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첼시 레이디스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2-13 / 127건

  • [AG 축구] 지소연의 눈물 “동료들에게 짐이 됐다”

    [AG 축구] 지소연의 눈물 “동료들에게 짐이 됐다” 유료

    지소연(23·첼시 레이디스)은 지고는 못 산다. 빚을 지면 갚아야 직성이 풀린다. 그러나 강인한 승부 근성 뒤에는 가녀린 소녀 감성이 숨어 있다. 지소연은 '울보'다. 그 동안 지소연은 ... 끈질기게 설득해 어렵게 허락을 받았다. 사실 한국이 결승에 오르면 지소연 에이전트와 축구협회는 첼시를 다시 설득하기 위한 준비를 하고 있었다. 4강 탈락으로 다 없던 일이 됐다. 영국 출국을 ...
  • [인천 아시안게임] 여자축구 10초를 못 버티고 …

    [인천 아시안게임] 여자축구 10초를 못 버티고 … 유료

    ... 공격수 허은별(22)에게 역전골을 허용했다. 경기 내내 선전하던 수비진이 페널티지역으로 날아온 평범한 공중볼을 제대로 처리하지 못해 통한의 실점을 했다. 한국은 후반 44분 지소연(23·첼시 레이디스)의 중거리 슈팅이 크로스바를 맞고, 뒤이은 조소현(26·현대제철)의 슈팅이 골포스트를 살짝 벗어나는 바람에 결정적인 골 찬스를 놓친 장면이 아쉬웠다. 한국은 2005년 8월 동아시안컵 ...
  • [AG 축구] 女 4강, '적'으로 만난 한민족 '친구'…지소연 활약에 기대

    [AG 축구] 女 4강, '적'으로 만난 한민족 '친구'…지소연 활약에 기대 유료

    ... 전적은 한국이 절대 열세다. 14번 싸워 1승1무12패. 2005년 4월 이후 7번 내리 졌고 아시안게임 전적도 4전 전패다. 객관적 전력에서 다소 처지는 한국은 '에이스' 지소연(23·첼시 레이디스)에게 기대를 걸고 있다. 지소연은 아시안게임 8강과 4강, 단 두 경기만 뛰기 위해 영국에서 10시간을 날아 지난 22일 대표팀에 합류했다. A매치 62경기 30골의 지소연은 북한을 ...
  • [AG 축구] 女 윤덕여호, '지소연 효과' 업고 대만 잡는다

    [AG 축구] 女 윤덕여호, '지소연 효과' 업고 대만 잡는다 유료

    ... 지소연이 인천 아시안게임에 뜬다. 여자 축구대표팀은 26일 대만과 8강전을 치른다. 에이스 지소연이 섀도 스트라이커를 맡아 공격을 조율할 전망이다. IS 포토 '지메시' 지소연(23·첼시 레이디스)이 대만 사냥에 나선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아시안게임 여자대표팀은 26일 문학경기장에서 대만과 대회 8강전을 치른다. 지소연이 선봉에 선다. 그는 최전방공격수 정설빈(24·현대제철) ...
  • 북에서 왔수다, 금 10개는 손대지 마시라요

    북에서 왔수다, 금 10개는 손대지 마시라요 유료

    ... 열세”라고 말했다. 북한 여자축구도 강력한 우승후보다. 지난해 동아시안컵 득점왕과 우승을 이뤄낸 허은별과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 월드컵 4강을 이끈 나은심이 있다. 한국은 잉글랜드 첼시 레이디스 공격수 지소연을 앞세워 맞선다. 대진상 4강에서 북한을 만날 수도 있다. 한국의 윤덕여 감독은 “북한은 7월부터 소집해 맹훈련 중이라고 들었다”며 “지난해 맞대결에서 1-2로 졌지만 ...
  • 지소연도 놓칠라 유료

    인천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노리는 여자축구 대표팀에 빨간불이 켜졌다. 에이스 지소연(23·첼시 레이디스)이 결승전을 앞두고 조기 복귀할 수도 있다. 지소연 측 관계자는 28일 “지소연이 10월 1일 열리는 아시안게임 결승전 직전에 영국으로 돌아갈 수도 있다”고 전했다. 첼시 레이디스 구단은 잉글랜드 여자슈퍼리그(WSL) 경기 준비를 위해 지소연의 조기 복귀를 ...
  • 축구로 통한 남녀, '런던 절친' 윤석영-지소연

    축구로 통한 남녀, '런던 절친' 윤석영-지소연 유료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퀸즈파크레인저스(QPR) 소속이고, 지소연은 여자수퍼리그(WSL)의 첼시 레이디스에 몸 담고 있다. 1990년생인 윤석영과 1991년생의 지소연은 런던에서 금방 친해졌다. ... 주전경쟁이 험난해졌다. 절친 지소연은 "그래도 (윤)석영이가 잘 해낼 것으로 믿는다"며 "나는 첼시에서, (윤)석영이는 QPR에서 한국 축구의 힘을 보여줄 것이다"고 말했다. 정리=김민규 기자, ...
  • 이광종호, 대진운 괜찮네 유료

    ... “괜찮은 대진이다. 일본·이라크·쿠웨이트 등 우승권 강호들이 D조에 몰린 것 또한 우리에겐 긍정적”이라며 만족감을 나타냈다. 북한은 중국·파키스탄 등과 함께 F조에 속했다. 지소연(23·첼시레이디스)을 앞세워 사상 첫 우승에 도전하는 여자팀도 태국·인도·몰디브 등 약체들과 함께 A조에 속했다. 반면 2010년 광저우대회 우승팀 일본과 아시아 최강 중국이 함께 만난 B조는 초반부터 ...
  • 러시아 가는 박은선, 한국이 등 떠밀었나

    러시아 가는 박은선, 한국이 등 떠밀었나 유료

    ... '상처받은 영웅'은 결국 '탈출'을 선택했다. 한국 여자축구 간판스타 박은선(28·서울시청)이 러시아 여자프로축구 강호 WFC 로시얀카로 이적한다. 올해 2월 잉글랜드 여자축구 첼시 레이디스에 입단한 지소연(23)에 이어 또 한 명의 유럽파가 탄생했음에도 선수 자신과 주변 분위기는 밝지 않다. 형식은 자발적인 해외 진출이지만, 속을 들여다보면 암울한 상황에 떠밀려 ...
  • [인터뷰] 지소연 “대표팀 오빠들이 날 위해 총집합”

    [인터뷰] 지소연 “대표팀 오빠들이 날 위해 총집합” 유료

    '한국 여자축구의 보배' 지소연(23·첼시 레이디스)이 잉글랜드 여자축구 휴식기를 맞아 잠시 귀국했다. 한국 선수로는 최초로 잉글랜드 무대에 진출한 지소연은 전보다 더 활기찼고, 자신감이 ... 선수로는 최초로 잉글랜드 여자축구 무대에 진출했다. 이제 5개월여가 지났지만 이미 지소연은 첼시 에이스다. 4월 시즌 개막 후 리그 및 FA컵 6경기에 출전해 4골을 기록했다. 지난달 베트남에서 ...
이전페이지 11 현재페이지 12 13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