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신선식품지수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0-16 / 154건

  • 올해 2%대 성장 현실로 … '반전카드'가 없다

    올해 2%대 성장 현실로 … '반전카드'가 없다 유료

    ... 수 있습니다] 내수 역시 불안하다. 건설사의 체감 경기를 보여주는 8월 건설업 경기실사지수는 59로 2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이 수치가 100 미만이면 건설경기를 나쁘게 보는 ... 최근 태풍에 따른 농경지 피해면적은 4만ha가 넘는다. 2010년 곤파스 때는 한 달 후 신선식품 물가가 15.7% 상승했다. 공교롭게도 추석이 딱 4주 남았다. 소비가 둔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
  • 1월 물가상승률 3.4% … 12개월 만에 최저치 유료

    ... 밝지 않다는 게 정부 판단이다. 전월 대비 물가도 3개월 연속 올라 소비자 체감물가도 높다. 1일 통계청에 따르면 1월 소비자물가지수는 지난해 같은 달보다 3.4% 올랐다. 전달보다는 0.5% 상승했다. 과일·채소·수산물 등 신선식품물가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5% 떨어져 전체 상승폭이 줄었다. 하지만 이들 물가의 전월 대비 상승률은 6.2%여서 소비자 체감도와는 ...
  • [스페셜 리포트] 살림 빠듯 저소득층 … 엥겔계수 7년 만에 최고

    [스페셜 리포트] 살림 빠듯 저소득층 … 엥겔계수 7년 만에 최고 유료

    ... 2004년 3분기(24.4%) 이후 7년 만에 최대치다. 왜 엥겔계수가 높아졌을까. 물가 때문이다. 통계청의 '10월 소비자물가지수'를 살펴보면 지난달 식품 부문의 물가지수는 126.9다. 2005년을 기준(100)으로 5년 사이 식품 물가가 26.9% 오른 것이다. 지난달 신선식품 지수는 132.7에 달한다. 이렇게 식료품 가격이 가파르게 오르니 서민이 먹는 ...
  • 7월 물가 7개월째 4%대 급등 … 폭우로 상추·시금치 크게 올라 유료

    1일 통계청에 따르면 7월 소비자물가는 지난해 같은 달보다 4.7% 올랐다. 7개월 연속 4%대다. 지난달 물가 상승은 특히 채소·과실·생선류 등 신선식품이 이끌었다. 신선식품지수는 지난해 같은 달보다 9% 급등했다. 최근 몇 달간 안정세를 보이던 채소 가격은 지난달 대비 21.5% 올랐다. 폭우로 출하량이 줄어들어서다. 비에 약한 상추(94.4%)와 시금치(71.8%) ...
  • 물가발표일은 슬쩍 제품가격 올리는 날?

    물가발표일은 슬쩍 제품가격 올리는 날? 유료

    ... 꺾인 셈이다. 농산물과 석유류를 제외한 근원물가는 1년 전보다 3.2% 올라 3월의 3.3%보다 낮아졌다. 서민 체감물가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생선·채소·과실류 등 신선식품 지수는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7.7% 오르며 11개월 만에 상승률이 한 자릿수로 내려왔다. 신선식품지수는 전월 대비로 3.8% 떨어졌다. 말 많던 정유사 기름값 특별할인도 물가당국의 ...
  • 3월 물가 4.7% 상승 … 29개월 만에 최고

    3월 물가 4.7% 상승 … 29개월 만에 최고 유료

    ... 여기저기서 넘친다. 중동 정정 불안으로 기름값이 올랐다. 이상 한파로 식료품 값도 들썩였다. 축산 농가를 강타한 구제역에 돼지고기, 조류인플루엔자(AI_에 오리 공급이 달렸다. 3월 신선식품 지수는 지난해 같은 달보다 19% 급등했다. 10개월 연속 두 자릿수 상승률(전년 동월 대비)을 기록한 것이다. 특히 쌀·배추·마늘 같은 필수 식료품의 가격이 상승세를 지속하고 있다. ...
  • 유가·구제역· 한파 쇼크 … 1월 물가 4.1%↑

    유가·구제역· 한파 쇼크 … 1월 물가 4.1%↑ 유료

    ... 구제역·한파가 어우러지며 이른바 '트리플 쇼크'가 닥친 영향이 컸다. 휘발유 가격이 1년 전에 비해 9.6% 오르는 등 석유류가 10.9% 오르며 상승세를 주도했다. 한파가 지속되며 채소·과일 등 신선식품지수는 30.2% 급등했다. 배추(151.7%), 파(108.2%), 무(84.9%) 등 장바구니 물가 품목이 급등했다. 그 바람에 농산물(24.4%)은 6개월째 두 자릿수 상승세를 이어갔고, ...
  • 장바구니 물가 16년 만에 최고치 유료

    ... 올랐다. 통계청이 지난해 12월 31일 발표한 소비자물가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연평균 소비자물가지수는 전년 대비 2.9% 상승했다. 정부 목표치인 3%는 가까스로 지켜냈다. 하지만 신선식품 ... 컴퓨터(-13.9%), TV(-14.1%) 등의 가격은 내렸다. 한편 지난해 12월의 월간 소비자물가지수는 1년 전에 비해 3.5% 상승해 2개월 연속 3%대 상승률을 이어갔다. 최현철 기자
  • 나쁜 생활습관 하나만 바꿔도 3년 젊어진다

    나쁜 생활습관 하나만 바꿔도 3년 젊어진다 유료

    ... 당황했다. 주민등록상 나이보다 7.5세나 높게 나온 것이다. 연령평균보다 허리 둘레와 엉덩이 둘레, 체질량지수, 총콜레스테롤 지수가 높은 게 주요 원인이었다. 이대로라면 기대 여명이 평균수명을 기준으로 14년 정도밖에 남지 않았다는 의미였다. 생체나이를 개선하기 위해 이씨는 콜레스테롤이 많은 식품은 줄이고 섬유소 섭취를 늘리기로 했다. 또 일주일에 4~5회 45분간 빠르게 걷기와 스트레칭을 하기로 ...
  • 10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20개월 만에 최고 4.1%

    10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20개월 만에 최고 4.1% 유료

    ... 8월까지 2%대를 유지하던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9월 3.6%로 뛴 데 이어, 지난해 2월 이후 처음으로 4%대에 올라선 것이다. 변덕스러운 날씨 탓에 작황이 나빠진 채소류와 생선 가격이 물가지수를 밀어올렸다. 채소·과일·생선 등 51개 품목으로 구성된 신선식품지수는 1년 전보다 49.4%나 올랐다. 이는 1990년 관련 통계를 작성한 이후 최고치다. 특히 배추와 무는 지난해 10월보다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6 7 8 9 현재페이지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