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시아침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8-823 / 8,223건

  • 일베 대통령, 종북 꼬리표 … “맡겨만 달라” 딴 자리 한 꿈

    일베 대통령, 종북 꼬리표 … “맡겨만 달라” 딴 자리 한 꿈 유료

    ... 후보가 출사표를 던진 서울 관악을은 4·29 재·보선의 최고 격전지다. 1988년 소선거구제 실 이후 이해찬 의원이 이 지역에서 다섯 번 연속 당선됐고, 이후 김희철-이상규로 이어지며 27년간 ... 그는 4개월 전만 해도 이 지역의 국회의원이었다. 하지만 헌법재판소의 정당해산 판결로 하루아침에 의원직을 잃었다. 이 후보는 “주민들을 만날 때마다 죄송하다는 말씀을 먼저 드린다”고 말했다. ...
  • JP "비밀누설, 불길한 출발" … 박정희 "가자, 나를 따르라" … 새벽 4시 한강 건넌 박 소장 "장도영이 나를 쐈어"

    JP "비밀누설, 불길한 출발" … 박정희 "가자, 나를 따르라" … 새벽 4 한강 건넌 박 소장 "장도영이 나를 쐈어" 유료

    ... 그날은 JP 인생에서 가장 긴 하루였다. 1961년 5월 16일의 거병은 비밀누설 속에 작됐다. 출발은 불길했다. 그렇다고 되돌릴 수는 없다. 화살은 활시위를 떠났다. 긴장과 불안, ... 이렇게 부탁했다. “만약 일이 잘못돼 붙들려 갈 경우 당신들은 내가 총으로 위협해 강제로 일을 켰다고 진술하시라. 대신 아침 6까지만 묵비권을 행사해 달라.” 인쇄기가 돌아가는 '쩔그럭 ...
  • JP "비밀누설, 불길한 출발" … 박정희 "가자, 나를 따르라" … 새벽 4시 한강 건넌 박 소장 "장도영이 나를 쐈어"

    JP "비밀누설, 불길한 출발" … 박정희 "가자, 나를 따르라" … 새벽 4 한강 건넌 박 소장 "장도영이 나를 쐈어" 유료

    ... 그날은 JP 인생에서 가장 긴 하루였다. 1961년 5월 16일의 거병은 비밀누설 속에 작됐다. 출발은 불길했다. 그렇다고 되돌릴 수는 없다. 화살은 활시위를 떠났다. 긴장과 불안, ... 이렇게 부탁했다. “만약 일이 잘못돼 붙들려 갈 경우 당신들은 내가 총으로 위협해 강제로 일을 켰다고 진술하시라. 대신 아침 6까지만 묵비권을 행사해 달라.” 인쇄기가 돌아가는 '쩔그럭 ...
  • "송 총장 당장 물러나십시오" … 그땐 내가 참 당돌했어 … 박정희 "자네 하려는 거, 그거 하자" 지프차서 언약

    "송 총장 당장 물러나십시오" … 그땐 내가 참 당돌했어 … 박정희 "자네 하려는 거, 그거 하자" 지프차서 언약 유료

    ... '지프의 혁명언약'으로 발전한다. 4·19혁명 10주년, 나는 학생들의 의거를 생각하며 를 썼다. 1970년 그때 나는 공화당 의장을 비롯한 모든 공직에서 물러나 있었다. “역류에 ... 주동자요? 여보쇼, 여기가 어디라고 군복을 입고 들어오시나. 보시다시피 상황이 여의치 않으니 내일 아침 명륜동 총리 댁으로 오라”고 말했다. 이튿날 총리 집으로 사복을 입고 갔다. 현관에 신발이 ...
  • "송 총장 당장 물러나십시오" … 그땐 내가 참 당돌했어 … 박정희 "자네 하려는 거, 그거 하자" 지프차서 언약

