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지네딘 지단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21 / 207건

  • "GK 칸 호나우두 때문에 출장 안한듯" 유료

    ... 시상식 때도 별일 없었던 칸이 이날 빠지는 바람에 올스타팀에서는 카바예로가 출전했다. 칸의 결장이 부상 때문이라는 소문이 돌았으나, 일부에서는 전날 시상식 전 기자회견 때 호나우두와 지네딘 지단이 늦게 도착, 오래 기다린 데 대한 불만 때문이라는 말도 나왔다. 전날 기자회견은 예정보다 한시간여 지난 뒤 시작됐고, 호나우두는 "교통체증 때문이며, 다음엔 헬기를 타고 오겠다"고 웃어넘긴 ...
  • 별들의 '금빛 명승부' 유료

    ... 스티브 맥마나만을 상대했는데, 생소한 위치와 상대 선수들의 명성에 주눅든 탓인지 처음에는 다소 소극적이었다. 그러나 후반 30분쯤부터는 공격까지 가담하며 끝까지 경기를 마쳤다. 전반 초반은 지네딘 지단-호나우두-라울-루이스 피구를 내세운 마드리드와 로베르토 바지오(이탈리아)-히바우두(브라질) 콤비에 미로슬라프 클로제(독일)가 가세한 올스타팀이 팽팽하게 맞섰다. 마드리드의 공격이 다소 ...
  • 붉은 악마의 응원가 시상식 배경음악으로 유료

    ... 아직도 국제 축구계가 한국민들의 응원열기를 기억하고 있음을 방증했다. ○…시상식에 앞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호나우두·지네딘 지단·올리버 칸 등 FIFA 올해의 선수 후보 세 사람은 모두 "누가 수상자가 될 것으로 생각하느냐"는 질문을 받았다. 지단은 "모르겠다"고 짧게 대꾸했고, 이어 호나우두는 "누가 받느냐는 그리 중요하지 않다"고 답했다. 마지막으로 칸은 "후보자들이 ...
  • "한국 4강 신화 최고 인기" 유료

    ... 마드리드(스페인)로 이적했다. 호나우두는 올해의 선수상 2, 3위를 각각 차지한 올리버 칸(독일)과 지네딘 지단(프랑스)을 자신의 조연으로 만들며 세계 축구의 '확실한' 주인공이 됐다. 호나우두는 1백48개국 ... ▶2위(3점) 28표 ▶3위(1점) 8표로 합계 3백87점을 기록, 1백71점의 칸과 1백48점의 지단을 여유있게 제쳤다. 1996, 97년 연속 수상자인 호나우두는 이번이 세번째 수상이다. 홍명보도 ...
  • 상복 터진 호나우두 유료

    ... 선정 '올해의 선수' 수상이 확실시된다. 독일의 골키퍼 올리버 칸, 프랑스의 플레이메이커 지네딘 지단과 함께 최종 후보에 오른 호나우두는 2002 한·일 월드컵에서 여덟골로 득점왕에 오르며 ... 축구기자 투표에서 팀 동료인 호베르투 카를루스를 따돌렸다. FIFA '올해의 선수' 후보인 칸과 지단은 3, 4위에 올랐다. 18일 오전 5시30분에 열리는 시상식에서는 호나우두와 함께 '대한민국'이 ...
  • '황제' 호나우두 원맨쇼 유료

    브라질의 호나우두·호베르투 카를루스, 스페인의 라울, 프랑스의 지네딘 지단, 포르투갈의 루이스 피구…. 레알 마드리드(스페인)의 흰 유니폼을 입고 온 '당대의 축구 최고수'들은 축구가 ... 이치하라)도 "호나우두의 순간 움직임이 너무나 폭발적이었다. 역시 세계 최고의 선수였다. 지단은 쉽게 쉽게 움직이면서도 필살의 패스를 해냈다"며 혀를 내둘렀다. 요코하마=정영재 기자 ...
  • 챔피언스리그 16강리그 AC밀란에 0-1 패배 유료

    ... 보지 못해 가장 아쉬운 선수' 1위로 꼽힐 만큼 인기도 높다. 독감으로 결장한 호나우두 대신 라울과 모리엔테스의 '스페인 투톱'을 내세운 마드리드는 허리 부상에서 회복돼 보름 만에 복귀한 지네딘 지단까지 투입했지만 끝내 동점골을 얻지 못했다. 마드리드는 후반 37분 라울의 크로스를 지단이 헤딩슛으로 연결, 골문을 열었지만 이미 라울의 핸들링이 선언된 뒤였다. 지난해 이 대회 우승팀으로 ...
  • 호나우두 한국戰후 독감 유료

    ... 내리고 다소 쌀쌀한 날씨 속에 열린 한국과의 A매치 때부터 감기기운이 돌기 시작했고, 지금은 고열 증세를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금세기 최고의 팀으로 평가받는 레알 마드리드는 호나우두 외에 수비수 페르난도 이에로와 미드필더 클로드 마켈레레도 부상으로 출전이 불가능하고, 공격의 핵 지네딘 지단마저 허리가 좋지 않은 등 주전들의 줄부상으로 울상을 짓고 있다.
  • 라이벌 레알 마드리드-바르셀로나 스페인 '더비매치' 무승부 유료

    ○…전 세계 축구팬들의 관심을 모았던 레알 마드리드와 바르셀로나의 '클래식 더비'가 0-0 무승부로 막을 내렸다. 24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홈에서 벌어진 경기에서 양 팀은 호나우두·지네딘 지단(이상 레알 마드리드), 사비올라·루이스 엔리케(이상 바르셀로나) 등이 빠진 상황에서 득점을 하지 못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1983년부터 이어온 바르셀로나 원정경기 무승기록을 19년째 이어가게 ...
  • 유럽 챔프·프리미어 리그를 안방서 해외축구 중계방송 줄이어 유료

    지네딘 지단·데이비드 베컴·가브리엘 바티스투타, 그리고 한국의 박지성·송종국…. 지난 6월 월드컵 경기 내내 이들의 화려한 플레이는 전 세계 축구팬들을 사로잡았다. 그러나 잔치는 끝났고 ... 등 세계 최고의 팀들이 참가하는 스페인 프리메라 리가(매주 월 밤 10시30분) 경기에는 지단·피구뿐 아니라 얼마 전 영입한 브라질의 영웅 호나우두까지 볼 수 있다. 오언·베컴·앙리 등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