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퀄리티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4 / 34건

  • '상승세' KT 선발진, 좋을 때 쉬어간다

    '상승세' KT 선발진, 좋을 때 쉬어간다 유료

    ... 연승을 이어가고, 연패를 끊어줄 수 있는 국산 에이스다. 휴가를 받기 직전 등판이었던 7일 광주 KIA전에서도 배제성은 6이닝·5피안타·2실점을 기록했다. 원정 8연승을 거뒀다. 최근 3경기 연속 퀄리티스타트(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를 기록했다. 이강철 감독은 배제성이 7~8이닝을 연이어 던진 점, 투구수 100개 이상을 기록한 경기가 6번 있었던 점을 주목했다. 그가 풀타임 선발로 ...
  • '상승세' KT 선발진, 좋을 때 쉬어간다

    '상승세' KT 선발진, 좋을 때 쉬어간다 유료

    ... 연승을 이어가고, 연패를 끊어줄 수 있는 국산 에이스다. 휴가를 받기 직전 등판이었던 7일 광주 KIA전에서도 배제성은 6이닝·5피안타·2실점을 기록했다. 원정 8연승을 거뒀다. 최근 3경기 연속 퀄리티스타트(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를 기록했다. 이강철 감독은 배제성이 7~8이닝을 연이어 던진 점, 투구수 100개 이상을 기록한 경기가 6번 있었던 점을 주목했다. 그가 풀타임 선발로 ...
  • 신인왕 향해 전진…LG 이민호 등판마다 성장한다

    신인왕 향해 전진…LG 이민호 등판마다 성장한다 유료

    ... 법하나, 5⅓이닝 무실점으로 첫 승리를 신고했다. 피안타는 단 1개였다. 산뜻한 스타트를 끊은 이민호는 두 번째 등판이던 2일 삼성과의 재대결에서 승리 투수는 되진 못했지만 7이닝 2실점으로 퀄리티 스타트 플러스(7이닝 이상 3자책 이하)를 올렸다. 11일 SK전에서는 7이닝 1실점(2승)에, 개인 한 경기 최다인 112개의 공을 던져 또 하나의 벽을 깼다. 최근 두 차례 등판에서는 ...
  • '에이스'라 불리는 LG 정찬헌 "휴식 없는 동료 선발보다 더 잘해야"

    '에이스'라 불리는 LG 정찬헌 "휴식 없는 동료 선발보다 더 잘해야" 유료

    ... 정찬헌의 성적은 동료들의 평가처럼 눈부시다. 4승 1패, 평균자책점 2.62다. 허리와 등 통증 속에 주로 열흘 간격으로 마운드에 올라 규정이닝을 채우지 못했지만, 7차례 등판 가운데 6번 퀄리티 스타트(QS·6이닝 이상 3자책 이하)를 기록했다. 85.7%의 높은 확률이다. QS와 더불어 에이스에게 기대하는 퀄리티 스타트 플러스(7이닝 이상 3자책 이하, 2회)는 팀 투수 중 등판 ...
  • 연패 사슬 끊는 정찬헌, LG 마운드의 단비

    연패 사슬 끊는 정찬헌, LG 마운드의 단비 유료

    ... 대성공이다. 정찬헌은 올 시즌 7경기에서 4승1패, 평균자책점 2.62이다. 4승은 팀 내 다승 공동 1위다. 첫 등판인 5월 7일 두산 베어스전에서 패전투수가 된 이후, 6경기에서 모두 퀄리티스타트(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다. 물론 팀도 이겼다. 이민호(2승2패, 평균자책점 1.62)와 '둘이서 10승을 합작하자'고 했는데, 벌써 6승이다. 지난달 27일 SK 와이번스전에서는 ...
  • 연패 사슬 끊는 정찬헌, LG 마운드의 단비

    연패 사슬 끊는 정찬헌, LG 마운드의 단비 유료

    ... 대성공이다. 정찬헌은 올 시즌 7경기에서 4승1패, 평균자책점 2.62이다. 4승은 팀 내 다승 공동 1위다. 첫 등판인 5월 7일 두산 베어스전에서 패전투수가 된 이후, 6경기에서 모두 퀄리티스타트(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다. 물론 팀도 이겼다. 이민호(2승2패, 평균자책점 1.62)와 '둘이서 10승을 합작하자'고 했는데, 벌써 6승이다. 지난달 27일 SK 와이번스전에서는 ...
  • [IS 피플] '득점권 피안타율 0.130' 위기에서 더 강한 원태인

    [IS 피플] '득점권 피안타율 0.130' 위기에서 더 강한 원태인 유료

    ... 기록했다. 이미 데뷔 첫해이던 지난해 거둔 성적(4승 8패 평균자책점 4.82)을 넘어섰다. 정규시즌 스케줄의 ⅓정도를 소화했다는 걸 고려하면 두 자릿수 승리까지 기대할 수 있는 페이스다. 퀄리티 스타트(선발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를 벌써 6번이나 달성했다. 좋은 성적의 비결 중 하나는 위기관리 능력이다. 주자가 없을 때 피안타율은 0.319로 높다. 하지만 주자가 있을 ...
  • [IS 피플] 2015년 피가로 소환한 뷰캐넌, 삼성 '외인 10승' 도전장

    [IS 피플] 2015년 피가로 소환한 뷰캐넌, 삼성 '외인 10승' 도전장 유료

    ... 농사는 결과를 예측하기 어렵다. 하지만 뷰캐넌은 그 가능성을 높일 긍정적인 요인이 꽤 많다. 2015년 삼성 외인 투수로 두 자릿수 승리를 따냈던 피가로 일단 10번의 등판에서 6번이나 퀄리티 스타트(선발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를 달성했다. 평균 6이닝 이상을 꾸준하게 소화한다. 팀 타선의 적절한 지원이 뒷받침되면 어떤 경기에서도 승리 투수 요건을 갖출 수 있다. 9이닝당 ...
  • 이승호, 불운이 전화위복...달라진 자세로 만든 2연승

    이승호, 불운이 전화위복...달라진 자세로 만든 2연승 유료

    ... 6⅔이닝 2실점을 기록했지만, 타선의 득점은 그가 마운드를 내려간 뒤 터졌다. 5월에는 기복이 있었지만 6월에는 투구 내용과 기록도 좋았다. 6월 12일 NC전, 18일 롯데전은 모두 퀄리티스타트였다. 타선의 경기당 득점 지원은 1.5점에 불과했다. 이승호는 승리와 인연이 없었지만, 6월에 그가 등판한 경기에서 키움은 모두 승리했다. 손혁 감독이 승리 없이 좋은 투구를 이어가는 ...
  • '선발→필승조 복귀' 김태훈, 등판 대기 시작…SK 불펜 힘 받나

    '선발→필승조 복귀' 김태훈, 등판 대기 시작…SK 불펜 힘 받나 유료

    ... 어렵지 않게 그 자리를 꿰찼다. 스스로 "예전부터 선발을 꼭 해보고 싶었다"며 의욕적으로 시즌을 준비했다. 출발은 나쁘지 않았다. 시즌 첫 등판인 지난달 10일 롯데전에서 6이닝 2실점으로 퀄리티스타트를 신고한 뒤 두 번째 등판이던 16일 NC전에서 7이닝 무실점으로 더 잘 던져 희망을 밝혔다. 이어진 5월 두 차례 등판에서도 6이닝 4실점(23일 KIA전)과 5이닝 2실점(29일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