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인천유나이티드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3 / 23건

  • 인천이 위험하다, 이번엔 진짜다

    인천이 위험하다, 이번엔 진짜다 유료

    프로축구 하나원큐 K리그1 2020 14라운드 인천유나이티드와 광주FC 의 경기가 1일 오후 인천축구전용구장에서 열렸다. 1대 3으로 역전패한 인천선수들이 경기 종료 후 고개를 숙이고 있다. 인천=김민규 기자 인천 유나이티드의 별명은 '생존왕'이다. K리그가 승강제로 전환한 후 숱한 위기를 겪으면서도 단 한 번도 강등되지 않았다. 인천은 매 시즌 K리그1(1부리그)에서 ...
  • 벼랑 끝에 몰려야 나오는 인천의 생존본능

    벼랑 끝에 몰려야 나오는 인천의 생존본능 유료

    ... 기뻐하는 지언학. 한국프로축구연맹 "연패를 끊자는 마음이 가장 컸다." 지언학의 말은 인천 유나이티드 선수들 모두의 마음을 대변하는 한 마디였다. 인천은 11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 12개 팀 중 최하위다. 그러나 후반 추가시간, 경기 종료 직전에 터진 지언학의 동점골에 인천 선수들과 벤치는 모두 하늘이 떠나가라 환호성을 내지르며 서로를 끌어안았다. 불명예스러운 연패 ...
  • '두 번째' 유관중 라운드, '두 배' 기대되는 이유

    '두 번째' 유관중 라운드, '두 배' 기대되는 이유 유료

    프로축구 하나원큐 K리그1 2020 14라운드 인천유나이티드와 광주FC 의 경기가 1일 오후 인천축구전용구장에서 열렸다. 관중석에는 관중들이 거리두기를 한 채 자리에 앉아 응원을 펼치고 ... 현대-포항 스틸러스(전주월드컵경기장·2959명) 성남 FC-FC 서울(탄천종합운동장·986명) 인천 유나이티드-광주 FC(인천축구전용구장·1865명) 수원 삼성-대구 FC(수원월드컵경기장·1577명) ...
  • '10-11-12', 최하위 줄서있는 수원-서울-인천의 희망과 절망

    '10-11-12', 최하위 줄서있는 수원-서울-인천의 희망과 절망 유료

    프로축구 '하나원큐 K리그1 2020' 12라운드 인천유나이티드와 전북현대의 경기가 19일 오후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렸다. 1대 1 무승부로 경기를 마친 인천 선수들이 ... 지난 주말 하나원큐 K리그1(1부리그) 2020 12라운드가 마무리됐다. 전북 현대가 최하위 인천 유나이티드와 비겼고, 강등이 확정된 상주 상무가 대구 FC를 잡으며 3위까지 뛰어오르면서 순위에 ...
  • 7월 리그 3G 무승-3골 4실점, 전북이 수상하다

    7월 리그 3G 무승-3골 4실점, 전북이 수상하다 유료

    프로축구 '하나원큐 K리그1 2020' 12라운드 인천유나이티드와 전북현대의 경기가 19일 오후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렸다. 1대 1 무승부로 경기를 마친 양팀 선수들이 ... 수상할 수밖에 없다. 6월까지 승승장구했던 전북의 기세가 급격히 꺾였다. 전북은 19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부리그) 2020 12라운드 인천 유나이티드와 경기에서 ...
  • 유관중 첫 경기, 팬들 앞에서 고개 숙인 홈팀들

    유관중 첫 경기, 팬들 앞에서 고개 숙인 홈팀들 유료

    프로축구 하나원큐 K리그1 2020 14라운드 인천유나이티드와 광주FC 의 경기가 1일 오후 인천축구전용구장에서 열렸다. 1대 3으로 역전패한 인천선수들이 경기 종료 후 팬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인천=김민규 기자 K리그의 첫 번째 손님맞이는 성공적이었다. 장맛비 속에서도 11개 축구장에 1만 1544명의 관중이 찾아 '직관(직접 관람)'의 맛을 즐겼다. ...
  • 축구팬들 덕분에, 구단 직원들 덕분에

    축구팬들 덕분에, 구단 직원들 덕분에 유료

    프로축구 하나원큐 K리그1 2020 14라운드 인천유나이티드와 광주FC 의 경기가 1일 오후 인천축구전용구장에서 열렸다. 관중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인천=김민규 ...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성남 FC와 FC 서울전,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전북 현대와 포항 스틸러스전, 그리고 인천축구전용구장에서 인천 유나이티드와 광주 FC전이 펼쳐졌다. 입장 관중은 정부 지침에 따라 경기장 ...
  • [김희선의 컷인]갈 길은 먼데 마음만 바쁜 인천의 두 번째 헛발질

    [김희선의 컷인]갈 길은 먼데 마음만 바쁜 인천의 두 번째 헛발질 유료

    ... 시간, 연이은 헛발질로 앞길을 스스로 망치고 있다. 올 시즌 두 번째로 감독 선임에 실패한 인천 유나이티드 얘기다. 인천 사령탑을 맡아 올 시즌을 시작했던 임완섭(49) 감독이 지휘봉을 ... 달하고도 일주일이 지났다. 임중용(45) 수석코치가 감독대행 자격으로 팀을 이끄는 지금, 인천의 현재 성적은 여전히 최하위인 12위다. 인천은 14라운드까지 5무9패(승점5)로 K리그1(1부리그) ...
  • 웃는 경상권, 우는 수도권

    웃는 경상권, 우는 수도권 유료

    지난 4일 인천전 득점 후 기뻐하는 울산 주니오의 모습. 한국프로축구연맹 경상권이 환하게 웃고 있다. 반면 수도권은 울상이다. 현재 K리그1(1부리그)에 뚜렷이 나타나는 분위기다. ... 타고 있다는 점도 비슷하다. 울산은 9라운드에서 전북에 0-2로 패배한 뒤 10라운드에서 인천 유나이티드를 4-1로 대파하며 반전에 성공했다. 12골로 득점 1위를 질주 중인 주니오를 앞세운 ...
  • 6위부터 11위까지 승점 3점차, 누구보다 숨막히는 '그들만의 리그'

    6위부터 11위까지 승점 3점차, 누구보다 숨막히는 '그들만의 리그' 유료

    ... 팀들이 발생하고, 다득점과 골득실로 순위가 뒤바뀌는 상황이 벌어진다. '그들만의 리그'는 승점 3점차 경쟁 중인 이들 5개 팀에만 해당하는 건 아니다. 순위표 가장 아래에 처져있는 인천 유나이티드도 '반전 드라마'를 꿈꾸고 있다. 비록 인천이 개막 후 14경기 연속 무승(5무9패·승점5)의 부진에 빠져 차이가 벌어졌지만, 남은 8경기 동안 어떤 일이 벌어질지 누구도 알 수 없다.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