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363 / 3,630건

  • [안혜리의 시선] 김제동씨, 그 정도면 뇌물입니다

    [안혜리의 시선] 김제동씨, 그 정도면 뇌물입니다 유료

    안혜리 논설위원 방송인 김제동과 가까운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자문위원(전 청와대 선임행정관)은 환경부 블랙리스트 논란이 한창이 지난 2월 문재인 정부엔 블랙리스트가 없다는 취지로 페이스북에 이런 글을 남겼다. “단지 맘에 들지 않는 공연을 했다는 이유로 밥줄을 자르고 감시·사찰해 공연장 섭외조차 어렵게 만들어 결국에는 모든 것을 포기하게 만드는 것이 블랙리스트다.” ...
  • 여야 4당, 한국당 뺀 채 20일부터 임시국회 열기로

    여야 4당, 한국당 뺀 채 20일부터 임시국회 열기로 유료

    ... 원내대표는 전날 국회 정상화를 위한 최종 협상에 나섰으나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한국당의 '선(先) 경제청문회, 후(後) 추경 심사' 요구에 민주당이 난색을 보이는 등 협상이 지지부진하자 중재자로 나섰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한국당을 뺀 국회 개원 의사를 내비쳤다. 실제 17일 오후 바른미래당은 의원총회를 열고 만장일치로 '6월 임시국회 소집요구서 제출 건'을 당론으로 채택했다. 의총 후 ...
  • 인수봉에만 4000개…무분별한 볼트로 암벽 구멍 뚫린다

    인수봉에만 4000개…무분별한 볼트로 암벽 구멍 뚫린다 유료

    ... 할 것”이라고 말했다. 등반은 원래 불편하고 위험한 것이며, 이를 극복하는 것이 암벽 등반의 가치라는 말이다. 미국의 워렌 하딩(1924~2002)은 1970년 요세미티 엘 캐피탄 ' 월'을 오르면서 볼트 수백 개를 박아 논란이 됐다. 라이벌인 로열 로빈스(1935~2017)는 “등반이 순수하지 않다”며 자신이 직접 월을 오르며 볼트를 제거했다. 로빈스는 1952년 ...
  • 인수봉에만 4000개…무분별한 볼트로 암벽 구멍 뚫린다

    인수봉에만 4000개…무분별한 볼트로 암벽 구멍 뚫린다 유료

    ... 할 것”이라고 말했다. 등반은 원래 불편하고 위험한 것이며, 이를 극복하는 것이 암벽 등반의 가치라는 말이다. 미국의 워렌 하딩(1924~2002)은 1970년 요세미티 엘 캐피탄 ' 월'을 오르면서 볼트 수백 개를 박아 논란이 됐다. 라이벌인 로열 로빈스(1935~2017)는 “등반이 순수하지 않다”며 자신이 직접 월을 오르며 볼트를 제거했다. 로빈스는 1952년 ...
  • [돈 만지는 사람] 국내외 부동산 투자 '고수' 가수 방미…"부동산 벼락부자라고요? 준비된 부자죠"

    [돈 만지는 사람] 국내외 부동산 투자 '고수' 가수 방미…"부동산 벼락부자라고요? 준비된 부자죠" 유료

    요즘 시대에 '부자가 되는 꿈'을 꿔 본 적 없는 사람이 얼마나 될까. 사 뒀 건물값이 폭등한다거나, 여투어 뒀 달러 가치가 급등해 ' 벼락부자 ' 가 되는 꿈 말이다. 이런 스토리가 없는 것도 아니다. 뉴스에서 심심치 않게 들려오는 '눈떠 보니 부자'가 된 경험을 들으면 대중은 '나도 한번 대박 나 보자'는 ...
  • [돈 만지는 사람] 국내외 부동산 투자 '고수' 가수 방미…"부동산 벼락부자라고요? 준비된 부자죠"

    [돈 만지는 사람] 국내외 부동산 투자 '고수' 가수 방미…"부동산 벼락부자라고요? 준비된 부자죠" 유료

    요즘 시대에 '부자가 되는 꿈'을 꿔 본 적 없는 사람이 얼마나 될까. 사 뒀 건물값이 폭등한다거나, 여투어 뒀 달러 가치가 급등해 ' 벼락부자 ' 가 되는 꿈 말이다. 이런 스토리가 없는 것도 아니다. 뉴스에서 심심치 않게 들려오는 '눈떠 보니 부자'가 된 경험을 들으면 대중은 '나도 한번 대박 나 보자'는 ...
  • [사설] 청와대 “경기 하방 위험” 인정…책임은 없고 돈만 풀겠다? 유료

    ... 경제수석의 브리핑에서다. 그는 현 상황에 대해 “미·중 통상마찰이 확대되며 제조업과 교역이 크게 위축되고 고용여건도 불확실하다”고 평가했다. 하지만 거기까지였다. 그는 “4월 적자가 됐 경상수지가 외국인 배당 송금 감소로 곧 흑자로 돌아설 것”이라고 전망하고, “청년 취업자와 대통령이 강조하는 신산업 수출도 빠르게 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성장 활력을 회복하려면 ...
  • 꿈의 무대에서 또 한 번, 끝내 쏟아진 SON의 눈물

    꿈의 무대에서 또 한 번, 끝내 쏟아진 SON의 눈물 유료

    결국 또 울고 말았다. 무기력한 패배 이후, 마지막으로 메달을 받으러 올라온 '울보' 손흥민(27·토트넘)의 눈시울은 붉어져 있었다. "이제는 다시 울지 않겠다" 손흥민의 다짐이 무너졌다. 손흥민은 2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의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열린 2018~20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리버풀과 경기에 선발 ...
  • 탈락시킬 땐 언제고 이제와···인터넷은행 밀실 심사 코미디

    탈락시킬 땐 언제고 이제와···인터넷은행 밀실 심사 코미디 유료

    ... 공정하게 객관적으로 평가하도록 보장하기 위해서”라고 설명했지만 썩 와 닿지 않는다. 비슷한 금감원장 자문기구인 제재심의위원회는 금감원 홈페이지에 위원 명단을 공개한다. 처음부터 그랬 것은 아니다. 2014년 이른바 'KB사태'로 로비·외압 의혹이 일자 금감원은 2015년부터 제재심 위원 명단을 공개했다. 공정성·객관성이 중요하기로는 인터넷은행의 외평위도 못지않다. 그동안 ...
  • 꿈의 무대에서 또 한 번, 끝내 쏟아진 SON의 눈물

    꿈의 무대에서 또 한 번, 끝내 쏟아진 SON의 눈물 유료

    결국 또 울고 말았다. 무기력한 패배 이후, 마지막으로 메달을 받으러 올라온 '울보' 손흥민(27·토트넘)의 눈시울은 붉어져 있었다. "이제는 다시 울지 않겠다" 손흥민의 다짐이 무너졌다. 손흥민은 2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의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열린 2018~20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리버풀과 경기에 선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