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항미원조 지원군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7-8 / 72건

  • [박보균의 세상 탐사] 드라마 '마오안잉'

    [박보균의 세상 탐사] 드라마 '마오안잉' 유료

    ... 살았다. 아들의 일생도 시련과 곡절이었다. 10월 25일은 중국의 한국전 참전 60주년 기념일. 중국엔 항미원조(抗美援朝:미국에 대항해 지원) 전쟁이다. 드라마 첫 편이 20일 방영됐다. 첫 장면은 평안남도 회창 '중국인민지원군 열사능원(烈士陵園)'이다. 중공 전사자 묘지다. 평양에서 동쪽으로 100㎞ 떨어져 있다. 그곳에 그의 묘가 있다. 화면은 ...
  • [박보균의 세상 탐사] 김정일의 중국 외출

    [박보균의 세상 탐사] 김정일의 중국 외출 유료

    ... 선대 지도자들은 김일성과 마오쩌둥(毛澤東)이다. 올해는 6·25전쟁 60주년이다. 중국은 항미원조(抗美援朝) 전쟁으로 부른다. 미국에 대항해 북한(선)을 원조한 전쟁이다. 그때 중국인민지원군 ... 명이 숨졌다. 김 위원장은 귀로에 그 유적지를 들렀다. 중국의 선양(瀋陽) 근처에 있는 '항미원조 열사능원(烈士陵園)'에 참배했다. 그 입구엔 23m 높이의 추모탑이 있다. 혈맹의 과시다. ...
  • [서소문 포럼] 마오쩌둥의 6.25 전쟁 60년 유료

    ... 마오쩌둥의 전쟁이다. 아들을 전쟁터로 보내서가 아니다. 김일성의 남침 계획에 동조해서도 아니다. 항미원조(抗美援朝) 기치 하의 50년 10월 19일 중국 참전은 그가 밀어붙여 이뤄졌다. 그해 8월 ... 아니다(신중론). 참전 반대에는 미국을 두려워하는 심리(恐美病)도 한몫했다. 그 시기 소련의 공 지원을 약속받지 못해 '1 대 3'의 전쟁이 될 것이라는 얘기도 나왔다. 육군만 갖춘 중국이 ...
  • 대만으로 간 6·25 중공군 포로 1만4715명 그 후 … 국내 언론 첫 현지 르포

    대만으로 간 6·25 중공 포로 1만4715명 그 후 … 국내 언론 첫 현지 르포 유료

    ... 들었다. 장:4형제의 막내였다. 고향은 허베이성 스자좡(石家莊) 인근의 시골이다. 어느 날 해방(중국 건국뒤의 중공)이 우리 집에 들이닥쳤다. 항미원조 전쟁에 참여해야 한다며 나를 차출했다. ... 중공 포로들의 성분은 두 가지다. 하나는 국공(國共)내전 당시 국민당 소속 국군이었다가 홍(紅軍)에 붙잡힌 뒤 인민지원군에 편성돼 한반도로 투입된 부류다. 중국에서 징집된 대륙 출신 ...
  • 전쟁으로 본 중국 60년 유료

    ... 중국은 건국 이래 크게 여섯 차례 전쟁을 벌였다. 1950년 중국인민지원군은 한국전에 개입했다. 그들은 이를 미국에 대항하고 북한을 돕는다는 '항미원조(抗美援朝) 전쟁'이라고 불렀다. 한국군과 유엔군으로 참전한 16개국 대와 교전했다. 78만 명이 참전해 14만 명이 전사했다. 62년 10월에는 인도와 국경분쟁이 발발했다. 중국 722명, 인도 3128명이 ...
  • 구호로 본 중국 60년 유료

    ... 성립을 이렇게 선포했다. 구호에는 건국 60년의 시대정신이 녹아 있다. 이듬해 10월 중국인민지원군은 압록강을 건너 6·25 전쟁에 참전했다. 당시 중국엔 '미국에 대항하고 북한을 돕는다. 가정을 ... 力爭上游)'는 구호가 곳곳에 나부꼈다. '계급투쟁이 강령이다(以階級鬪爭爲綱)' '혁명은 무죄, 반은 이유 있다(革命無罪 造反有理)'. 66~76년 문화대혁명의 광기 속에서 유행한 구호는 피로 ...
  • 북, 오바마 정부와 협상 때 '돈독한 북·중' 지렛대 쓸 듯

    북, 오바마 정부와 협상 때 '돈독한 북·중' 지렛대 쓸 듯 유료

    북한 선중앙통신은 지난해 12월 27일(북한의 헌법절)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선인민 제323부대 지휘부를 시찰했다고 보도했다. 사진은 당시 공개한 것으로 김 위원장이 간부와 함께 ...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과 후진타오(胡錦濤) 중국 국가주석은 1일 축전 교환을 통해 올해를 '·중 친선의 해'로 선포하고 대대적인 기념행사를 벌일 예정이라고 양국 매체들이 보도했다. 이는 ...
  • 한국전에 중 참전요청 김일성 한글편지 공개 유료

    [베이징=유상철 특파원] 한국전쟁 당시 김일성(金日成)이 마오쩌둥(毛澤東)에게 중공군의 지원을 요청한 친필 한글서한이 27일 처음 공개됐다고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이 편지는 지난 25일 중국 베이징(北京)의 중국군사박물관 3층 전시실에서 열린 '항미원조(抗美援朝)전쟁 50주년' 기념 전시회에서 공개됐다. 당시 선 노동당 중앙위원회 위원장이었던 金과 남로당 위원장이던 ...
  • 미국·중국 평양서 '미소외교' 유료

    ... (中)과 '새 친구' (美)간의 미묘한 주도권 신경전도 느끼게 했다. 遲부장은 1950년 10월 25일 중국 인민의용지원군의 한국전 참전을 상징하는 '항미원조(抗美援朝)' 를 기념키 위해 평양을 찾았다. 遲부장은 김일철(金鎰喆)인민무력부장과의 회담에서 "선동지들과 함께 지난 전투과정을 추억하고 생사고락을 같이했던 두터운 정을 나눠 새 세기 양국의 친선협조관계를 구축하기 ...
  • 중국 36년만에 최대 사훈련 유료

    [베이징=유상철 특파원, 장세정 기자] 중국이 36년 만에 최대 규모의 사훈련에 돌입, 비상한 관심을 끌고 있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 등은 13일 중국의 육.해.공군과 전략핵 미사일을 ... 보여줌으로써 내부 결속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란 분석도 있다. 아울러 오는 25일은 중국이 항미원조(抗美援朝)전쟁으로 부르는 한국전쟁에 중국인민지원군이 참전한 지 50주년이 되는 해여서 한반도에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6 현재페이지 7 8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