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인생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6건

  • 여진구, JTBC '괴물' 출연확정…신하균과 호흡[공식]

    여진구, JTBC '괴물' 출연확정…신하균과 호흡[공식] 유료

    ... 파출소로 내려온 엘리트 형사 한주원으로 분한다. 한주원은 반듯한 비주얼에 능력, 차기 경찰청장이 유력한 아버지를 둔 든든한 배경까지 모든 걸 다 갖춘 인물이다. 하지만 탄탄대로를 걷던 그의 인생에 뜻하지 않은 사건이 끼어든다. 20년 전 신하균(이동식)의 인생을 송두리째 뒤바꾼 연쇄 살인과 동일한 사건이 벌어지며 걷잡을 수 없는 소용돌이에 휘말린다. 괴물보다 더 괴물 같은 돌아이 파트너 ...
  • [無취중토크②]펭수 "1년 전과 후 코로나19 빼곤 달라진 게 없어요"

    [無취중토크②]펭수 "1년 전과 후 코로나19 빼곤 달라진 게 없어요" 유료

    ... 통해 힘을 얻고 있는지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기회였어요. 그때 감정이 가장 컸던 것 같아요. '시골 손자 펭수' 편 같은 경우 촬영 이후 할머니들이 손편지를 보내줬는데 '인생에 딱히 재밌는 일이 없었는데 펭수 때문에 즐거웠다'라고 하시더라고요. 콘텐트 때문에 만난 분들이 즐겁고 행복함을 느낄 때 보람을 크게 느껴요." -가장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는요. ...
  • [無취중토크②]펭수 "1년 전과 후 코로나19 빼곤 달라진 게 없어요"

    [無취중토크②]펭수 "1년 전과 후 코로나19 빼곤 달라진 게 없어요" 유료

    ... 통해 힘을 얻고 있는지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기회였어요. 그때 감정이 가장 컸던 것 같아요. '시골 손자 펭수' 편 같은 경우 촬영 이후 할머니들이 손편지를 보내줬는데 '인생에 딱히 재밌는 일이 없었는데 펭수 때문에 즐거웠다'라고 하시더라고요. 콘텐트 때문에 만난 분들이 즐겁고 행복함을 느낄 때 보람을 크게 느껴요." -가장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는요. ...
  • [인터뷰] 레떼아모르 "'팬텀싱어3', 선생님 같은 프로그램..진정성 담은 음악하고파"

    [인터뷰] 레떼아모르 "'팬텀싱어3', 선생님 같은 프로그램..진정성 담은 음악하고파" 유료

    ... 계속 해야할지 확신이 없었을 때 '팬텀싱어3'를 만나면서 음악을 업으로 삼겠다는 다짐도 했다. 팬들의 응원과 사랑을 받으며 진정성 있는 음악으로 위로와 희망을 주고 싶다는 꿈도 품었다. 인생의 터닝포인트에서 음악으로 함께 사랑의 편지를 써내려갈 동지들을 만나 희망찬 출발을 앞둔 레떼아모르를 만났다. -'팬텀싱어3'가 끝난 뒤 어떻게 지냈나. 길병민 "갈라 콘서트 준비를 집중적으로 ...
  • [인터뷰] 레떼아모르 "'팬텀싱어3', 선생님 같은 프로그램..진정성 담은 음악하고파"

    [인터뷰] 레떼아모르 "'팬텀싱어3', 선생님 같은 프로그램..진정성 담은 음악하고파" 유료

    ... 계속 해야할지 확신이 없었을 때 '팬텀싱어3'를 만나면서 음악을 업으로 삼겠다는 다짐도 했다. 팬들의 응원과 사랑을 받으며 진정성 있는 음악으로 위로와 희망을 주고 싶다는 꿈도 품었다. 인생의 터닝포인트에서 음악으로 함께 사랑의 편지를 써내려갈 동지들을 만나 희망찬 출발을 앞둔 레떼아모르를 만났다. -'팬텀싱어3'가 끝난 뒤 어떻게 지냈나. 길병민 "갈라 콘서트 준비를 집중적으로 ...
  • 또 억울한 김호중, 상대만 바뀌는 진실공방 [종합]

    또 억울한 김호중, 상대만 바뀌는 진실공방 [종합] 유료

    ... 강조했다. 계속되는 의혹에 김호중 소속사는 최근 10건 이상의 반박 혹은 해명을 담은 공식입장을 내야만 했다. 팬들의 단체 행동은 더욱 두드러지고 있고 김호중도 난처한 것은 마찬가지. 김호중은 7일, 8일, 9일 '미스터트롯' 전국 투어 서울 공연에 오르며 본인의 인생을 담은 영화를 이달 말부터 촬영한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