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3597 / 135,964건

  • [글로벌 아이] 한·일관계, 그 불가사의한 공간

    [글로벌 아이] 한·일관계, 그 불가사의한 공간 유료

    ... 조치, 한·일관계는 가시밭길이었다. 그동안 새삼스럽게 느낀 것이 있다. 한·일관계는 외교적 상식이나 관례, 기본적인 직업윤리까지 허물만큼 불가사의한 공간이라는 점이다. 물론 관계 악화 임의 상당 부분은 역사 문제에 경제 보복 카드를 들이댄 일본 아베 정권에 있다. 수출 규제에 대한 일본의 태도는 특히 비상식적이다. 지난해 7월 1일 수출 규제 조치 브리핑에서 일본 경제산업성은 ...
  • 로빈후드·동학개미만 있나…연일 폭등, 중국엔 '인민개미'

    로빈후드·동학개미만 있나…연일 폭등, 중국엔 '인민개미' 유료

    ... 기름을 부었다. 하지만 끝모르게 치솟던 주가는 3개월 만에 2000대로 고꾸라졌고, 시장에서는 5조 달러(약 5978조원)가 공중으로 사라졌다. 마크 윌리암스 캐피탈 이코노믹스 아시아 임 이코노미스트는 CNBC와의 인터뷰에서 “2015년 폭등장에서도 똑같이 봤듯, 정 당국자가 국영 매체 등을 이용해 시장에 불을 붙인 오랜 역사가 있다”며 “그 끝은 언제나 좋지 않았다”고 ...
  • 로빈후드·동학개미만 있나…연일 폭등, 중국엔 '인민개미'

    로빈후드·동학개미만 있나…연일 폭등, 중국엔 '인민개미' 유료

    ... 기름을 부었다. 하지만 끝모르게 치솟던 주가는 3개월 만에 2000대로 고꾸라졌고, 시장에서는 5조 달러(약 5978조원)가 공중으로 사라졌다. 마크 윌리암스 캐피탈 이코노믹스 아시아 임 이코노미스트는 CNBC와의 인터뷰에서 “2015년 폭등장에서도 똑같이 봤듯, 정 당국자가 국영 매체 등을 이용해 시장에 불을 붙인 오랜 역사가 있다”며 “그 끝은 언제나 좋지 않았다”고 ...
  • '손해 볼 수 없다'는 정몽규, 아시아나 인수 시각 달라졌다

    '손해 볼 수 없다'는 정몽규, 아시아나 인수 시각 달라졌다 유료

    ... 사업가적 계산법에 따라 아시아나항공 인수를 결정할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지난 3일 정 회장을 만나 “대승적인 차원에서 합의에 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며 임 있는 자세를 요구했다. 현산이 공식적으로 요구 조건을 밝히진 않았지만 산업은행과의 입장 차가 큰 것으로 보인다. 김 장관 역시 “수용 가능한 대안 제시해달라”고 정 회장에게 요구하기도 했다. ...
  • '상승세' KT 선발진, 좋을 때 쉬어간다

    '상승세' KT 선발진, 좋을 때 쉬어간다 유료

    KT가 토종 에이스 배제성(24)에게 휴식을 줬다. 어려울 때도 조바심을 내지 않는 이강철(54) KT 감독의 색깔이 드러나는 장면이다. KT는 지난달 10일 수원 KIA전에서 0-10으로 완패했다. 올 시즌 최저 승률(0.355)을 기록한 날이었다. 패전이 승전보다 9경기 많았다. 그러나 KT는 이후 23경기에서 15승(8패)을 거두며 반등했다. 같은 ...
  • '상승세' KT 선발진, 좋을 때 쉬어간다

    '상승세' KT 선발진, 좋을 때 쉬어간다 유료

    KT가 토종 에이스 배제성(24)에게 휴식을 줬다. 어려울 때도 조바심을 내지 않는 이강철(54) KT 감독의 색깔이 드러나는 장면이다. KT는 지난달 10일 수원 KIA전에서 0-10으로 완패했다. 올 시즌 최저 승률(0.355)을 기록한 날이었다. 패전이 승전보다 9경기 많았다. 그러나 KT는 이후 23경기에서 15승(8패)을 거두며 반등했다. 같은 ...
  • 김부겸 “영남 불신 해소하고 설득, 재집권 선봉장 되겠다”

    김부겸 “영남 불신 해소하고 설득, 재집권 선봉장 되겠다” 유료

    ... 재창출을 이뤄내겠다는 포부다. 동시에 경쟁자이자 대권 도전을 목표로 하는 이낙연 의원을 절묘하게 견제했다. 김 전 의원이 전당대회 출마를 결심하면서 내세운 핵심 슬로건은 “재집권의 선봉장, 임지는 김부겸”이다. 김 전 의원은 이날 전당대회 출마 선언 기자회견을 통해 “대선은 전국적인 진영 대결로 흐르기 때문에 영남에서 일방적으로 밀리는 건 전략상 굉장히 위험하다”며 “영남 300만표를 ...
  • [김기현의 철학이 삶을 묻다] 개인의 탄생, 쾌락의 해방

    [김기현의 철학이 삶을 묻다] 개인의 탄생, 쾌락의 해방 유료

    ... 우울감을 제거하기 위한 온갖 의학적 조언들이 봇물을 이룬다. 17세기에 영국의 로버트 버튼 (Robert Burton)은 멜랑콜리를 다각도에서 상세하게 논의한 『멜랑콜리의 해부』라는 을 출간하면서 “몸과 마음을 그토록 자주, 또 심하게 고통을 주는 이 유행병을 예방하고 치료하는 것보다 중요한 일을 생각할 수 없다”고 말했다. 」 김기현 서울대 철학과 교수
  • 드디어 독일로... 라이프치히에서 새 도전 나서는 황희찬

    드디어 독일로... 라이프치히에서 새 도전 나서는 황희찬 유료

    ... 공식 SNS를 통해 "국산 황소 '황희찬' 이적 완료"라고 한국어로 안내하는 등 환대를 아끼지 않았다.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를 떠나 독일 분데스리가 무대에서 새 도전을 시작하게 된 황희찬의 임은 막중하다. 라이프치히가 황희찬을 영입한 이유이자, 그에게 거는 기대는 분명하다. 황희찬이 배정 받은 등번호 11번의 전 주인, 티모 베르너(24)의 공백을 메우는 것이다. 베르너는 라이프치히에서 ...
  • "금메달 100개보다 목숨이 소중" 문체부도 국회도 바빴다

    "금메달 100개보다 목숨이 소중" 문체부도 국회도 바빴다 유료

    ...) 선수 같은 희생이 반복되지 않도록 하기 위한 움직임이었다. 최 차관은 "최숙현 선수의 죽음에 관한 뉴스를 접하고 충격을 받았을 텐데 여러분의 선배로서, 체육 정책을 관장하고 있는 임자로서 미안함과 비통함을 느낀다"며 "혹시라도 유사한 상황을 겪은 적이 있다면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해주면 좋겠다. 여성 선수들의 합숙 생활을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되는 정책을 마련하겠다"라고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