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환경부 블랙리스트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4-10 / 91건

  • [사진] 김은경 전 환경장관 영장심사

    [사진] 김은경 전 환경장관 영장심사 유료

    김은경 전 환경장관 영장심사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 문건'으로 검찰 수사를 받는 김은경 전 장관의 영장실질심사가 25일 서울 송파구 동부지법에서 열렸다. 이날 김 전 장관이 법원에 나오며 “최선을 다해 설명을 드리고 재판부의 판단을 기다리겠다”고 말한 뒤 추가 질문을 하는 취재진의 마이크를 손으로 밀어내고 있다. 현 정부에서 임명된 장관 가운데 구속영장이 ...
  • [서소문 포럼] 백년 뒤에도 '미세먼지 매우 나쁨'일 다섯 가지 이유

    [서소문 포럼] 백년 뒤에도 '미세먼지 매우 나쁨'일 다섯 가지 이유 유료

    ... 2042년에도 미세먼지로 인한 경제적 손실만 계산하고 있을 것 같다. 서소문 포럼 3/26 #3. 주무부처인 환경부는 미세먼지가 어디서 얼마나 발생하는지도 정확히 모른다는 비난을 받고 있다. 중국보다 연구가 한참 뒤진다는 건 정설이다. 요즘 환경부는 미세먼지보다 블랙리스트로 기사가 더 많이 나온다. 김은경 전 장관은 26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받으며 하루를 ...
  • [권석천의 시시각각] 피와 눈물의 등가교환 법칙

    [권석천의 시시각각] 피와 눈물의 등가교환 법칙 유료

    ... 부등가교환에 앞장섰다는 불신은 계속될 수밖에 없다. 가해자들 위해서 피해자를 바보 만드는 국가기관은 존재할 가치가 없다. 등가의 시계추가 멈추는 순간 시민들은 무서운 직관으로 알아차린다.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 김태우 사건, 신재민 사건도 다르지 않다. 원칙대로, 등가로 가면 된다. 그러니 법률가들이여, 등가를 거리의 사람들에게만 강요하지 말라. 당신들부터 지켜라. 피해자들이 ...
  • [사설] 청와대의 '무조건 반박' 강박증 유료

    ... 국민의 불신과 반발을 사는 것이다. 이런 사례는 넘친다. 전직 청와대 특별감찰반원의 폭로가 나왔을 때 청와대는 유감 표명은커녕 “현 정부의 유전자엔 민간인 사찰이 존재하지 않는다”거나 “블랙리스트가 아니라 체크리스트”라는 말만 늘어놓았다. 블랙리스트 의혹으로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에 이어 청와대 균형인사비서관으로 수사가 확대된 지금 상황은 어떻게 설명할 것인가. 바로 자신들은 무결점, ...
  • '허수아비 장관' 자처했던 김은경…영장심사선 “장관의 인사권 행사”

    '허수아비 장관' 자처했던 김은경…영장심사선 “장관의 인사권 행사” 유료

    실제적 인사 권한이 없었다던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이 재직 당시 산하기관 임원들에게 행사했던 인사권은 '객관적이고 합리적인 근거'를 갖췄다고 입장을 바꿨다. 25일 서울동부지법에서 오전 ... 박근혜 정부의 '문체부 블랙리스트' 사례를 언급하며 반박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근혜 정부가 '블랙리스트'에 반대했던 문체부 1급 공무원 3명에게 사표를 강요했던 행위처럼 환경부 산하기관의 인사도 ...
  • 법조계 “검찰, 김은경 영장은 청와대도 친다는 메시지”

    법조계 “검찰, 김은경 영장은 청와대도 친다는 메시지” 유료

    '환경부 블랙리스트' 관련 김은경 전 장관에 대한 영장심사가 25일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7월 국무회의에 참석한 김 전 장관. [연합뉴스]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을 수사 중인 ...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에 대한 첫 소환 후 영장 청구까지 50여 일간 고심했다. 지난 1월 환경부 압수수색에서 '장관 보고용 폴더'에 담긴 전(前) 정부 산하기관 임원들의 '조치 문건' 등 ...
  • [사설] '환경부 블랙리스트' 수사에 가이드라인 정하려 하나 유료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에 대한 검찰 수사가 속도를 높이고 있다. 검찰은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에 대해 직권남용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후 청와대에서 가이드라인을 주는 듯한 ... 다름없다는 지적을 받아도 할 말이 없게 됐다. 특히 김은경 전 장관은 지난 정부에서 임명된 환경부 산하기관 임원들의 명단을 만들어 사퇴 동향을 파악하고, 직원들을 시켜 이들에게 사표 제출을 ...
  • [단독] 환경부 블랙리스트 문건에 '장관님' 표식 있었다 유료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한 검찰이 환경부 산하기관 임원들의 사퇴 동향과 전(前) 정부 임원들을 겨냥한 감찰 사실이 담긴 '환경부 블랙리스트'가 김 전 장관에게 보고된 ... 정부 임원들에 대한 표적 감찰을 지시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올해 초 검찰 조사를 받았던 환경부 산하기관 전직 임원 김모씨는 “환경부 감사관실 컴퓨터의 '장관 보고용 폴더'에서 지난해 2월 ...
  • [단독] 환경부 블랙리스트 문건에 '장관님' 표식 있었다 유료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한 검찰이 환경부 산하기관 임원들의 사퇴 동향과 전(前) 정부 임원들을 겨냥한 감찰 사실이 담긴 '환경부 블랙리스트'가 김 전 장관에게 보고된 ... 정부 임원들에 대한 표적 감찰을 지시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올해 초 검찰 조사를 받았던 환경부 산하기관 전직 임원 김모씨는 “환경부 감사관실 컴퓨터의 '장관 보고용 폴더'에서 지난해 2월 ...
  • KT 고문 14명에 자문료 20억 논란

    KT 고문 14명에 자문료 20억 논란 유료

    ... 답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반면 야당은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를 언급하며 문재인 정부 '블랙리스트 의혹'에 화력을 집중했다. 김현아 한국당 원내대변인은 23일 논평에서 “어느 국민도 환경부 블랙리스트가 김 전 장관의 단독 범행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윗선 수사를 촉구했다. 현일훈 기자 hyun.ilhoon@joongang.co.kr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현재페이지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