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첼시 레이디스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0-13 / 123건

  • [IS돋보기] 지소연 '이코노미석' 논란…성차별 VS 경제 논리

    [IS돋보기] 지소연 '이코노미석' 논란…성차별 VS 경제 논리 유료

    9일 오전 한국 여자축구 간판 지소연(24·첼시 레이디스)이 '이코노미 클래스'를 탄 것에 대해 논란이 일었다. 5일과 8일, 러시아와 두 차례 평가전을 뛴 지소연은 이날 소속 팀 합류를 위해 영국으로 출국했다. 그는 이코노미석을 탔다. 같은 날 러시아로 떠난 박은선(29·로시얀카)도 마찬가지였다. 해외에서 뛰는 축구 선수들이 대표팀 경기를 위해 이동하면 대한축구협회가 ...
  • 클래스 증명한 '지메시', 예열 중인 '박라탄'

    클래스 증명한 '지메시', 예열 중인 '박라탄' 유료

    지소연(24·첼시 레이디스)의 클래스는 독보적이었다. 윤덕여(54) 감독이 이끄는 여자 축구대표팀은 8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러시아와 두 번째 평가전에서 2-0 승리를 거뒀다. 지난 1차전에서 1-0 승리를 거둔 한국은 러시아를 상대로 2연승을 달렸다. 이번 두 차례 평가전은 체격 조건이 뛰어난 러시아를 스파링파트너 삼아 올 6월 캐나다 여자월드컵을 준비하는 ...
  • [인터뷰] 17년 만의 국내 A매치 치른 지소연, 더 단단해진 각오

    [인터뷰] 17년 만의 국내 A매치 치른 지소연, 더 단단해진 각오 유료

    ... 싶어요.” 윤덕여(54) 감독이 이끄는 여자 축구대표팀이 8일 러시아와 평가전 2차전을 앞두고 대전을 찾았다. 한국은 지난 5일 인천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러시아와의 평가전에서 지소연(24·첼시 레이디스)의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승리한 바 있다. 1차전 승리의 주역인 지소연은 “17년 만에 국내에서 열린 A매치라 기분 좋게 뛰었다. 역시 한국에서 하니까 좋다”며 웃었다. 그러나 ...
  • 러시아전, 지소연 투입 전과 후로 나뉘었다

    러시아전, 지소연 투입 전과 후로 나뉘었다 유료

    ... 넣은 뒤 세레머리를 펼치고 있다. '지메시'가 등장하자 승부가 갈렸다. 윤덕여(54) 감독이 이끄는 여자 축구대표팀이 5일 인천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러시아와의 평가전에서 지소연(24·첼시 레이디스)의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이겼다. 이번 러시아전은 오는 6월 캐나다에서 열리는 2015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월드컵을 대비해 치러졌다. 브라질과 스페인, 코스타리카 등과 ...
  • [현지인터뷰] '공식 첫 골' 지소연 “2년 차 징크스 깨겠다.”

    [현지인터뷰] '공식 첫 골' 지소연 “2년 차 징크스 깨겠다.” 유료

    "2년차 징크스를 깨겠다." 지소연(24)이 2015년 첼시 레이디스의 공식경기 첫 골을 기록했다. 첼시 레이디스는 지소연의 선제골을 앞세워 22일(한국시간) 런던 스테인스FC 경기장에서 열린 FA컵 1라운드에서 왓포드 레이디스(2부 리그)를 6-0으로 꺾었다. 지소연은 전반 13분 만에 호쾌한 중거리 슛으로 선제골을 뽑았다. 지소연은 전반 45분에 마리아의 ...
  • 한국에 온 '꿈의 상징'…'여축 황금세대'의 이상과 현실

    한국에 온 '꿈의 상징'…'여축 황금세대'의 이상과 현실 유료

    ... 8년 차 베테랑 수비수다. 여자 축구대표팀은 심서연을 중심으로 '황금세대'를 갖추고 있다. 위로는 주장 조소현(27·현대제철) 등 1988년생이 버티고 있고, 아래로는 지소연(24·첼시 레이디스)과 여민지(22·스포츠토토) 등 청소년대표로 세계를 호령한 특급 선수들이 자리하고 있다. 지소연과 여민지 등 청소년 때 맹활약한 이들이 A대표팀에 합류한 뒤 한국 여자축구는 승승장구했다. ...
  • [인터뷰] 지소연, 첼시 레이디스와 재계약한 까닭은?

    [인터뷰] 지소연, 첼시 레이디스와 재계약한 까닭은? 유료

    "첼시는 내가 더 성장할 수 있는 팀이다." 여자축구 대표팀의 지소연(24)이 첼시 레이디스와 재계약을 맺었다. 첼시 레이디스는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지소연과 함께 에니올라 알루코와의 ... 인터뷰했다. - 좋은 조건으로 재계약했다. 1+1에 바이아웃 조항도 삭제했다. 재계약 소감은. "첼시에서 더 뛰게 돼 영광이라 생각한다. 올해 잘해서 오랫 동안 첼시에서 뛰고 싶다. 좋은 선수와 ...
  • '여자 박지성' 전가을 "몸에 기름기 쫙 뺐어요"

    '여자 박지성' 전가을 "몸에 기름기 쫙 뺐어요" 유료

    ... 12년 만에 두 번째로 월드컵 무대를 밟는다. 미국 월드컵에선 3전 전패로 예선 탈락했다. 그 누구보다 월드컵을 기다리고 있는 선수가 '여자 박지성' 전가을(28·현대제철)이다. 지소연(24·첼시 레이디스)·박은선(29·로시얀카)에 가려 있지만 전가을은 A매치 64경기에 나와 30골을 넣은 베테랑이다. 엄청난 활동량, 예리한 패스, 과감한 돌파와 슈팅 등이 박지성을 빼닮았다. 대표팀 ...
  • [신년기획 인터뷰] 양띠 소녀 지소연 “2015년만 기다렸어요”

    [신년기획 인터뷰] 양띠 소녀 지소연 “2015년만 기다렸어요” 유료

    ... 양띠인데 내년이 양의 해(을미년)잖아요. 월드컵에서도 좋은 일이 있지 않을까요?" 지소연(23·첼시 레이디스)은 마시던 찻잔을 내려놓고 두 손을 꼭 모았다. 그는 올해 '동에 번쩍 서에 번쩍'했다. ... 무대에서도 성공적인 데뷔 시즌을 보냈다. 지난 1월 한국 여자 선수 최초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첼시에 입단한 그는 올 시즌 19경기에 출전해 9골을 터뜨렸다. 지소연의 맹활약 덕분에 지난 시즌 ...
  • [손흥민 성장스토리] 육민관중 NO.9, 대한민국 NO.9 되다

    [손흥민 성장스토리] 육민관중 NO.9, 대한민국 NO.9 되다 유료

    ... "태극마크를 달고 책임감 있게 뛰겠다"고 다짐했다. 올해의 선수상은 1970년대부터 시작했지만 유명무실했다. 1983년 K리그 출범 후 사라졌다가 지난 2010년 부활했다. 기자단 투표와 KFA 기술위원회 심사 거쳐 수상자를 정한다. 여자부에서는 지소연(23·첼시 레이디스)이 2년 연속 수상에 성공했다. 김민규 기자 gangaeto@joongang.co.kr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6 7 8 9 현재페이지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