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인공기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5 / 42건

  • 몰래 감춘 축구 널리 알린 역도…두 얼굴의 북한

    몰래 감춘 축구 널리 알린 역도…두 얼굴의 북한 유료

    평양에서 열린 역도 선수권 시상식대에 나란히 오른 태극기와 인공기. 사진공동취재단 남자축구 평양 남북대결을 '깜깜이'로 치렀던 북한이, 같은 평양에서 역도 국제대회를 개최하면서는 대내외로 널리 알리고 있다. 스포츠 분야의 이중성이 적나라하게 드러나고 있다. 북한은 20일부터 27일까지 평양 류경·정주영체육관에서 2019 아시아 유스·주니어 역도선수권대회를 ...
  • 몰래 감춘 축구 널리 알린 역도…두 얼굴의 북한

    몰래 감춘 축구 널리 알린 역도…두 얼굴의 북한 유료

    평양에서 열린 역도 선수권 시상식대에 나란히 오른 태극기와 인공기. 사진공동취재단 남자축구 평양 남북대결을 '깜깜이'로 치렀던 북한이, 같은 평양에서 역도 국제대회를 개최하면서는 대내외로 널리 알리고 있다. 스포츠 분야의 이중성이 적나라하게 드러나고 있다. 북한은 20일부터 27일까지 평양 류경·정주영체육관에서 2019 아시아 유스·주니어 역도선수권대회를 ...
  • [슬라맛 아시아드] 독도 빠진 한반도기 들고 남북 또 공동 입장

    [슬라맛 아시아드] 독도 빠진 한반도기 들고 남북 또 공동 입장 유료

    ... '독도 없는 한반도기'를 사용하도록 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북한 선수단의 입촌식이 16일 오전 자카르타 케마요란 선수촌에서 열렸다. 한 북한 선수단의 가슴에 인공기와 김일성 부자 배지가 보인다. 김성룡 기자 복장도 남북이 통일되지 못했다. 바지와 재킷은 같았지만 남측은 흰색, 북측은 청색 셔츠를 입었다. 북한 선수단은 또 재킷에 김일성-김정일 배지를 ...
  • [슬라맛 아시아드] 독도 빠진 한반도기 들고 남북 또 공동 입장

    [슬라맛 아시아드] 독도 빠진 한반도기 들고 남북 또 공동 입장 유료

    ... '독도 없는 한반도기'를 사용하도록 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북한 선수단의 입촌식이 16일 오전 자카르타 케마요란 선수촌에서 열렸다. 한 북한 선수단의 가슴에 인공기와 김일성 부자 배지가 보인다. 김성룡 기자 복장도 남북이 통일되지 못했다. 바지와 재킷은 같았지만 남측은 흰색, 북측은 청색 셔츠를 입었다. 북한 선수단은 또 재킷에 김일성-김정일 배지를 ...
  • “쳐넣기·받아넣기·판때기 몇 번 들으니 익숙”

    “쳐넣기·받아넣기·판때기 몇 번 들으니 익숙” 유료

    ... 포스코에너지)·김지호(19·삼성생명) 등 남측 5명은 김남해·최현화(26)·김송이(24)·차효심(23) 등 북측 4명과 함께 6일 시상식에서 나란히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태극기와 인공기가 제각각 박힌 유니폼 차림의 남북한 선수들은 셀카도 함께 찍고, 장난도 치면서 스스럼없이 지냈다. 그리고 아쉬움 속에 재회를 약속했다. 주장 서효원은 “우리는 한 팀이었다. 함께 한 시간이 더 ...
  • 27년 만에 하나 된 남북 탁구, 웃음꽃 만발

    27년 만에 하나 된 남북 탁구, 웃음꽃 만발 유료

    ... 국제탁구연맹(ITTF) 회장이 긴급회의를 소집해 열어 남북한 단일팀 구성 안건을 논의했고 참가국들이 받아들이면서 성사됐다”고 설명했다. 긴급하게 단일팀이 구성되면서 남북한 선수들은 태극기와 인공기가 박힌 유니폼을 그대로 입는다. 대신 2018 평창 겨울올림픽 때처럼 팀 명은 '코리아(KOREA, 약칭 COR)'를 쓴다. 엔트리에는 한국 5명, 북한 4명 등 참가 선수 9명 전원이 포함됐다. ...
  • 27년 만에 하나 된 남북 탁구, 웃음꽃 만발

    27년 만에 하나 된 남북 탁구, 웃음꽃 만발 유료

    ... 국제탁구연맹(ITTF) 회장이 긴급회의를 소집해 열어 남북한 단일팀 구성 안건을 논의했고 참가국들이 받아들이면서 성사됐다”고 설명했다. 긴급하게 단일팀이 구성되면서 남북한 선수들은 태극기와 인공기가 박힌 유니폼을 그대로 입는다. 대신 2018 평창 겨울올림픽 때처럼 팀 명은 '코리아(KOREA, 약칭 COR)'를 쓴다. 엔트리에는 한국 5명, 북한 4명 등 참가 선수 9명 전원이 포함됐다. ...
  • '파라보트' 타고온 시각장애 소녀 … 선수들 꿈도 날아올랐다

    '파라보트' 타고온 시각장애 소녀 … 선수들 꿈도 날아올랐다 유료

    ... 남북선수단은 이날 개회식에서 따로 입장했다. 한글 가나다순에 따라 그리스가 첫 번째로 입장한 가운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인 북한은 34번째로 경기장에 들어왔다. 북한의 노르딕스키 선수 김정현(18)이 인공기를 들고 앞장섰다. 평창 겨울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따낸 여자 컬링대표팀의 스킵 '안경 선배' 김은정(뒤)과 패럴림픽에 출전하는 휠체어컬링 대표팀의 스킵 서순석이 함께 평창패럴림픽 성화 점화를 ...
  • 남북 폐회식 '따로국밥'으로 입장한 이유는… 유료

    ... 공동입장했던 개회식 때와는 달랐다. 이날 폐회식의 선수단 입장에선 마지막 순서로 북한 선수단이 먼저 들어온 뒤 한국 선수단이 뒤를 따랐다. 더구나 북한 선수단은 붉은색 북한 유니폼을 입고 인공기와 한반도기를 들었지만 한국 선수단은 양손에 태극기를 들고 입장했다. 기수 입장 방식도 달랐다. 개회식에선 '남남북녀' 콘셉트로 한국의 원윤종(봅슬레이)과 북한 황충금(아이스하키)이 한반도기를 ...
  • 머리의 태극기 글러브, 달튼의 이순신 마스크

    머리의 태극기 글러브, 달튼의 이순신 마스크 유료

    ... 상황에서 북한의 참가가 결정됐고, 한국 여자 아이스하키대표팀은 유일한 남북 단일팀으로 재탄생했다. '평화올림픽 상징의 팀'으로 선택됐다. 한국과 북한이 하나의 팀이 됐다. 그래서 태극기도, 인공기도 없다. 단일팀은 한반도기를 사용한다. 지난 10일에 열린 올림픽 첫 경기 스위스전에도 단일팀은 한반도기가 그려진 유니폼을 착용했다. 훈련 때도 마찬가지다. 단일팀 선수들은 연습할 때 한반도기가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