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0-362 / 3,617건

  • 인수봉에만 4000개…무분별한 볼트로 암벽 구멍 뚫린다

    인수봉에만 4000개…무분별한 볼트로 암벽 구멍 뚫린다 유료

    ... 할 것”이라고 말했다. 등반은 원래 불편하고 위험한 것이며, 이를 극복하는 것이 암벽 등반의 가치라는 말이다. 미국의 워렌 하딩(1924~2002)은 1970년 요세미티 엘 캐피탄 ' 월'을 오르면서 볼트 수백 개를 박아 논란이 됐다. 라이벌인 로열 로빈스(1935~2017)는 “등반이 순수하지 않다”며 자신이 직접 월을 오르며 볼트를 제거했다. 로빈스는 1952년 ...
  • [돈 만지는 사람] 국내외 부동산 투자 '고수' 가수 방미…"부동산 벼락부자라고요? 준비된 부자죠"

    [돈 만지는 사람] 국내외 부동산 투자 '고수' 가수 방미…"부동산 벼락부자라고요? 준비된 부자죠" 유료

    요즘 시대에 '부자가 되는 꿈'을 꿔 본 적 없는 사람이 얼마나 될까. 사 뒀 건물값이 폭등한다거나, 여투어 뒀 달러 가치가 급등해 ' 벼락부자 ' 가 되는 꿈 말이다. 이런 스토리가 없는 것도 아니다. 뉴스에서 심심치 않게 들려오는 '눈떠 보니 부자'가 된 경험을 들으면 대중은 '나도 한번 대박 나 보자'는 ...
  • [돈 만지는 사람] 국내외 부동산 투자 '고수' 가수 방미…"부동산 벼락부자라고요? 준비된 부자죠"

    [돈 만지는 사람] 국내외 부동산 투자 '고수' 가수 방미…"부동산 벼락부자라고요? 준비된 부자죠" 유료

    요즘 시대에 '부자가 되는 꿈'을 꿔 본 적 없는 사람이 얼마나 될까. 사 뒀 건물값이 폭등한다거나, 여투어 뒀 달러 가치가 급등해 ' 벼락부자 ' 가 되는 꿈 말이다. 이런 스토리가 없는 것도 아니다. 뉴스에서 심심치 않게 들려오는 '눈떠 보니 부자'가 된 경험을 들으면 대중은 '나도 한번 대박 나 보자'는 ...
  • [사설] 청와대 “경기 하방 위험” 인정…책임은 없고 돈만 풀겠다? 유료

    ... 경제수석의 브리핑에서다. 그는 현 상황에 대해 “미·중 통상마찰이 확대되며 제조업과 교역이 크게 위축되고 고용여건도 불확실하다”고 평가했다. 하지만 거기까지였다. 그는 “4월 적자가 됐 경상수지가 외국인 배당 송금 감소로 곧 흑자로 돌아설 것”이라고 전망하고, “청년 취업자와 대통령이 강조하는 신산업 수출도 빠르게 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성장 활력을 회복하려면 ...
  • 탈락시킬 땐 언제고 이제와···인터넷은행 밀실 심사 코미디

    탈락시킬 땐 언제고 이제와···인터넷은행 밀실 심사 코미디 유료

    ... 공정하게 객관적으로 평가하도록 보장하기 위해서”라고 설명했지만 썩 와 닿지 않는다. 비슷한 금감원장 자문기구인 제재심의위원회는 금감원 홈페이지에 위원 명단을 공개한다. 처음부터 그랬 것은 아니다. 2014년 이른바 'KB사태'로 로비·외압 의혹이 일자 금감원은 2015년부터 제재심 위원 명단을 공개했다. 공정성·객관성이 중요하기로는 인터넷은행의 외평위도 못지않다. 그동안 ...
  • 꿈의 무대에서 또 한 번, 끝내 쏟아진 SON의 눈물

    꿈의 무대에서 또 한 번, 끝내 쏟아진 SON의 눈물 유료

    결국 또 울고 말았다. 무기력한 패배 이후, 마지막으로 메달을 받으러 올라온 '울보' 손흥민(27·토트넘)의 눈시울은 붉어져 있었다. "이제는 다시 울지 않겠다" 손흥민의 다짐이 무너졌다. 손흥민은 2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의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열린 2018~20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리버풀과 경기에 선발 ...
  • 꿈의 무대에서 또 한 번, 끝내 쏟아진 SON의 눈물

    꿈의 무대에서 또 한 번, 끝내 쏟아진 SON의 눈물 유료

    결국 또 울고 말았다. 무기력한 패배 이후, 마지막으로 메달을 받으러 올라온 '울보' 손흥민(27·토트넘)의 눈시울은 붉어져 있었다. "이제는 다시 울지 않겠다" 손흥민의 다짐이 무너졌다. 손흥민은 2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의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열린 2018~20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리버풀과 경기에 선발 ...
  • 삼성의 영구결번 후보였던 박한이의 일탈, "아주 많은 걸 잃었다"

    삼성의 영구결번 후보였던 박한이의 일탈, "아주 많은 걸 잃었다" 유료

    ... 선수로 전락한 박한이. 삼성 제공 삼성은 프로야구 원년부터 수많은 스타플레이어를 배출했다. 통산 124승을 기록한 명투수 김시진, '방망이를 거꾸로 잡아도 3할은 친다' 교타자 장효조 등 굵직굵직한 선수들이 거쳐 갔다. 그러나 역대 팀 영구결번은 이만수(22번) 양준혁(10번) 이승엽(36번)에게만 허락됐다. 성적뿐 아니라 그 선수가 가진 상징성과 기여도 ...
  • [현장에서] 일자리 수석 “고용상황 희망적”…현실 모르나, 모른 체하나

    [현장에서] 일자리 수석 “고용상황 희망적”…현실 모르나, 모른 체하나 유료

    ... 둔화'라는 용어를 등장시켰다. 그 전까지는 '개선 추세'라는 단어를 사용해 추세 흐름이 완만한지, 가파른지를 봤다. KDI는 당시 '소비와 투자가 모두 개선될 기미를 보이지 않는다'고 했다. 그러 KDI가 이달 경제동향에선 '경기 부진'이란 용어를 택했다. 어느새 부진의 늪에 빠졌다는 얘기다. 기획재정부의 판단도 다르지 않다. 국책 연구원이 7개월 동안이나 경고등을 깜빡였는데, 정부는 ...
  • [현장에서] 일자리 수석 “고용상황 희망적”…현실 모르나, 모른 체하나

    [현장에서] 일자리 수석 “고용상황 희망적”…현실 모르나, 모른 체하나 유료

    ... 둔화'라는 용어를 등장시켰다. 그 전까지는 '개선 추세'라는 단어를 사용해 추세 흐름이 완만한지, 가파른지를 봤다. KDI는 당시 '소비와 투자가 모두 개선될 기미를 보이지 않는다'고 했다. 그러 KDI가 이달 경제동향에선 '경기 부진'이란 용어를 택했다. 어느새 부진의 늪에 빠졌다는 얘기다. 기획재정부의 판단도 다르지 않다. 국책 연구원이 7개월 동안이나 경고등을 깜빡였는데, 정부는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6 7 8 9 현재페이지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