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헤딩골 이청용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1 / 108건

  • 7년 전 빚, 이청용이 갚았다

    7년 전 빚, 이청용이 갚았다 유료

    ... 경기라 더 뜻깊었다. 이청용은 15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스위스와의 평가전에서 1-1로 맞선 후반 42분 결승 헤딩골을 넣었다. 이청용은 이근호(상주 상무)가 문전 왼쪽에서 반대편으로 올린 크로스를 훌쩍 뛰어올라 헤딩슛으로 연결해 망을 갈랐다. 이청용이 A매치에서 마지막으로 을 넣은 건 2010년 6월 우루과이와의 남아공 월드컵 16강전(1-2 패)이다. ...
  • '태극 2부리거' 이재성-이청용, 벤투호 득점 재현해 기적의 승격 도전

    '태극 2부리거' 이재성-이청용, 벤투호 득점 재현해 기적의 승격 도전 유료

    ... 이청용은 지난달 23일 울산문수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 볼리비아의 평가전에 후반 교체 투입돼 팀의 1-0 승리를 안기는 헤딩 결승골을 뽑아냈다. 문으로 쇄도해 상대 수비보다 매우 높게 떠올라 넣은 환상 헤딩골이었다. 이청용은 지난달 30일 함부르크와 리그 27라운드에 출전하지 않고 휴식을 취했다. 보훔 로빈 두트 감독이 이청용의 피로도를 고려해 체력을 안배한 것이다. ...
  • '태극 2부리거' 이재성-이청용, 벤투호 득점 재현해 기적의 승격 도전

    '태극 2부리거' 이재성-이청용, 벤투호 득점 재현해 기적의 승격 도전 유료

    ... 이청용은 지난달 23일 울산문수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 볼리비아의 평가전에 후반 교체 투입돼 팀의 1-0 승리를 안기는 헤딩 결승골을 뽑아냈다. 문으로 쇄도해 상대 수비보다 매우 높게 떠올라 넣은 환상 헤딩골이었다. 이청용은 지난달 30일 함부르크와 리그 27라운드에 출전하지 않고 휴식을 취했다. 보훔 로빈 두트 감독이 이청용의 피로도를 고려해 체력을 안배한 것이다. ...
  • 하늘도 울고 붉은 악마도 울었다 … 그러나 뜨거웠던 6월 우린 행복했다

    하늘도 울고 붉은 악마도 울었다 … 그러나 뜨거웠던 6월 우린 행복했다 유료

    ... 탄식을 쏟아냈다. 3분 뒤 우루과이의 루이스 수아레스가 을 넣자 광장은 쥐 죽은 듯 조용했다. 적막이 흘렀다. 다시 한번의 기회가 왔다. 박주영의 중거리 슛이 대를 향했으나 이마저 아슬아슬하게 벗어났다. 가뭄에 시달리던 태극전사들은 후반 23분 이청용헤딩슛으로 드디어 맛을 봤다. 전국은 환호성으로 가득 찼다. 광장이 떠나갈 듯했다. 하지만 35분 수아레스에게 ...
  • 하늘도 울고 붉은 악마도 울었다 … 그러나 뜨거웠던 6월 우린 행복했다

    하늘도 울고 붉은 악마도 울었다 … 그러나 뜨거웠던 6월 우린 행복했다 유료

    ... 탄식을 쏟아냈다. 3분 뒤 우루과이의 루이스 수아레스가 을 넣자 광장은 쥐 죽은 듯 조용했다. 적막이 흘렀다. 다시 한번의 기회가 왔다. 박주영의 중거리 슛이 대를 향했으나 이마저 아슬아슬하게 벗어났다. 가뭄에 시달리던 태극전사들은 후반 23분 이청용헤딩슛으로 드디어 맛을 봤다. 전국은 환호성으로 가득 찼다. 광장이 떠나갈 듯했다. 하지만 35분 수아레스에게 ...
  • [박린의 뷰티풀 풋볼] 권창훈, 아킬레스건 부상 쯤이야…

    [박린의 뷰티풀 풋볼] 권창훈, 아킬레스건 부상 쯤이야… 유료

    ... 불리는 권창훈은 볼리비아 전을 마친 뒤 “정말 재미있었다”며 해맑게 웃었다. 볼리비아전에서 헤딩 결승골을 터트린 이청용(31·보훔)은 “창훈이는 워낙 성실한 선수라 곧 돌아올 것이라고 기대했다. ... 말했다. 이청용과 권창훈이 볼리비아전 득점 후 기쁨을 나누고 있다. 울산=양광삼 기자 이청용 역시 2011년 거친 태클을 당해 오른쪽 정강이뼈가 이중으로 절되는 큰 부상을 당했다. 10개월 ...
  • [박린의 뷰티풀 풋볼] 권창훈, 아킬레스건 부상 쯤이야…

    [박린의 뷰티풀 풋볼] 권창훈, 아킬레스건 부상 쯤이야… 유료

    ... 불리는 권창훈은 볼리비아 전을 마친 뒤 “정말 재미있었다”며 해맑게 웃었다. 볼리비아전에서 헤딩 결승골을 터트린 이청용(31·보훔)은 “창훈이는 워낙 성실한 선수라 곧 돌아올 것이라고 기대했다. ... 말했다. 이청용과 권창훈이 볼리비아전 득점 후 기쁨을 나누고 있다. 울산=양광삼 기자 이청용 역시 2011년 거친 태클을 당해 오른쪽 정강이뼈가 이중으로 절되는 큰 부상을 당했다. 10개월 ...
  • 울지 마라, 태극전사 그대들은 최고였다

    울지 마라, 태극전사 그대들은 최고였다 유료

    ... 엘리자베스에서 끝난 우루과이와의 16강전에서 1-2로 아쉽게 패했다. 대표팀은 전반 8분 키퍼와 수비라인의 실수로 선제골을 내줬다. 우루과이 공격수 루이스 수아레스(아약스)는 디에고 ... 측면에서 기성용(셀틱)의 프리킥이 문전에서 우루과이 수비수 호르헤 푸실레의 머리를 맞고 솟구치자 이청용(볼턴)이 헤딩골을 성공시켰다. 하지만 승리의 여신은 우루과이 편이었다. 우루과이는 후반 35분 ...
  • 완벽했던 66분, 철렁했던 24분

    완벽했던 66분, 철렁했던 24분 유료

    지동원은 이날 머리와 발로 한국이 터뜨린 3에 모두 기여했다. 전반 21분 헤딩슛으로 중국의 자책골을 유도했고, 후반 18분에는 크로스로 이청용의 추가골을 어시스트했다. 후반 21분엔 ... 안쪽으로 빨려들어갔다. 후반 18분에는 상대 위험지역 왼쪽 측면에서 지동원이 크로스를 올렸고, 이청용이 뛰어들며 헤딩슛으로 연결해 추가골을 뽑았다. 한국은 4분 뒤인 후반 21분 속공으로 쐐기골을 ...
  • 진땀 흘린 한국 축구, 찜찜한 8강

    진땀 흘린 한국 축구, 찜찜한 8강 유료

    ... 회복에 소모한 대표팀은 월드컵 본선에서 1무2패로 예선탈락했다. 그나마 쿠웨이트전에서 남태희(24·레퀴야)의 헤딩골이 한국 축구를 살렸다. 이청용 대신 오른쪽 측면 공격수로 선발 투입된 남태희는 전반 36분 차두리(35·서울)의 크로스를 헤딩슛으로 연결해 망을 갈랐다. 남태희는 “태어나서 처음 넣은 헤딩골이었다. 경기에 못 나온 선수들을 대신해 최선을 다해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