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베이징대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5-114 / 1,135건

  • 중국 간 박원순 시장 “국정조사 돌파 자신 … 그 후 더 강력한 사람 되겠죠”

    중국 간 박원순 시장 “국정조사 돌파 자신 … 그 후 더 강력한 사람 되겠죠” 유료

    ... [연합뉴스] “(서울교통공사 관련) 국정조사를 돌파할 자신 있다. 그러고 나면 더 강력한 사람이 되겠죠.” 중국을 방문 중인 박원순 서울시장이 고용세습 의혹과 관련해 이같이 말했다. 발언은 베이징대 강연이 끝난 후 참석자들과의 문답 과정에서 나왔다. 한 학생이 “다음달 국정조사를 앞둔 소회와 유력 대권 주자로서의 계획이 무엇인가”라고 묻자 박 시장은 “베이징대에서 이런 질문을 받을 줄은 ...
  • “미·중 무역전쟁 최소 2년은 간다”

    “미·중 무역전쟁 최소 2년은 간다” 유료

    ... 미래 기술 패권 다툼”이라고 규정하면서 “중국에 자리 잡은 다국적 기업의 제조공장이 철수하면 이곳에 중간재를 수출하는 한국 기업도 타격을 받을 수 있다”고 분석했다. 위먀오제 중국 베이징대 국가개발연구원 부원장은 양국 갈등이 격화해 중국이 미국 제품이 동일한 관세를 부과하는 방식으로 보복할 경우를 시뮬레이션한 결과를 발표했다. 그는 “이럴 경우 미·중 양국 교역이 크게 감소하는데, ...
  • “미·중 무역전쟁 최소 2년은 간다”

    “미·중 무역전쟁 최소 2년은 간다” 유료

    ... 미래 기술 패권 다툼”이라고 규정하면서 “중국에 자리 잡은 다국적 기업의 제조공장이 철수하면 이곳에 중간재를 수출하는 한국 기업도 타격을 받을 수 있다”고 분석했다. 위먀오제 중국 베이징대 국가개발연구원 부원장은 양국 갈등이 격화해 중국이 미국 제품이 동일한 관세를 부과하는 방식으로 보복할 경우를 시뮬레이션한 결과를 발표했다. 그는 “이럴 경우 미·중 양국 교역이 크게 감소하는데, ...
  • 회담 때 국기도 안 걸던 중·일, 6년 만의 악수

    회담 때 국기도 안 걸던 중·일, 6년 만의 악수 유료

    ... 일본 경제계의 목소리도 아베 정권으로선 무시할 수 없는 요인이다. 일본 기업과 상품이 정부 간 관계 악화의 영향으로 제2의 시장에서 밀려나는 것은 득이 아니기 때문이다. 자칭궈(賈慶國) 베이징대 국제관계학원 원장은 “중·일 모두 트럼프 정권의 압력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관계 개선을 통해 대미 교섭카드를 늘릴 수 있다”고 분석했다. 중·일 관계에 밝은 베이징 외교 소식통은 “리커창 ...
  • 회담 때 국기도 안 걸던 중·일, 6년 만의 악수

    회담 때 국기도 안 걸던 중·일, 6년 만의 악수 유료

    ... 일본 경제계의 목소리도 아베 정권으로선 무시할 수 없는 요인이다. 일본 기업과 상품이 정부 간 관계 악화의 영향으로 제2의 시장에서 밀려나는 것은 득이 아니기 때문이다. 자칭궈(賈慶國) 베이징대 국제관계학원 원장은 “중·일 모두 트럼프 정권의 압력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관계 개선을 통해 대미 교섭카드를 늘릴 수 있다”고 분석했다. 중·일 관계에 밝은 베이징 외교 소식통은 “리커창 ...
  • 회담 때 국기도 안 걸던 중·일, 6년 만의 악수

    회담 때 국기도 안 걸던 중·일, 6년 만의 악수 유료

    ... 일본 경제계의 목소리도 아베 정권으로선 무시할 수 없는 요인이다. 일본 기업과 상품이 정부 간 관계 악화의 영향으로 제2의 시장에서 밀려나는 것은 득이 아니기 때문이다. 자칭궈(賈慶國) 베이징대 국제관계학원 원장은 “중·일 모두 트럼프 정권의 압력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관계 개선을 통해 대미 교섭카드를 늘릴 수 있다”고 분석했다. 중·일 관계에 밝은 베이징 외교 소식통은 “리커창 ...
  • 회담 때 국기도 안 걸던 중·일, 6년 만의 악수

    회담 때 국기도 안 걸던 중·일, 6년 만의 악수 유료

    ... 일본 경제계의 목소리도 아베 정권으로선 무시할 수 없는 요인이다. 일본 기업과 상품이 정부 간 관계 악화의 영향으로 제2의 시장에서 밀려나는 것은 득이 아니기 때문이다. 자칭궈(賈慶國) 베이징대 국제관계학원 원장은 “중·일 모두 트럼프 정권의 압력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관계 개선을 통해 대미 교섭카드를 늘릴 수 있다”고 분석했다. 중·일 관계에 밝은 베이징 외교 소식통은 “리커창 ...
  • 중국은 왜 엄청난 내상에도 대미 장기항전 결심하나

    중국은 왜 엄청난 내상에도 대미 장기항전 결심하나 유료

    ... 틈새시장을 노리는 한편 장기적으론 미·중에 치우친 우리의 교역 투자구조를 다변화시켜 미·중 분쟁에 따른 리스크를 줄여야 할 것이다. ■ ◆유희문 「 한국동북아경제학회장과 중국시장포럼 회장(대한상의)을 역임했다. 대만 국립정치대와 미국 스탠퍼드대 후버연구소에서 중국 경제를 연구했고 중국 인민대와 베이징대에서 강의하기도 했다. 」 유희문 한양대 중국학과 교수
  • [장세정의 시선] '설익은 노벨상'보다 '비핵화 평화상'을 받자

    [장세정의 시선] '설익은 노벨상'보다 '비핵화 평화상'을 받자 유료

    ... 포럼] 태영호 공사가 풀어준 아홉 가지 궁금증 [서소문 포럼]중2에게 '마약 영화' 권하는 영화등급위원들 [서소문 포럼] 김정은, 싱가포르 '리콴유 모델' 배우고 오길 [서소문 포럼] 베이징대 총장의 '뼈아픈 사과문'을 보면서 [서소문 포럼] 서지현과 안미현, 두 여검사 폭로의 결말은? [서소문 포럼] 시진핑의 개헌, 문재인의 개헌 [서소문 포럼] 심상정 의원이 중국에서 깜짝 ...
  • 중국과 무역전쟁 하는 미국 '검투사'들, 이번에도 자중지란?

    중국과 무역전쟁 하는 미국 '검투사'들, 이번에도 자중지란? 유료

    ... 석사) 유학파여서 시장 경제에 관한 이해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를 모았다. 류 부총리의 오른팔은 랴오민(廖岷) 재정부 부부장이다. 무역전쟁 진행 중에 중앙재경위 판공실 부주임에서 전격 승진했다. 베이징대 졸업 후 중앙은행인 인민은행과 중국은행감독위원회를 거치며 국제 금융 및 경제 정책 전문가로 경험을 쌓았다. 로이터와 블룸버그에서 일한 경험이 있어 영어가 유창하다. 왕셔우원(王受文) 상무부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현재페이지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