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항미원조 지원군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9 / 87건

  • 문무 겸비한 전장의 사자 덩화 “전쟁도 먹고살기 위해 하는 일”

    문무 겸비한 전장의 사자 덩화 “전쟁도 먹고살기 위해 하는 일” 유료

    ... 사령관이 있었다. 정전 2년 후인 1955년 9월 신중국 첫 번째 계급 수여식이 열렸다. 초대 지원군 사령관 펑더화이(彭德懷·팽덕회)는 원수 계급에 국방부장까지 겸했다. 양더즈는 대 구(軍區) ... 아버지는 모친이 돈을 쏟아부은 덕에 보석으로 풀려났다. 고향 움막에 숨어있던 나는 농민들이 직한 혁명 따라 홍색 근거지 징강산(井岡山)에 들어갔다. 장정 도중 적이 버리고 간 손자병법을 ...
  • 문무 겸비한 전장의 사자 덩화 “전쟁도 먹고살기 위해 하는 일”

    문무 겸비한 전장의 사자 덩화 “전쟁도 먹고살기 위해 하는 일” 유료

    ... 사령관이 있었다. 정전 2년 후인 1955년 9월 신중국 첫 번째 계급 수여식이 열렸다. 초대 지원군 사령관 펑더화이(彭德懷·팽덕회)는 원수 계급에 국방부장까지 겸했다. 양더즈는 대 구(軍區) ... 아버지는 모친이 돈을 쏟아부은 덕에 보석으로 풀려났다. 고향 움막에 숨어있던 나는 농민들이 직한 혁명 따라 홍색 근거지 징강산(井岡山)에 들어갔다. 장정 도중 적이 버리고 간 손자병법을 ...
  • 펑더화이 “지구전과 회담 통해 전쟁 끝내려 38선 견지한다”

    펑더화이 “지구전과 회담 통해 전쟁 끝내려 38선 견지한다” 유료

    ... 국가안전위원회(NSC)의 건의를 비준했다. “미국의 적은 소련이다. 참전도 안 한 소련이 뒤에서 종하는 전쟁에 국력을 낭비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 이유였다. 압록강까지 밀고 올라갔던 국군과 ... 부근까지 퇴각했다. 전선이 원점으로 돌아가고, 사력도 겉보기엔 비슷해졌다. 미국 등 유엔 참전국들 증병에 난색 한·미 연합군은 70만으로 증가하고, 중국지원군과 북한군도 112만 ...
  • 펑더화이 “지구전과 회담 통해 전쟁 끝내려 38선 견지한다”

    펑더화이 “지구전과 회담 통해 전쟁 끝내려 38선 견지한다” 유료

    ... 국가안전위원회(NSC)의 건의를 비준했다. “미국의 적은 소련이다. 참전도 안 한 소련이 뒤에서 종하는 전쟁에 국력을 낭비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 이유였다. 압록강까지 밀고 올라갔던 국군과 ... 부근까지 퇴각했다. 전선이 원점으로 돌아가고, 사력도 겉보기엔 비슷해졌다. 미국 등 유엔 참전국들 증병에 난색 한·미 연합군은 70만으로 증가하고, 중국지원군과 북한군도 112만 ...
  • 3차 세계대전이 일어나지 않은 건 6·25전쟁 때문이었다

    3차 세계대전이 일어나지 않은 건 6·25전쟁 때문이었다 유료

    ... 미국 기자의 보도나 정보원들의 보고도 국민당보다는 중공에 호의적인 내용이 많았다. 정전협정에 인한 미 사령관조차 얄궂은 말을 남길 정도였다. 한반도 분단은 1945년 초 얄타에서 루스벨트와 ... 철수했다. 중국은 “역시 큰형님은 다르다”며 입이 벌어졌다. 소련은 60여 개 육군사단과 공 22개 사단의 장비도 중국 지원군에 제공했다. 이번엔 무상이 아니었다. 소련이 등을 떠미는 ...
  • 3차 세계대전이 일어나지 않은 건 6·25전쟁 때문이었다

