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노박조코비치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9-20 / 194건

  • 봤나 이바나, 강타 퍼붓는 코트의 '수퍼모델'

    봤나 이바나, 강타 퍼붓는 코트의 '수퍼모델' 유료

    ... 한식이라면 가리지 않고 잘 먹는다. 그는 “식당 아줌마가 메뚜기를 한 번 튀겨줘서 몇 개 먹어봤는데 바삭바삭하고 맛있었다”고 말했다. 한국 음식을 좋아하지만 매일 먹지는 않는다. 테니스 스타 노박 조코비치(30·세르비아)를 따라 '글루텐 프리 다이어트(Gluten-free Diet)'를 하고 있어서다. 밀가루 음식과 설탕이 많이 들어간 음식은 피한다. 그 덕분인지 2012년 처음 ...
  • 봤나 이바나, 강타 퍼붓는 코트의 '수퍼모델'

    봤나 이바나, 강타 퍼붓는 코트의 '수퍼모델' 유료

    ... 한식이라면 가리지 않고 잘 먹는다. 그는 “식당 아줌마가 메뚜기를 한 번 튀겨줘서 몇 개 먹어봤는데 바삭바삭하고 맛있었다”고 말했다. 한국 음식을 좋아하지만 매일 먹지는 않는다. 테니스 스타 노박 조코비치(30·세르비아)를 따라 '글루텐 프리 다이어트(Gluten-free Diet)'를 하고 있어서다. 밀가루 음식과 설탕이 많이 들어간 음식은 피한다. 그 덕분인지 2012년 처음 ...
  • 정현 “테니스 황제 페더러와 꼭 한판 붙고 싶어요”

    정현 “테니스 황제 페더러와 꼭 한판 붙고 싶어요” 유료

    조코비치, 나달과 대결하면서 '테니스 황제' 페더러와도 만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감히 상상도 못했던 일인데 페더러가 은퇴하기 전에 꼭 한판 붙고 싶어요.” 정현은 프로 ... 끝에 패해 나달로부터 격려까지 받았다. 정현은 지난해 1월 호주 오픈에서는 당시 세계 1위 노박 조코비치(30·세르비아)와도 대결했다. 정현과 15일 전화 인터뷰를 통해 최고의 한 해를 보낸 ...
  • 정현 “테니스 황제 페더러와 꼭 한판 붙고 싶어요”

    정현 “테니스 황제 페더러와 꼭 한판 붙고 싶어요” 유료

    조코비치, 나달과 대결하면서 '테니스 황제' 페더러와도 만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감히 상상도 못했던 일인데 페더러가 은퇴하기 전에 꼭 한판 붙고 싶어요.” 정현은 프로 ... 끝에 패해 나달로부터 격려까지 받았다. 정현은 지난해 1월 호주 오픈에서는 당시 세계 1위 노박 조코비치(30·세르비아)와도 대결했다. 정현과 15일 전화 인터뷰를 통해 최고의 한 해를 보낸 ...
  • 4년 만에 품은 US오픈…나달, 16번째 메이저 우승

    4년 만에 품은 US오픈…나달, 16번째 메이저 우승 유료

    ... 잔여 시즌 출전 포기를 선언한 채 재활에 집중했다. 또 워낙 코트에서 운동량이 많은 스타일이라 무릎에 부담이 많이 갔다. 1986년생으로 지난해 나이 30세를 넘긴 나달이 페더러(스위스)·노박 조코비치(30·세르비아)·앤디 머레이(30·영국) 등 남자 테니스 '빅4' 가운데 가장 일찍 선수 생활을 마무리할 것이라는 전망이 많았던 이유다. 그러다 올해 1월부터 나달은 ...
  • [다이제스트] 조코비치 프랑스오픈 4강 좌절, 나달은 진출 外 유료

    조코비치 프랑스오픈 4강 좌절, 나달은 진출 남자 테니스 세계 2위 노박 조코비치(30·세르비아)가 7일 프랑스 파리 롤랑 가로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프랑스오픈 남자단식 8강전에서 도미니크 팀(24·오스트리아·7위)에게 0-3(6-7 3-6 0-6)으로 졌다. 라파엘 나달(31·스페인·4위)은 파블로 카레노 부스타(26·스페인·21위)에 기권승을 거뒀다. 나달은 ...
  • [다이제스트] 조코비치, 비놀라스 꺾고 프랑스오픈 8강행 外 유료

    조코비치, 비놀라스 꺾고 프랑스오픈 8강행 남자 테니스 세계 2위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가 5일 열린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4회전(16강)에서 알베르트 라모스 비놀라스(스페인·20위)를 3-0으로 꺾었다. 지난해 우승자이기도 한 조코비치는 8강전에서 도미니크 팀(오스트리아·7위)과 격돌한다. 지난해 여자단식 챔피언 가르비녜 무구루사(스페인·5위)는 ...
  • [라이프 스타일] '테니스 전설' 라코스테의 재킷 … 84년 만에 조코비치 셔츠와 만나다

    [라이프 스타일] '테니스 전설' 라코스테의 재킷 … 84년 만에 조코비치 셔츠와 만나다 유료

    브랜드 창립자인 르네 라코스테와 노박 조코비치를 한 장에 담은 광고 캠페인. 84년 전 악어 자수의 경기복 재킷을 입은 라코스테와 피케 폴로셔츠를 입은 조코비치의 모습을 결합했다. 스포츠 선수와 패션 브랜드는 운명을 함께하는 끈끈한 관계다. 김연아를 모델로 한 제이 에스티나가 대박난 건 이런 윈윈관계를 보여주는 대표적인 예다. 또 스포츠 패션 브랜드 휠라가 ...
  • 슬럼프 늪 탈출 벼른다 … '배고픈 악어' 조코비치

    슬럼프 늪 탈출 벼른다 … '배고픈 악어' 조코비치 유료

    ... 꿈이 있었다. 여러 명의 최고선수 중 하나가 되는 것은 아니었다. 세계 제1의 테니스 선수가 되는 것이 내 꿈이었다.” 노박 조코비치(30·세르비아·사진)는 2013년 펴낸 책 『이기는 식단(Serve to win)』에서 이렇게 밝혔다. 조코비치는 꿈꿨던 대로 세계 최고의 테니스 선수가 됐다. 호주오픈(6회)·프랑스오픈(1회)·윔블던(3회)·US오픈(2회) ...
  • 코치 이어 옷까지 … 가족 빼고 다 바꾼 조코비치

    코치 이어 옷까지 … 가족 빼고 다 바꾼 조코비치 유료

    남자 테니스 세계랭킹 2위 노박 조코비치(30·세르비아·사진)가 가족을 빼고 다 바꿨다. 세계 정상 탈환을 위한 몸부림이다. 조코비치는 22일 밤 모나코 몬테카를로에서 프랑스 의류 브랜드 라코스테와 후원계약을 한 뒤 기자회견을 열었다. 조코비치는 “훌륭한 챔피언이었던 르네 라코스테의 뒤를 이어 라코스테의 새로운 얼굴이 돼 영광이다. 그의 발자취를 따라갈 수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6 7 8 현재페이지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