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지네딘 지단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2 / 17건

  • 휴일 새벽 800억원 승부 … 두 남자 발 끝에 달렸다

    휴일 새벽 800억원 승부 … 두 남자 발 끝에 달렸다 유료

    ... 않았다. 잔뜩 화가 난 메시는 골키퍼로부터 공을 넘겨받더니 상대팀 선수 전부를 제치고 골을 넣었다”며 “나도 어릴적 그랬던 적이 있지만 메시는 세계 최고 선수들을 모두 제치고 골을 넣었다. 지네딘 지단(43·프랑스)이나 호나우지뉴(35·브라질)도 그런 골을 기록한 적은 없다”고 전했다. 이에 맞서는 유벤투스는 이탈리아 1부 리그인 세리에A와 챔피언스리그에서 경기당 약 0.5실점의 ...
  • 한국 축구, 지단의 프랑스처럼 사회 통합 기여할 것

    한국 축구, 지단의 프랑스처럼 사회 통합 기여할 것 유료

    ... 싶었다”고 말했다. 그는 곧바로 축구 예찬론을 폈다. “축구를 하는 어린이가 많아진다는 건 사회 발전에도 도움이 되는 일이다. 1998년 프랑스 월드컵에서 우승한 프랑스 축구 대표팀의 지네딘 지단은 알제리 이민자의 후손이다. 패트릭 비에이라 역시 아프리카 출신이다. 프랑스 사회는 이민자로 인한 사회적 갈등이 컸지만 월드컵 때 대표팀을 응원하며 하나로 뭉쳤다. 다문화 가정이 늘어나는 ...
  • [j의 금요일 새벽 4시] “연수? j캘리포니아 특파원이라니까” 유료

    ... 미국 캘리포니아로 1년간 연수를 갑니다. j첫 호 나간 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1년이 훌쩍 넘었습니다. CNN 앵커 앤더슨 쿠퍼부터 죽다 살아 돌아온 탑건, 뮤지컬 감독 박칼린, 축구 스타 지네딘 지단…. 정말 많은 사람 기사를 썼습니다. 대가(大家)로 살아온 삶, 그들의 도전과 난관·성취를 독자들 안방에 전하려 힘을 다했습니다. 떠난다니 아쉬움도 많습니다. 속된 말로 '맞짱 인터뷰'를 ...
  • [j Power Style] 축구도 맵시도 예술, 지네딘 지단

    [j Power Style] 축구도 맵시도 예술, 지네딘 지단 유료

    ... 꼽힌다. 그러나 많이 튄다. 조용한 카리스마로 은은한 매력을 발산하는 스타를 꼽는다면 프랑스의 지네딘 지단이 있다. 보통 땐 브이 넥 티셔츠와 청바지·스니커즈로 자연스러운 멋을 발산하지만, 여러 ... 올려놓았다. 지난달 15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시계 브랜드 IWC의 신제품 행사장에 참석한 그가 '지단 스타일'을 공개했다. 김준술 기자 지난달 15일 지단이 중국 상하이IWC 행사장에 참석해 ...
  • [j Global] 월드컵 16강 탈락 레블뢰 … 분열된 프랑스 국민 … 상처받는 톨레랑스

    [j Global] 월드컵 16강 탈락 레블뢰 … 분열된 프랑스 국민 … 상처받는 톨레랑스 유료

    ... 프랑스가 멕시코에 진 다음날 1998년 우승과 2006년 준우승을 이끈 프랑스 축구 영웅 지네딘 지단(38·레알 마드리드 고문)은 도메네크 감독을 향해 “그는 감독 자격이 없다”는 독설을 ... 덕이었다. 스위스·한국과 잇따라 비긴 프랑스는 토고를 잡고 간신히 16강전에 올랐다. 이후 지단의 노장 투혼 덕에 스페인·브라질·포르투갈 등의 강적을 물리치고 결승에 올라 이탈리아와 접전을 ...
  • 카카와 메시, 남아공 '10번의 전설' 누가 쓸까

    카카와 메시, 남아공 '10번의 전설' 누가 쓸까 유료

    ... 개막하자, 루니와 호날두는 다시 친구가 되었다. 맨유는 둘을 앞세워 프리미어리그를 제패했다. 98년 프랑스 월드컵. 홈그라운드의 지네딘 지단은 냉정한 킬러였다. 지단의 헤딩슛 두 방에 브라질은 맥없이 쓰려졌다. 8년 뒤 독일. 지단의 헤딩은 여동생을 모욕한 이탈리아 수비수 마테라치의 명치에 폭발했다. 지단은 퇴장당했고, 프랑스의 꿈은 깨졌다. 마테라치는 사나이답지 ...
  • “녹색산업 육성이 지구 환경 재앙 막아”

    “녹색산업 육성이 지구 환경 재앙 막아” 유료

    ... 2층에 조성된 녹지공간에서 포즈를 취했다. [전진배 특파원] 프랑스 일요신문인 주르날 뒤 디망슈(JDD)는 매년 '프랑스 국민이 가장 사랑하는 사람' 50명을 공개한다. 축구 스타 지네딘 지단과 왕년의 테니스 스타이자 연예인 야니크 노아가 번갈아 1위를 차지한다. 그 다음은 늘 니콜라 윌로(54)다. 그의 이런 인기는 벌써 십수년째다. 그는 운동선수도 연예인도 아닌 환경운동가인데 ...
  • 스피드·스킬·섹시'3S'로 환상 플레이 펠레 넘보는 젊은 황제

    스피드·스킬·섹시'3S'로 환상 플레이 펠레 넘보는 젊은 황제 유료

    ... 골까지 터트리는 펠레, 마라도나 같은 판타지 스타는 등장할 수 없을 것”이라고 결론을 내렸다. 중원에서 경기를 지휘하며 예리하고 창조적인 패스로 죽어 있는 좁은 공간에 새로운 생명을 불어넣는 지네딘 지단이 새로운 축구 스타의 전형으로 추앙받았다. 하지만 전문가들의 판단은 틀렸다. 호날두가 나타났다. 다른 선수는 공을 잡으면 패스할 생각부터 하지만, 호날두는 공을 치고 달릴 때가 많다. ...
  • 변함없는 프랑스인의 '지단 사랑'

    변함없는 프랑스인의 '지단 사랑' 유료

    전 프랑스 국가대표 축구선수 지네딘 지단(35·사진)이 프랑스 사람들로부터 가장 사랑받는 인물에 뽑혔다. 프랑스에서 발행되는 일요신문인 르 주르날 뒤 뒤망슈(JJD)는 12일자에서 여론조사 기관의 조사결과를 인용, “지단이 응답자의 39%로부터 '가장 사랑하는 인물'로 꼽혔다”고 보도했다. JJD는 1년에 두 차례 벌이는 여론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프랑스 사람들에게 ...
  • 호나우지뉴 연 302억원 벌어 세계 축구선수 수입 1위 올라

    호나우지뉴 연 302억원 벌어 세계 축구선수 수입 1위 올라 유료

    ... 발라크(첼시.1530만 유로), 브라질 호나우두(AC밀란.1520만 유로) 순이었다. 1999년부터 시작된 이 집계에서 역대 1위는 베컴이 2003-2005년 연속 세 차례 차지했고, 호나우지뉴는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최고 부자 선수에 올랐다. 은퇴한 지네딘 지단(프랑스)이 두 차례, 호나우두와 알레산드로 델 피에로(이탈리아)가 각각 한 차례 1위를 했다. 정영재 기자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