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프로야구 순위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0-137 / 1,365건

  • [IS 스토리] '감격의 첫 승' 김선기, '유턴파' 성공기 배턴 터치 준비

    [IS 스토리] '감격의 첫 승' 김선기, '유턴파' 성공기 배턴 터치 준비 유료

    ... 방출됐다. 이후 한국에 돌아와 상무에서 2년간 군 복무한 뒤 2018년 신인 2차 1라운드(전체 8순위)에서 키움에 지명됐다. 지난 시즌에는 불펜으로 1군 21경기에 등판하면서 적응 기간을 거쳤다. ... 잘하면 해 볼 만하겠다 싶었는데, 어깨가 아프니까 걱정도 많고 마음고생도 많이 했다"며 "야구를 하면서 처음으로 이렇게 길게 아팠던 데다 어깨가 아프니까 팔꿈치에도 영향을 미쳤다. 그래서 ...
  • 지난해보다 재밌어진 K리그, 두 달 빨라진 100만 관중이 증명

    지난해보다 재밌어진 K리그, 두 달 빨라진 100만 관중이 증명 유료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지난 14일 2019시즌 K리그1 누적 관중이 100만 명을 돌파했다고 발표했다. DGB대구은행파크를 찾은 관중들의 모습.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매년 시즌 초마다 ... 호재 속에서도 축구계 관계자들은 관중 수 증가의 가장 큰 이유를 경기력에서 찾는다. '프로축구의 경쟁 상대는 프로야구가 아닌 해외 축구'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축구팬들은 늘 재미있는 ...
  • 굿바이 꽃범호

    굿바이 꽃범호 유료

    ... 낙화/결별이 이룩하는 축복에 싸여/지금은 가야 할 때(후략) 시인 이형기의 시 '낙화'의 구절처럼 프로야구를 빛낸 꽃 한 송이가 떠난다. KIA 타이거즈 3루수 이범호(38)가 13일 은퇴경기로 현역 ... 지나지 않아 다시 2군으로 내려갔다. 그리고 지난달 18일 “올 시즌을 마지막으로 20년 간의 프로 생활을 끝내겠다”고 발표했다. 이범호는 “35, 36살부터 '스스로 경쟁력이 없다고 판단되면 ...
  • 굿바이 꽃범호

    굿바이 꽃범호 유료

    ... 낙화/결별이 이룩하는 축복에 싸여/지금은 가야 할 때(후략) 시인 이형기의 시 '낙화'의 구절처럼 프로야구를 빛낸 꽃 한 송이가 떠난다. KIA 타이거즈 3루수 이범호(38)가 13일 은퇴경기로 현역 ... 지나지 않아 다시 2군으로 내려갔다. 그리고 지난달 18일 “올 시즌을 마지막으로 20년 간의 프로 생활을 끝내겠다”고 발표했다. 이범호는 “35, 36살부터 '스스로 경쟁력이 없다고 판단되면 ...
  • 야구팬 47%,"kt, NC 상대로 우세한 경기 펼칠 것"

    야구팬 47%,"kt, NC 상대로 우세한 경기 펼칠 것" 유료

    ...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 사업자인 ㈜케이토토는 12일에 열리는 2019시즌 한국프로야구(KBO) 프로야구 세 경기를 대상으로 한 야구토토 스페셜 65회 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했다. ... 낮은 투표율을 기록했다. 최종 점수대 예상은 NC(2~3점)-kt(6~7점)이 5.34%로 1순위를 차지했다. 이어 NC(4~5점)-kt(2~3점)과 NC(0~1점)-kt(2~3점)은 각각 ...
  • '5강 경쟁' NC-KT, 다른 상황·같은 기대감

    '5강 경쟁' NC-KT, 다른 상황·같은 기대감 유료

    ...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2019 KBO 리그는 시즌 초반에 나타난 5강 5약 구도 탓에 순위 경쟁에 대한 흥미가 떨어졌다. 그러나 6월 이후 판도가 달라졌다. kt가 약진하며 6위까지 ... 응원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이미 테이블 세터에 포진해 한 베이스를 더 가는 야구를 실현하고 있다. kt는 지난달 23일 NC전부터 9연승을 거뒀다. 25일 롯데전 무승부를 ...
  • [김식의 야구노트] 팬을 두려워하지 않는 롯데의 '노 피어' 야구

    [김식의 야구노트] 팬을 두려워하지 않는 롯데의 '노 피어' 야구 유료

    양상문 롯데 감독(왼쪽)은 취임 당시 '성적을 내는 야구를 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지난 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프로야구 롯데와 키움의 경기. 1회 말 키움 김하성이 ... 전혀 다르지 않다. 두 팀의 수비 차이가 린드블럼의 성적 차이”라고 말했다. 롯데의 '저질 야구'는 특정 선수의 부진이나 부상 탓이라고 말할 수 없다. 총체적 난국이다. 놀라운 건 롯데가 ...
  • [김식의 야구노트] 팬을 두려워하지 않는 롯데의 '노 피어' 야구

    [김식의 야구노트] 팬을 두려워하지 않는 롯데의 '노 피어' 야구 유료

    양상문 롯데 감독(왼쪽)은 취임 당시 '성적을 내는 야구를 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지난 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프로야구 롯데와 키움의 경기. 1회 말 키움 김하성이 ... 전혀 다르지 않다. 두 팀의 수비 차이가 린드블럼의 성적 차이”라고 말했다. 롯데의 '저질 야구'는 특정 선수의 부진이나 부상 탓이라고 말할 수 없다. 총체적 난국이다. 놀라운 건 롯데가 ...
  • 야구팬 43%,"KIA, 삼성에게 근소한 우위 차지할 것"

    야구팬 43%,"KIA, 삼성에게 근소한 우위 차지할 것" 유료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 수탁 사업자 (주)케이토토는 야구토토 스페셜 63회 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한 결과, 참가자의 43.63%가 삼성-KIA(3경기)전에서 원정팀 KIA의 근소한 우세를 전망했다고 밝혔다. 야구토토 스페셜 63회 차는 10일 열리는 2019시즌 한국프로야구(KBO) 3경기가 대상이다. 홈팀인 삼성의 승리 예상은 39.55%를 기록했고, 양 ...
  • 뜨거운 2위와 5위 전쟁 테마는? #서울 #수도권천하

    뜨거운 2위와 5위 전쟁 테마는? #서울 #수도권천하 유료

    ... 열릴까. 서울 세 구단 가운데 2위 자리를 가져갈 팀은 어디가 될까. 2019년 KBO 리그 순위 경쟁이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들었다. 일찌감치 고착되는 듯했던 5강 구도에 균열이 생기고, 수도권팀들의 ... 하나 더 있다. NC가 kt에 5강 한 자리를 내주고 시즌이 그대로 종료된다면, 1982년 프로야구 출범 이후 최초로 수도권 연고 구단들이 포스트시즌을 점령하게 된다. SK의 인천, 두산과 LG의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6 7 8 9 현재페이지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