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탈락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5 / 47건

  • 시즌이 더 길었다면…신인상 놓쳐 아쉬운 임희정

    시즌이 더 길었다면…신인상 놓쳐 아쉬운 임희정 유료

    ...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선발전에서는 임희정이 웃었다. 하지만 이번에는 조아연이 웃었다. 조아연이 신인상을 받았다. 임희정은 조아연보다 1승이 많다. 하지만 7번의 컷 탈락으로 조아연(3회)보다 기복이 있었다. 그러면서 평생 한 번뿐인 신인상을 놓쳤다. 임희정은 “시즌 중반까지 워낙 차이가 커 욕심을 버렸다. 그런데 후반에 너무 잘 풀렸다. 시상식에서 신인상을 ...
  • 시즌이 더 길었다면…신인상 놓쳐 아쉬운 임희정

    시즌이 더 길었다면…신인상 놓쳐 아쉬운 임희정 유료

    ...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선발전에서는 임희정이 웃었다. 하지만 이번에는 조아연이 웃었다. 조아연이 신인상을 받았다. 임희정은 조아연보다 1승이 많다. 하지만 7번의 컷 탈락으로 조아연(3회)보다 기복이 있었다. 그러면서 평생 한 번뿐인 신인상을 놓쳤다. 임희정은 “시즌 중반까지 워낙 차이가 커 욕심을 버렸다. 그런데 후반에 너무 잘 풀렸다. 시상식에서 신인상을 ...
  • 류은희 쏘고 박새영 막고 '우생순' 한번 더

    류은희 쏘고 박새영 막고 '우생순' 한번 더 유료

    ... 결선에 오른 12개 팀이 두 조로 나눠 예선 성적을 안고 경쟁한다. 각 조 상위 2개 팀이 4강 토너먼트에 진출해 우승팀을 가린다. 이번 대회를 통해 얻은 경험과 자신감은 내년 도쿄올림픽에도 좋은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여자 핸드볼은 2008년 베이징올림픽 동메달 이후 내리막길을 걸었다. 특히 2016년 리우 대회 때는 조별리그에서 탈락했다. 송지훈 기자
  • 류은희 쏘고 박새영 막고 '우생순' 한번 더

    류은희 쏘고 박새영 막고 '우생순' 한번 더 유료

    ... 결선에 오른 12개 팀이 두 조로 나눠 예선 성적을 안고 경쟁한다. 각 조 상위 2개 팀이 4강 토너먼트에 진출해 우승팀을 가린다. 이번 대회를 통해 얻은 경험과 자신감은 내년 도쿄올림픽에도 좋은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여자 핸드볼은 2008년 베이징올림픽 동메달 이후 내리막길을 걸었다. 특히 2016년 리우 대회 때는 조별리그에서 탈락했다. 송지훈 기자
  • 공공일자리 대기 30번이지만···노인들 "청년들도 도와주라"

    공공일자리 대기 30번이지만···노인들 "청년들도 도와주라" 유료

    ... '돈·가족·취미'…절반은 "비혼 OK" "만약 전화가 안 오면 선발되지 않은 거예요 어르신." 안양 노인복지관 직원들은 이런 설명을 반복했다. 일자리를 신청한 노인들이 제일 두려워하는 말은 '탈락'이다. 일자리 참여자 선정은 소득 수준, 경력 등의 기준에 따라 고득점자 순으로 이뤄진다. 내년도 노인일자리 모집 결과는 이달말에서 다음달 초 사이에 개별 통보된다. 연락이 오지 않는 ...
  • [조아제약] 대상 경쟁 김광현·양현종·양의지·박병호…통합 우승 김태형 감독도 후보

    [조아제약] 대상 경쟁 김광현·양현종·양의지·박병호…통합 우승 김태형 감독도 후보 유료

    ... 소화했다. 탈삼진도 180개로 리그 전체 2위이자 국내 선수 1위였다. 자타가 공인하는 SK 에이스. 그러나 소속팀 SK가 정규시즌 막판 허무하게 1위 자리를 내줬고 플레이오프에서도 탈락하면서 더 많은 가산점을 획득하지 못했다. 양현종의 활약도 인상적이었다. 어느 시즌보다 드라마틱했다. 개막 후 4월까지 승리 없이 5패만을 기록했다. 규정 이닝을 채운 투수 33명 중 평균자책점(8.01)이 ...
  • 모라이스 “모리뉴는 흥민 스타일 좋아해”

    모라이스 “모리뉴는 흥민 스타일 좋아해” 유료

    ... 모라이스. 모라이스는 닥공축구를 계승해 전북의 리그 3연패를 이끌었다. [뉴스1] 전북은 올 시즌 3관왕이 목표였다. 아시아 챔피언스리그는 16강, FA(축구협회)컵은 32강에서 탈락했다. 시즌이 한창이던 7월에 김신욱이 중국(상하이)으로 떠났다. 그 공백은 주장 이동국(9골)이 메꿨다. 올해 계약이 끝나는 이동국은 41세인 내년에도 현역으로 뛸 가능성이 크다. 모라이스는 ...
  • 모라이스 “모리뉴는 흥민 스타일 좋아해”

    모라이스 “모리뉴는 흥민 스타일 좋아해” 유료

    ... 모라이스. 모라이스는 닥공축구를 계승해 전북의 리그 3연패를 이끌었다. [뉴스1] 전북은 올 시즌 3관왕이 목표였다. 아시아 챔피언스리그는 16강, FA(축구협회)컵은 32강에서 탈락했다. 시즌이 한창이던 7월에 김신욱이 중국(상하이)으로 떠났다. 그 공백은 주장 이동국(9골)이 메꿨다. 올해 계약이 끝나는 이동국은 41세인 내년에도 현역으로 뛸 가능성이 크다. 모라이스는 ...
  • 4년 만에 왕좌 복귀 '당구계 우즈' 브롬달

    4년 만에 왕좌 복귀 '당구계 우즈' 브롬달 유료

    ... 부친이다. '아버지의 자랑' 토브욘 브롬달은 3쿠션 월드컵에서 44차례나 우승했다. 하지만 2017년 이후에는 우승이 뜸했다. 예순이 가까운 나이(1962년생) 탓일까. 최근에는 예선에서 탈락하는 일도 있었다. “브롬달 시대는 끝났다”는 말까지 나왔다. 브롬달은 1일 막을 내린 제72회 3쿠션 세계선수권대회에서 '황제'의 귀환을 알렸다. 한 치의 오차 없이 블록을 조립하듯, 정교한 ...
  • 4년 만에 왕좌 복귀 '당구계 우즈' 브롬달

    4년 만에 왕좌 복귀 '당구계 우즈' 브롬달 유료

    ... 부친이다. '아버지의 자랑' 토브욘 브롬달은 3쿠션 월드컵에서 44차례나 우승했다. 하지만 2017년 이후에는 우승이 뜸했다. 예순이 가까운 나이(1962년생) 탓일까. 최근에는 예선에서 탈락하는 일도 있었다. “브롬달 시대는 끝났다”는 말까지 나왔다. 브롬달은 1일 막을 내린 제72회 3쿠션 세계선수권대회에서 '황제'의 귀환을 알렸다. 한 치의 오차 없이 블록을 조립하듯, 정교한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