    3차 세계대전이 일어나지 않은 건 6·25전쟁 때문이었다 유료

    ... 미국 기자의 보도나 정보원들의 보고도 국민당보다는 중공에 호의적인 내용이 많았다. 정전협정에 인한 미 사령관조차 얄궂은 말을 남길 정도였다. 한반도 분단은 1945년 초 얄타에서 루스벨트와 ... 철수했다. 중국은 “역시 큰형님은 다르다”며 입이 벌어졌다. 소련은 60여 개 육군사단과 공 22개 사단의 장비도 중국 지원군에 제공했다. 이번엔 무상이 아니었다. 소련이 등을 떠미는 ...
  • 공군 지원 맡은 류쩐 “싸우며 배워라, 조선 창공이 대학”

    지원 맡은 류쩐 “싸우며 배워라, 선 창공이 대학” 유료

    ... 사람을 파견했다. 적들이 온갖 기종의 비행기 천여 대를 동원해 매일 지원군을 주야로 괴롭힌다며 우리 공군의 지원이 절실함을 호소했다. 중앙군사위원회가 둥베이군구 공 업무를 네게 맡기기로 결정했다. 임무는 선에 참전할 지원군 편성이다. 지원군 공군사령관 직도 네가 맡아야 한다. 우리는 둥베이 야전(린뱌오가 지휘하는 제4야전군의 전신) 출신이다. 지상에서 ...
  • 공군 지원 맡은 류쩐 “싸우며 배워라, 조선 창공이 대학”

    지원 맡은 류쩐 “싸우며 배워라, 선 창공이 대학” 유료

    ... 사람을 파견했다. 적들이 온갖 기종의 비행기 천여 대를 동원해 매일 지원군을 주야로 괴롭힌다며 우리 공군의 지원이 절실함을 호소했다. 중앙군사위원회가 둥베이군구 공 업무를 네게 맡기기로 결정했다. 임무는 선에 참전할 지원군 편성이다. 지원군 공군사령관 직도 네가 맡아야 한다. 우리는 둥베이 야전(린뱌오가 지휘하는 제4야전군의 전신) 출신이다. 지상에서 ...
  • [박보균의 현장 속으로] 신미양요 때 강화도 상륙·침공한 미 해병…6·25 땐 인천 상륙, 서울 구출했다

    [박보균의 현장 속으로] 신미양요 때 강화도 상륙·침공한 미 해병…6·25 땐 인천 상륙, 서울 구출했다 유료

    ... 팔로스(420t)다. 기정(汽艇) 4척이 따라갔다. 해협 입구 초지진 바다를 지났다. 육지에서 대포(각종 포 143문)가 불을 뿜었다. 200여 발의 요란한 포격소리다. 미군은 당황했다. ... 쪽으로 올라갔다. 그 무렵 중공군이 압록강을 넘었다(10월 25일). 마오쩌둥(毛澤東)의 항미원조(抗美援朝· 미국에 대항, 북한 지원) 전쟁 개막이다. 중공군은 30여 개 사단(30만 명)의 ...
  • [박보균의 현장 속으로] 신미양요 때 강화도 상륙·침공한 미 해병…6·25 땐 인천 상륙, 서울 구출했다

    [박보균의 현장 속으로] 신미양요 때 강화도 상륙·침공한 미 해병…6·25 땐 인천 상륙, 서울 구출했다 유료

    ... 팔로스(420t)다. 기정(汽艇) 4척이 따라갔다. 해협 입구 초지진 바다를 지났다. 육지에서 대포(각종 포 143문)가 불을 뿜었다. 200여 발의 요란한 포격소리다. 미군은 당황했다. ... 쪽으로 올라갔다. 그 무렵 중공군이 압록강을 넘었다(10월 25일). 마오쩌둥(毛澤東)의 항미원조(抗美援朝· 미국에 대항, 북한 지원) 전쟁 개막이다. 중공군은 30여 개 사단(30만 명)의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