    "송 총장 당장 물러나십시오" … 그땐 내가 참 당돌했어 … 박정희 "자네 하려는 거, 그거 하자" 지프차서 언약 유료

    ... '지프의 혁명언약'으로 발전한다. 4·19혁명 10주년, 나는 학생들의 의거를 생각하며 를 썼다. 1970년 그때 나는 공화당 의장을 비롯한 모든 공직에서 물러나 있었다. “역류에 ... 주동자요? 여보쇼, 여기가 어디라고 군복을 입고 들어오시나. 보시다시피 상황이 여의치 않으니 내일 아침 명륜동 총리 댁으로 오라”고 말했다. 이튿날 총리 집으로 사복을 입고 갔다. 현관에 신발이 ...
  • “대통령의 敵은 측근 … 실장은 맷집 키우고 악역 맡아야”

    “대통령의 敵은 측근 … 실장은 맷집 키우고 악역 맡아야” 유료

    ... 빨라지고 있다. 지난달 27일 임명되자마자 이튿날인 28일부터 업무에 착수했다. 토요일이지만 10쯤 청와대로 출근해 오후까지 10개 수석실별로 보고를 받았다. 게다가 박근혜 대통령은 1일부터 ... 총재까지 '이 사람 곤란하다'는 의견을 피력했다. 그날은 난 조용히 있었다. 대신 다음날 아침, 대통령 관저를 찾았다. 눈치를 살피며 슬쩍 운을 뗐다. '오히려 지금 임명을 철회하는 게 ...
  • [이정민이 만난 사람] 물러나는 '구원투수' … 문희상 새정치련 비대위원장

    [이정민이 만난 사람] 물러나는 '구원투수' … 문희상 새정치련 비대위원장 유료

    ... 입에서 다시는 친노, 비노 이 지긋지긋한 말을 끝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신뢰 회복이 하루아침에 도깨비방망이처럼 되는 게 아니다. 왕도가 없다”며 “누가 당 대표가 되든 자기 사람은 한 명도 주요 당직에 임명하지 말고 거꾸로 저쪽에서 적극적으로 뛴 사람을 사무총장이든 대변인이든 키라고 권고하겠다”고 했다. 인터뷰는 지난 4일 오후 두 간가량 진행됐다. - 비대위원장을 마치는 ...
  • 유승민 “법인세도 증세 성역 아니다” 유료

    ...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최경환 경제팀'의 정책 방향에 대해서도 “지금처럼 저성장이 고착화된 기엔 재정을 풀어 인위적으로 단기부양책을 쓰는 건 별 효과가 없다”며 “3%대 성장 이상을 뛰어넘기 ... 친이계인 조해진(재선·경남 밀양-창녕) 의원을 내정했다. 조 의원은 당내 쇄신의원 모임인 '아침소리' 간사를 맡고 있는 소장파다. 이로써 새누리당 핵심 당직은 모두 비박계로 바뀌었다. 김정하·김경희 ...
  • 불 꺼라, 이면지 아껴라 도청 직원에게 절약 강조 … 출장 땐 이코노미석 타

    불 꺼라, 이면지 아껴라 도청 직원에게 절약 강조 … 출장 땐 이코노미석 타 유료

    ... 대화 할 때도 칼국수를 즐겨 먹는다. [사진 충북도청] 이시종 지사는 해외 출장 때 반드 비행기 이코노미석에 탄다. 미국·유럽처럼 10간 이상 장거리를 갈 때도 마찬가지다. 이유는 ... 전기장판을 갖고 다닌다. 등 밑에 깔고 잘 정도의 크기다. “자면서 푹 지지고 땀을 내야 아침에 개운한 느낌이 든다”고 이 지사는 말했다. 그는 칼국수를 유달리 좋아한다. 면을 먹으면서 ...
  • 1945 해방둥이에게 듣는다

    1945 해방둥이에게 듣는다 유료

    ... '희상'으로 개명했다. 개명 후 돈을 벌었다. “의정부에 '숭문당'이란 책방을 내고 새벽 5 반에 일어나 문을 열고 밤낮없이 일했어. 10년에 10억원 버는 게 목표였는데 7년 만에 10억원을 ... 산다고 생각한다. 모두 최선을 다해 살고 있지 않은가. 물론 삶은 고통스럽고 힘들다. 그런데도 아침에 눈이 떠진다. 좋은 날을 기다리다 간을 흘려보내지 말고 긍정적이고 역동적으로 살았으면 좋겠다.”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6 7 현재페이지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