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뺑소니 사고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8-8 / 73건

  • 행인 3명 역상|뺑소니 사고 3건 유료

    신정 연휴 3일동안 서울 시내에서 3건의 뺑소니 사고가 일어났다. ▲1일 상오 5시40분쯤 서울 용산구 남영동 127 국립지질조사소 앞길에서 번호를 알 수 없는 흑색 「세단」이 길을 건너던 이영생씨 (35·중국인·용산구 남영동 99)를 치어 중상을 입히고 달아났는데 뒤따라 오던 서울영2-7호 「코로나·택시」 (운전사 이근철·36) 가 치어 숨지게 했다. 경...
  • 뺑소니사고의 격증 유료

    5일 밤과 6일 이틀동안 서울시내에서 사람을 치고 달아난 뺑소니 사건이 5건이나 발생하였다. 금년 들어 2개월 여에 뺑소니 차량은 서울시내에서 1백94건이 발생하였는바 하루 3건 꼴의 발생률을 보이고 있는 셈이다. 전국적으로는 금년 들어 2백30건의 뺑소니 사건이 일어났다고 하는데 이중 1백60건은 검거되었으나 70건이 미제로 남아있다고 한다. 치안국은 작...
  • 영등포구 일대 뺑소니 사고차량 격증 유료

    서울영등포구일대는 사고를내고 도망치는 뺑소니차량이 평군 3일에 1건씩발생, 시내에서 가장많은 기록을 보이고있다. 영등포서관할에서 지난10월말까지 91건의 뺑소니사고가 났다. 이지역에 뺑소니사고가 많은원인은 ①사고가잦은 통금직전시간에 교통경찰관들이 교통초소에 거의자리를 비우고 ②육교·횡단로·교통표지등이 부족하며 ③운전사의 과속등으로 분석됐다.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6 7 현재페이지 8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