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전공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8-252 / 2,512건

  • 소외 아동 모아 교향악단 … 일대일로 공부 도와주니 아이들이 확 달라졌어요

    소외 아동 모아 교향악단 … 일대일로 공부 도와주니 아이들이 확 달라졌어요 유료

    ... 아이들에게 클라리넷·플룻·튜바·호른 등 악기를 빌려주고, 개인지도·합주·음악캠프·연주회 등 음악교육을 지원한다. 그동안 올키즈스트라를 거쳐간 단원은 3000여 명. 이 중 7명은 관악기 전공으로 대학 진학까지 했다. '함께걷는아이들'의 연간 사업비는 20억원대다. 이 중 70% 가량을 개인 후원자 350여 명의 기부금으로 충당한다. 유 사무국장은 “여러 사업을 통해 아이들이 바뀌는 ...
  • 교사·학생·학부모 연결 회원 430만 교육앱 개발 … 미래형 교실 가꿉니다

    교사·학생·학부모 연결 회원 430만 교육앱 개발 … 미래형 교실 가꿉니다 유료

    ... 6개월간 기획안을 만들었다. 그런데 문제는 아이디어대로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일이었다. 관련 연구자도 수소문해 보고 교육부도 찾아갔지만 별 소득이 없었다. 그러다 카이스트에서 컴퓨터공학을 전공한 고교 동창에게 기획안을 보여줬다. 설명을 들은 친구는 그 자리에서 흔쾌히 '동업'을 수락했다. 이후 1년이 넘도록 조 교사는 사재를 털어 친구와 그가 소개한 다른 카이스트 대학원생들과 함께 ...
  • [라이프 트렌드] 수백 년 한결같은 선율, 명품 바이올린 4대 한자리에

    [라이프 트렌드] 수백 년 한결같은 선율, 명품 바이올린 4대 한자리에 유료

    ... 기회다. 현직에서 바이올린을 가르치는 대학교수가 도슨트(박물관·미술관 등에서 전시물을 설명하는 안내인)처럼 각 바이올린에 얽힌 역사를 설명하고 시연을 통해 소리를 들려준다. 바이올린을 전공하는 전문가라면 직접 연주해볼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 전시품 미리 보기 「 과르네리 요셉 과르네리우스 델제수(1698~1744)의 바이올린(사진). 스트라디바리와 비견할 만하다. ...
  • [라이프 트렌드] 수백 년 한결같은 선율, 명품 바이올린 4대 한자리에

    [라이프 트렌드] 수백 년 한결같은 선율, 명품 바이올린 4대 한자리에 유료

    ... 기회다. 현직에서 바이올린을 가르치는 대학교수가 도슨트(박물관·미술관 등에서 전시물을 설명하는 안내인)처럼 각 바이올린에 얽힌 역사를 설명하고 시연을 통해 소리를 들려준다. 바이올린을 전공하는 전문가라면 직접 연주해볼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 전시품 미리 보기 「 과르네리 요셉 과르네리우스 델제수(1698~1744)의 바이올린(사진). 스트라디바리와 비견할 만하다. ...
  • 음식 만들어 나눠먹고 음악 틀어 함께 춤추고 … 자전거의 즐거운 변신

    음식 만들어 나눠먹고 음악 틀어 함께 춤추고 … 자전거의 즐거운 변신 유료

    ... 나눠먹는 '자전거 식당', 자전거 부품으로 놀이기구를 만든 '자전거 놀이터', 자전거를 타고 다니며 음악을 들려주는 '자전거 음악 배달부'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서울예대에서 광고를 전공한 뒤 축제·공연 스태프로 일했던 그가 자전거에 관심을 갖게 된 건 2008년 일본 여행을 하면서다. 교통비를 아낄 요량으로 접이식 자전거를 가져간 덕에 한 달 간 도쿄의 골목골목을 누비며 색다른 ...
  • 색연필·수수깡의 마법, 탈북·장애 아이들 상처 … 알록달록 지워나가요

    색연필·수수깡의 마법, 탈북·장애 아이들 상처 … 알록달록 지워나가요 유료

    ... 활동만으로도 아이가 안정감을 느끼고, 동시에 그 속에서 아이의 심리 상태 또한 들여다볼 수 있다는 게 백 대표의 설명이다. 세계어린이크레용기금은 2010년 NGO로 정식 등록됐다. 서양화를 전공한 백 대표가 색채 심리에 관심을 갖게 된 건 우연히 읽은 책 한 권 때문이다. 백 대표는 “대학 시절부터 학생들을 상대로 미술을 가르쳐왔는데, 가르침 뒤에 항상 이유 모를 갈증을 느꼈다”며 ...
  • 자연을 즐기고, 그림도 보고 … 풍경이 있는 미술관

    자연을 즐기고, 그림도 보고 … 풍경이 있는 미술관 유료

    ... 아날로그 프린트 기법으로 작업한다. 덕분에 작가가 포착한 사물과 풍경은 그 이미지도 자체도 독특하지만, 한지를 통해 드러나는 질감이 섬세하고 깊이 있다. 작가의 이력도 독특하다. 전공은 도자이지만, 작가는 미대에 입학하자마자 사진에 빠졌고, 졸업 후엔 잡지 '뿌리 깊은 나무'의 사진 기자로 일했다. 1988년 미국 뉴욕으로 건너가 뉴욕대 대학원 사진학과를 졸업하고 미국과 ...
  • 포탄 날던 매향리 예배당, 문화발전소로 키워요

    포탄 날던 매향리 예배당, 문화발전소로 키워요 유료

    ... 운영자이자 '재밌는 일 연구소(funny business lab)' 소장이다. 이기일(51) 총괄 은 자신을 '문화 조각가'이자 '예술 서비스 맨'이라고 소개했다. “미대에서 조각을 전공했지만 30년쯤 작업을 하다 보니 제가 직접 제작하는 것보다 남의 창작물을 수집한 뒤 그걸 이리저리 엮어서 이야기로 풀어내는 데 흥미를 느낀다는 걸 알았어요. 2012년 기획한 '비틀스 50년-한국의 ...
  • '네 손'으로 세계 휩쓰는 '신박' 듀오

    '네 손'으로 세계 휩쓰는 '신박' 듀오 유료

    ... 남편을 만나 오스트리아 빈으로 다시 유학을 떠났다. 2009년 피아노를 다시 시작하고는 무대가 두려웠다고 했다. 악보를 잊어버리거나 자신감 없이 연주하고 내려오곤 했다. 박상욱은 피아노 전공을 늦게 결정했다는 다급함에 빨리 유학을 떠났다. 15세부터 오스트리아 빈에서 공부하던 중 집안 형편이 어려워졌다. 스무살에 갖은 아르바이트를 하며 생활비까지 벌어야 했다. 다시 피아노만 치고 ...
  • '쿵쿵' 심장소리가 240개 전구 불빛으로 반짝였다

    '쿵쿵' 심장소리가 240개 전구 불빛으로 반짝였다 유료

    ... 그리고 내 작업은 50년 전에 이미 대중을 예술의 일부로 참여시킨 백남준과 아르헨티나 출신 작가인 마르타 미누인, 두 분에게 많은 빚을 지고 있다.” 캐나다 콘코디아대에서 물리화학을 전공했는데, 작품들이 매우 시적((詩的)이다. “내 삶에 가장 많은 영향을 준 인물이 시인이자 아버지의 사촌인 옥타비오 파스 로자노(1914~1998, 1990년에 노벨문학상 수상)이다.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6 7 현재페이지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