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이지영 기자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2-282 / 2,820건

  • '데뷔전 피홈런' 이영하, 동료와 감독이 믿는 투수로 성장하다

    '데뷔전 피홈런' 이영하, 동료와 감독이 믿는 투수로 성장하다 유료

    ... 키움전 성적이 1승 1패 평균자책점 6.30으로 좋지 않다. SK와의 플레이오프에서 대활약한 이지영(9타수 5피안타)과 이정후(11타수 5피안타)를 상대로 고전했다. 그러나 단기전 맞대결 결과는 ... 데뷔전 피홈런이라는 아찔한 기억. 그러나 어느새 동료와 감독이 믿는 투수로 성장했다. 이영하의 어깨가 무겁다. 잠실=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
  • '데뷔전 피홈런' 이영하, 동료와 감독이 믿는 투수로 성장하다

    '데뷔전 피홈런' 이영하, 동료와 감독이 믿는 투수로 성장하다 유료

    ... 키움전 성적이 1승 1패 평균자책점 6.30으로 좋지 않다. SK와의 플레이오프에서 대활약한 이지영(9타수 5피안타)과 이정후(11타수 5피안타)를 상대로 고전했다. 그러나 단기전 맞대결 결과는 ... 데뷔전 피홈런이라는 아찔한 기억. 그러나 어느새 동료와 감독이 믿는 투수로 성장했다. 이영하의 어깨가 무겁다. 잠실=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
  • 로맨스냐 스릴러냐…볼수록 빠져드는 '동백꽃 필 무렵'

    로맨스냐 스릴러냐…볼수록 빠져드는 '동백꽃 필 무렵' 유료

    ... 반대 의사를 밝혔을 땐 동백도, 시청자도 고개를 끄덕였다. 임상춘 작가가 자신의 장편 데뷔작 '쌈, 마이웨이'(2017)를 통해 보여줬던 따뜻한 포용력이 '동백꽃'으로도 이어진 것이다. 임 작가는 성별·나이 등이 주는 선입견에서 벗어나고자 중성적인 필명을 사용하고 있지만, 30대 여성으로 알려져 있다. 이지영·민경원 기자 jylee@joongang.co.kr
  • [미디어데이] KS 앞둔 이정후가 '절친' 고우석을 언급한 이유

    [미디어데이] KS 앞둔 이정후가 '절친' 고우석을 언급한 이유 유료

    ... 이정후의 모습. 이정후는 이 자리에서 절친 고우석에 대한 오해를 해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민규 기자 이정후(21 · 키움)는 왜 한국시리즈 미디어데이에서 고우석(21 · LG)을 언급했을까. ... 감독은 "이정후가 경계 대상 1호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미디어데이에 함께 참석한 팀 동료 이지영은 "옆에 있는 정후가 KS MVP를 받을 거 같다"고 덕담을 건네기도 했다. 이에 대해 이정후는 ...
  • 20승 에이스냐, 좌타자 킬러냐

    20승 에이스냐, 좌타자 킬러냐 유료

    ... 더 나아진 모습을 보였다”고 평가했다. 정규시즌 호흡을 맞춘 포수 박동원이 부상으로 빠져, 이지영과 배터리를 이루는 점이 변수다. 두산-키움 정규 시즌 비교 키움의 강점인 불펜이 일찌감치 ... 세웠다. 포스트시즌 8경기에서 불펜의 평균자책점이 1.20에 불과하다. 키움은 KS에서도 '십인십색'의 불펜진을 총가동할 전망이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 20승 에이스냐, 좌타자 킬러냐

    20승 에이스냐, 좌타자 킬러냐 유료

    ... 더 나아진 모습을 보였다”고 평가했다. 정규시즌 호흡을 맞춘 포수 박동원이 부상으로 빠져, 이지영과 배터리를 이루는 점이 변수다. 두산-키움 정규 시즌 비교 키움의 강점인 불펜이 일찌감치 ... 세웠다. 포스트시즌 8경기에서 불펜의 평균자책점이 1.20에 불과하다. 키움은 KS에서도 '십인십색'의 불펜진을 총가동할 전망이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 [미디어데이]김태형-장정석 감독, 다른 자세 같은 자신감

    [미디어데이]김태형-장정석 감독, 다른 자세 같은 자신감 유료

    ... 이기겠다는 의미다. 김태형 감독과 두산 대표 선수인 이영하, 오재일 그리고 키움 이정후와 이지영은 모두 6차전을 예상했다. 장 감독의 자신감은 두 가지다. 일단 자신이 경험을 쌓았다. 그는 ... 사령탑은 더 명확하게 다부지게 우승 의지를 전했다. 한국시리즈가 이미 시작됐다. 잠실=안희수 기자 An.heesoo@joongang.co.kr [미디어데이] KS 1차전은 외인 맞대결… ...
  • [미디어데이] KS 1차전은 외인 맞대결… 린드블럼 VS 요키시 확정

    [미디어데이] KS 1차전은 외인 맞대결… 린드블럼 VS 요키시 확정 유료

    ... 맞대결에선 9이닝 3피안타 무실점으로 KBO 리그 첫 완봉승을 따내기도 했다. 잠실=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 [미디어데이] 김태형 감독이 박세혁에게 ...석 감독, 다른 자세 같은 자신감 [미디어데이] 'KS 베테랑' 오재일과 이지영 "최대한 편안하게", "하나만 잘하자" [미디어데이]자신감 표출? 올해도 돋보인 김태형 감독의 ...
  • PO 가른 핫코너 기세, '허경민 참전' KS도 관건

    PO 가른 핫코너 기세, '허경민 참전' KS도 관건 유료

    ... 8회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나선 김웅빈(23)은 번트 안타로 득점 기회를 연 뒤 후속 이지영의 중전 안타 때 홈을 밟았다. 이 상황에서 대타로 나선 다른 3루수 자원 송성문(23)은 바뀐 ... 선봉장이다. 키움에는 박병호, 김하성 등 좌측 강습 타구를 생산하는 우타자가 있다. 수비도 중요하다. 그의 경기력에 두산의 통합 우승이 달려 있다. 개인 명예회복도 노린다. 안희수 기자
  • [KS] 포수 시리즈가 된 PO, 걱정보다 기대가 큰 두산의 박세혁

    [KS] 포수 시리즈가 된 PO, 걱정보다 기대가 큰 두산의 박세혁 유료

    ... 핵심은 '포수'다. 키움은 박동원이 무릎 부상으로 마스크를 쓰지 못했지만, 이지영이 그 공백을 완벽하게 채웠다. 1 · 2차전 타율 0.429(7타수 3안타)로 하위 타선에서 ... 경기 출전해 한 타석을 소화한 게 전부다. 그러나 박세혁은 이제 누구보다 화려한 '주연'을 꿈꾼다. 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
이전페이지 없음 1 현재페이지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