회'할까

    이근호와 아킨페프, 러시아서 '재회'할까 유료

    ... 포르투갈 그리고 멕시코와 3경기 모두 선발 골키퍼로 출전했다. 영국의 'BBC'는 러시아월드컵에서 주목할 선수로 브라질의 네이마르(25·파리 생제르맹), 벨기에의 에당 아자르(26·첼시) 등과 함께 아킨페프를 지목하기도 했다. 이변이 없는 한 아킨페프가 한국전에서 러시아 골문을 지킬 것으로 보인다. 이근호도 희망적이다. 이근호는 최종예선 9차전 이란, 10차전 ...
  • 2017~2018 시즌 EPL, 7공주가 몰려온다

    2017~2018 시즌 EPL, 7공주가 몰려온다 유료

    ... 여전히 버티고 있는 데다 기존 '파워 스트라이커' 디에고 코스타와 시너지를 낼 '스피드 골잡이' 알바로 모라타까지 데려왔기 때문이다. 여기에 부상에 회복 중인 에당 아자르까지 합류한다면 첼시는 리그 최고의 팀이 될 수도 있다는 평가다. 이런 첼시의 대항마는 '스페셜 원' 조세 무리뉴의 맨유다. 프리미어리그 최다 우승(20회) 기록을 보유한 맨유는 지난 ...
  • EPL, 시즌 MVP 후보 8인 발표…토트넘·첼시 '절대 강세'

    EPL, 시즌 MVP 후보 8인 발표…토트넘·첼시 '절대 강세' 유료

    ... EPL 사무국은 16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8명의 선수를 후보로 선정 발표했다. EPL에 따르면 해리 케인(24)과 델레 알리(21), 얀 베르통헨(30·이상 토트넘), 에당 아자르(26), 세사르 아스필리쿠에타(28), 은골로 캉테(26·이상 첼시), 알렉시스 산체스(29·아스널), 로멜루 루카쿠(24·에버턴) 등이다. 이들 8명이 바로 올 시즌 EPL을 빛낸 최고의 선수 ...
  • 손흥민, 맨유 상대로 20호 골 쏜다

    손흥민, 맨유 상대로 20호 골 쏜다 유료

    ...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세르히오 아구에로(29·맨체스터 시티)와 크리스티안 벤테케(25·크리스탈 팰리스), 크리스티안 에릭센(25·토트넘), 에릭 베일리(23·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에당 아자르(26·첼시), 얀 베르통헨(30·토트넘) 등과 함께 나란히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수상자는 13일 발표될 예정이다. 손흥민의 맨유전 출전 가능성은 충분하다. 이번 시즌 종료까지 3경기만을 ...
  • 사회 갈등 줄이고 수익도 내고 … 따뜻한 투자 비법 여기 있어요

    사회 갈등 줄이고 수익도 내고 … 따뜻한 투자 비법 여기 있어요 유료

    ... 택해 책을 출판했다. 해당 책이 필요해 보이는 이에게 찾아가 투자금(보통 30만원)을 유치해 생산·유통비를 마련하고 팔리는 만큼 이익을 배당하는 식이다. 그렇게 『임팩트 비즈니스』(니콜라 아자르 지음), 『소외된 90%를 위한 디자인』(스미소니언연구소) 등 서적을 20권 넘게 출판했다. 30만원을 투자해 90만원을 받아 간 투자자도 있었다. 사회 갈등 해소에 기여하는 기업에 우선적으로 ...
  • 콘테 터치라인 포효, 첼시 우승 터치 보인다

    콘테 터치라인 포효, 첼시 우승 터치 보인다 유료

    ... 실제로 지난 시즌 경기 도중 상대 목을 깨물었던 '악동' 디에고 코스타(29·스페인)는 올 시즌 팀플레이를 펼친 덕분에 득점 3위(20골)에 올라있다. 지난 시즌 태업 논란에 휩싸였던 에당 아자르(26·벨기에)도 15골을 기록 중이다. 장지현 SBS 해설위원은 “콘테는 유벤투스 선수 시절에도 승부욕이 굉장히 강한 중앙 미드필더였다. 후방에서 끊임없이 동료들을 향해 소리를 질렀고, 오랫동안 ...
  • 손흥민, 23년 역사상 16번째 '이달의 선수상' 2회 도전

    손흥민, 23년 역사상 16번째 '이달의 선수상' 2회 도전 유료

    ...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세르히오 아구에로(29·맨체스터 시티), 크리스티안 벤테케(25·크리스탈 팰리스), 크리스티안 에릭센(25·토트넘), 에릭 베일리(23·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에당 아자르(26·첼시), 얀 베르통헨(30·토트넘) 등과 함께 나란히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두 번째 이달의 선수 후보 의미 프리미어리그 '이달의 선수상'은 '보통 한 번도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6 7 8 현재페이지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