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나의 삶 나의 꿈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569 / 5,684건

  • Brown Eyed Girls are back and better than ever: After four years away, the veteran group is confident and has a new perspective 유료

    ... 먹고 있어요. 주량은 와인 한 두 병? 소주 두 병? 먹으면 진짜 세요. 근데 요즘 안 먹거 진짜 조금 먹거 그래요." 미료 "소주 4분의 3병? 마시고 기분 좋은 정도가 그 정도예요." ... 뭔가 영어로 할 수 있는 콘텐츠를 보여줬으면 좋겠어요. 또 1만명 앞에서 콘서트를 하는 게 이에요." 가인 "1만명 모이는 가수의 게스트로 가면 되죠.(웃음)" 르샤 "지금까지 잘 해왔고 ...
  • [피플IS] '이태원 클라쓰' 김다미, 연기력으로 단번 판 뒤집었다

    [피플IS] '이태원 클라쓰' 김다미, 연기력으로 단번 판 뒤집었다 유료

    ... 금토극 '이태원 클라쓰'은 김다미의 첫 드라마 데뷔작이다. 데뷔와 동시에 여자 주인공으로 선 만큼 부담감이 클 수밖에 없을 터. 하지만 김다미는 연기력으로 모든 걸 납득시켰다. 시청자들이 ... 박서준(박새로이)의 가게 '단밤'이 영업정지를 당했다. 하지만 그런 상황에서도 뚜렷한 목표를 가진 , 소신, 한결같음에 끌렸다. 그의 밤을 달달하게 만들어주고 싶다는 진심이 김다미를 움직였다. ...
  • [오늘의 운세] 2월 8일

    [오늘의 운세] 2월 8일 유료

    ... 의미 있는 하루. 72년생 반가운 사람과 만날 듯. 84년생 유익한 하루가 될 듯. 96년생 은 이루어지는 법. 소 - 재물 : 보통 건강 : 보통 사랑 : 베풂 길방 : 南 37년생 ... 해도 된다. 59년생 좋은 결실 거둘 듯. 71년생 어느 길로 가도 서울 간다. 83년생 이 윤택하고 향기 는 하루. 95년생 선물을 주거 받자. 글 : 조규문(사주, 작명, 풍수 ...
  • [오늘의 운세] 2월 8일

    [오늘의 운세] 2월 8일 유료

    ... 의미 있는 하루. 72년생 반가운 사람과 만날 듯. 84년생 유익한 하루가 될 듯. 96년생 은 이루어지는 법. 소 - 재물 : 보통 건강 : 보통 사랑 : 베풂 길방 : 南 37년생 ... 해도 된다. 59년생 좋은 결실 거둘 듯. 71년생 어느 길로 가도 서울 간다. 83년생 이 윤택하고 향기 는 하루. 95년생 선물을 주거 받자. 글 : 조규문(사주, 작명, 풍수 ...
  • 차범근축구상 '32번째' 감동…"유소년들이 나의 꿈입니다"

    차범근축구상 '32번째' 감동…"유소년들이 나의 입니다" 유료

    ... 있어 행복하고, 이들이 만들어나갈 미래가 이 될 수 있어 행복하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내가 어렸을 때는 이회택의 시대였다. 베켄바워의 시대이기도 했다. 그들이 이었다. 내가 여러분들의 이 때 이런 을 꾸며 살았다. 그런데 지금 는 여러분들을 보면서 을 꾼다. 여러분들이 나의 "이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차붐은 유소년들에게 진심어린 조언을 던졌다. ...
  • 까막눈 벗어난 할매 시인 “업어 키운 동생에 편지 쓰고 싶어”

    까막눈 벗어난 할매 시인 “업어 키운 동생에 편지 쓰고 싶어” 유료

    '동생들 돌보고 집안일 하라고 학교에 간 첫날 아버지에게 끌려 와 평생 동안 학교는 단 하루 다녔다 고단한 세월은 가슴에 묻고 60년을 까막눈으로 살아야 했다 다 늙어 세월이 ... 문해 교육을 하고 있다. 할머니들의 시 90편은 고난·희망·열정·행복·감사 등 5개 주제로 뉘어 실렸다. “아직 맞춤법과 표현이 서툴지만, 할머니들이 의 애환을 꾸밈없이 담아 울림이 ...
  • BTS에 영감받은 몸짓…그렇게 방탄소년단 철학은 예술이 됐다

    BTS에 영감받은 몸짓…그렇게 방탄소년단 철학은 예술이 됐다 유료

    ... BTS의 의미를 'Beyond The Scene'으로 재정립한 바 있다. 현실을 뛰어넘어 을 향해 끊임없이 아가며 성장하는 청춘인 방탄소년단을 가리키는 말이다. 28일 서울 DDP에서 ... 작가는 “미술계가 대중과 만날 수 있는 새로운 플랫폼에 목이 말랐다. BTS와 아미들이 서로의 에 영향 주는 것을 보며 도 예술을 돌아보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다들 사는 ...
  • “젊은이들 꿈, 사회가 함께 꿔줘야 현실이 된다”

    “젊은이들 , 사회가 함께 꿔줘야 현실이 된다” 유료

    ... 있는 작품은. “아이러니하게 죽음 아닌 탄생, 생명 이야기를 쓰고 있다. 인간, 한국인, 는 어떻게 태어났는가에 대한 얘기다. 인생은 아기집 '자궁(womb)'에서 '무덤(tomb)'으로 ... 인문학이 좋은 거다.” 서울 종로구 평창동 영인문학관에 있는 그의 서재. 8대의 컴퓨터를 하나의 자판에 연결해 쓰고 있다. 데이터 베이스로 활용하거 멀티태스킹을 하기 위해서다. [사진 JTBC] ...
  • [신년 인터뷰]여홍철 뺀 여서정 이야기

    [신년 인터뷰]여홍철 뺀 여서정 이야기 유료

    ... 코리아컵 제주 국제체조대회 도마 여자 금메달도 쟁취했다. 여서정이 한층 성장하고 한 걸음 아갈 때마다 어김없이 아버지 여홍철의 이름이 거론됐다. 그만큼 아버지의 존재감은 컸다. 한국 ... 같아요. 일단 설날을 잘보내야죠. 설날 연휴에 집에 갈 생각에 행복해요." 이제 겨우 18세의 이. 어릴 때부터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다. 여서정은 이런 을 어떻게 생각하고 있을까. "좋은 ...
  • [마음 읽기] 힐링과 성찰

    [마음 읽기] 힐링과 성찰 유료

    ... 제주의 사려니숲길은 내 마음 한 켠의 피난처다. 10㎞에 펼쳐진 길을 무심하게 걸으면 번잡한 나의 의 먼지들이 가라앉으며 자연에 동화하기 시작한다. 시각에 편중되어 있던 나의 감각은 피부에 ... 않는다. 숲길을 걸으며 먼지를 털어낸 는 잊었던 를 만난다. 잊힌 얼굴들이 떠오르고, 그들은 를 기억하고 있을까 묻고, 과거에 꾸었던 도 생각하며 나의 이 어디를 향하여 가고 있는지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