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퀄리티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2-2 / 13건

  • 장시환 덕분에…한화 트레이드 '흑자 전환'

    장시환 덕분에…한화 트레이드 '흑자 전환' 유료

    ... 제대로 하기 때문이다. 시즌 초에는 오락가락했다. 장시환은 이적 후 첫 등판이던 5월 7일 인천 SK 와이번스전에서 6이닝 2실점 호투했다. 한화 국내 선발투수가 9개월 만에 기록한 퀄리티스타트(6이닝 이상 3자책점 이내 선발 투구)였다. 다만 이후 활약이 미진했다. 첫 6경기에서 1승4패, 평균자책점 7.48이었다. 고질적 문제였던 제구 불안이 해결되지 않았다. 그사이 팀도 ...
  • 등판 전후에도 생기는 '구창모 효과'

    등판 전후에도 생기는 '구창모 효과' 유료

    ... 1위(82개), 승률 1위(1.000), 평균자책점 2위에 올라 있다. 두 달 동안 선두를 질주 중인 NC의 선전에 가장 큰 역할을 담당했다. 특히 에이스를 평가하는 기준 중 하나인 퀄리티 스타트 플러스(7이닝 이상 3자책 이하)는 7회로 가장 많다. 다른 팀 에이스보다 1~2차례 적게 등판했지만, 가장 안정적으로 마운드를 지킨다는 의미다. 구창모의 역투는 팀에 1승 이상의 ...
  • 득점도 수비도 불펜도…LG 신인 이민호는 외롭다

    득점도 수비도 불펜도…LG 신인 이민호는 외롭다 유료

    ... 득점도, 수비도, 불펜진의 지원도 제대로 받지 못한 채 외로운 투구가 계속됐다. 올 시즌 이민호가 마운드에서 공을 던지는 동안 얻은 팀 득점(R/G)은 고작 2.17에 그쳤다. 그가 퀄리티 스타트 플러스(7이닝 이상, 3자책 이하)를 기록해도 승리 투수를 기대하기 어려운 것이다. 그만큼 LG 타선의 득점 지원은 아주 저조하다. 이민호는 LG 선발진 가운데 정찬헌(5.14), ...
이전페이지 없음 1 현재페이지 2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