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렉시 톰슨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24 / 234건

  • 세계 여자골프 톱10 총집결 … 별이 빛나는 영종도

    세계 여자골프 톱10 총집결 … 별이 빛나는 영종도 유료

    세계랭킹 1위 유소연(27), 2위 박성현(24), 3위 렉시 톰슨(22·미국). 여자 골프 세계 정상급 선수들이 이번 주 인천 영종도에 모인다. 한국에서 유일하게 열리는 미국여... 출전한다. 지난 6월 이후 15주째 세계 1위를 지키고 있는 유소연을 비롯해 2위 박성현, 3위 톰슨, 4위 안나 노르드크비스트(30·스웨덴), 5위 전인지(23) 등이 우승을 노린다. 펑샨...
  • [golf&] 태극낭자들의 '신바람 샷' LPGA 역대 최다승 넘본다

    [golf&] 태극낭자들의 '신바람 샷' LPGA 역대 최다승 넘본다 유료

    ... 말했다. 물론 다른 선수들의 견제도 넘어야 한다. 지난 7월부터 4주 연속 LPGA 투어 우승을 거뒀던 한국 선수들은 최근 3개 대회 연속 우승을 다른 선수들에게 내줬다. 특히 세계 2위 렉시 톰슨과 3년3개월 만에 LPGA 우승을 거둔 스테이시 루이스를 앞세운 미국 선수들의 도전이 거셀 전망이다. 올 시즌 우승이 없는 리디아 고의 부활 여부도 관건이다. 김지한 기자 k...
  • 한국 아마추어 유망주들의 각축장 뉴질랜드

    한국 아마추어 유망주들의 각축장 뉴질랜드 유료

    ... 볼빅볼을 사용하고 있다. 미국 무대 입성을 노리는 성은정, 조아연, 전영인에게 이번 대회는 LPGA 직행을 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 이번 대회에는 유소연, 박성현, 김인경, 전인지, 렉시 톰슨(미국) 등의 톱랭커가 대거 불참한다. 상금 랭킹 60위 안에 들어 아시안 스윙 대회 출전을 노리는 최나연, 박희영, 이일희, 강혜지, 곽민서 등에게도 마지막 기회의 장이 될 전망이다. ...
  • 치열한 빅3 구도에 빅4로 나선 노르드크비스트

    치열한 빅3 구도에 빅4로 나선 노르드크비스트 유료

    ... 랭킹에서 평균 포인트 8.05점을 획득해 지난주보다 한 계단 순위를 끌어올렸다. 박성현은 렉시 톰슨(22·미국)과 함께 평균 포인트 8.05점으로 동률을 이뤘지만 총점에서 톰슨을 앞서면서 ... 유소연(27·메디힐골프단)은 13주째 세계 랭킹 1위 자리를 지켰다. 최근 여자 골프는 유소연과 톰슨, 박성현의 '빅3 구도'가 또렷하다. 세계 랭킹 1위 유소연은 올해의 선수 부문(150점)에서 ...
  • 유소연·박성현, 끝나지 않은 '골프 여제' 다툼

    유소연·박성현, 끝나지 않은 '골프 여제' 다툼 유료

    ... 가른다. 18일 새벽 끝난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세계 1위 유소연, 2위 렉시 톰슨, 3위 박성현이 1, 2라운드 같은 조에 묶였다. 유소연이 우승한다면 1위 자리 굳히기에 ... 인스퍼레이션에서 유소연이 우승할 때도 있었다. 당시 갤러리들은 일방적으로 4벌타를 받은 자국 선수인 톰슨을 응원했다. 유소연의 공이 물에 빠진 것으로 생각해 박수를 치는 사람도 있었다. 유소연은 그런 ...
  • 유소연·박성현, 끝나지 않은 '골프 여제' 다툼

    유소연·박성현, 끝나지 않은 '골프 여제' 다툼 유료

    ... 가른다. 18일 새벽 끝난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세계 1위 유소연, 2위 렉시 톰슨, 3위 박성현이 1, 2라운드 같은 조에 묶였다. 유소연이 우승한다면 1위 자리 굳히기에 ... 인스퍼레이션에서 유소연이 우승할 때도 있었다. 당시 갤러리들은 일방적으로 4벌타를 받은 자국 선수인 톰슨을 응원했다. 유소연의 공이 물에 빠진 것으로 생각해 박수를 치는 사람도 있었다. 유소연은 그런 ...
  • 올해 LPGA 타이틀 에비앙 챔피언십서 가려진다

    올해 LPGA 타이틀 에비앙 챔피언십서 가려진다 유료

    ... 골프크럽에서 열리는 대회 1~2라운드에는 세계 랭킹 1~3위인 유소연(27 ·메디힐), 렉시 톰슨(22 ·미국), 박성현(24 ·KEB하나은행)이 정면 승부를 펼친다. 올해 LPGA투어 ... 가질 가능성이 크다. 올해의 선수 부문에서는 유소연이 150점으로 1위를 달리고 있다. 톰슨이 147점, 박성현이 130점으로 뒤를 잇고 있다. 메이저 대회에는 일반 대회에 비해 2배의 ...
  • '에비앙 퀸' 다시 한 번 … 알프스 원정 나선 전인지·리디아

    '에비앙 퀸' 다시 한 번 … 알프스 원정 나선 전인지·리디아 유료

    ... 모른다”고 얘기했다.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는 말이다. 두 선수 모두 에비앙 챔피언십에선 자신의 존재감을 드높였다. 2015년 대회 우승 당시 리디아 고는 최종합계 16언더파였다. 2위 렉시 톰슨(미국·10언더파)을 무려 6타 차로 제쳤다. 또 당시 나이 18세 4개월로, 여자 골프 메이저 대회 최연소 우승 기록도 세웠다. 지난해엔 전인지가 최종합계 21언더파 263타로, 남녀를 ...
  • '에비앙 퀸' 다시 한 번 … 알프스 원정 나선 전인지·리디아

    '에비앙 퀸' 다시 한 번 … 알프스 원정 나선 전인지·리디아 유료

    ... 모른다”고 얘기했다.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는 말이다. 두 선수 모두 에비앙 챔피언십에선 자신의 존재감을 드높였다. 2015년 대회 우승 당시 리디아 고는 최종합계 16언더파였다. 2위 렉시 톰슨(미국·10언더파)을 무려 6타 차로 제쳤다. 또 당시 나이 18세 4개월로, 여자 골프 메이저 대회 최연소 우승 기록도 세웠다. 지난해엔 전인지가 최종합계 21언더파 263타로, 남녀를 ...
  • 톰슨 이러다 '반칙 여왕' 될라, 4벌타 이어 드롭 위반 의혹

    톰슨 이러다 '반칙 여왕' 될라, 4벌타 이어 드롭 위반 의혹 유료

    렉시 톰슨. [AP=연합뉴스] 미국의 프로골퍼 렉시 톰슨(22·사진)이 또다시 논란에 휘말렸다. 이번엔 워터 해저드에 빠진 공을 드롭한 위치가 문제였다. 톰슨은 지난 10일 미국 인디애나주 인디애나폴리스 브릭야드 크로싱 골프장에서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인디 위민 인 테크 챔피언십에서 합계 19언더파로 2위 리디아 고(뉴질랜드·15언더파)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