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이지영 기자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5 / 41건

  • [노트북을 열며] 국립무용단이 민간제작사였다면

    [노트북을 열며] 국립무용단이 민간제작사였다면 유료

    이지영 문화팀 기자 오는 주말 국립무용단이 '묵향'을 서울 예술의전당에서 공연한다. 지난 5일 돌연 제작 중단을 알린 신작 '색동' 의 대체공연이다. 관객들은 별 동요가 없는 분위기다. ... 뮤지컬 '록키'(2016) 제작사 엠뮤지컬아트 등은 공연 중단·취소 사태 이후 공연계에서 사라졌다. 국립무용단 역시 새로 태어나는 수준의 쇄신을 각오해야 한다. 이지영 문화팀 차장
  • [노트북을 열며] '기생충'과 표준계약서

    [노트북을 열며] '기생충'과 표준계약서 유료

    이지영 문화팀 기자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을 받으며 '표준계약서'가 새삼 주목을 받고 있다. 제작 스태프들과 표준계약서를 작성하고 근로기준법을 준수하면서 영화 ... 못 받는 걸 노출하기 싫다'며 계약서 작성을 꺼리기도 한다”고 전했다. [그래픽=신재민 기자 shin.jaemin@joongang.co.kr] 문체부는 문화예술계 종사자들의 의견을 반영해 ...
  • [노트북을 열며] 문화계 패밀리 비즈니스

    [노트북을 열며] 문화계 패밀리 비즈니스 유료

    이지영 문화팀 기자 “언제까지 할 수 있을까, 매일 고민입니다. 어떻게 유지·운영할 것인지가 항상 숙제지요.” 산울림소극장 임수진 극장장은 연거푸 “숙제”란 말을 했다. 연극 '고도를 ... 여부에만 맡겨둘 수는 없다는 말이다. '생존형 패밀리 비즈니스' 차원을 뛰어넘는 대안은 없을까. 문화계와 정부·지자체·기업 등이 함께 머리를 맞대 고민해볼 일이다. 이지영 문화팀 차장
  • [노트북을 열며] 문화 속의 치매

    [노트북을 열며] 문화 속의 치매 유료

    이지영 문화팀 기자 치매가 문화 깊숙이 들어오고 있다. 치매 노인을 주인공으로 내세운 드라마·영화 등이 부쩍 늘었다. 질적 변화도 크다. 기존 콘텐트에서 치매 노인의 효용은 뻔했다. ... 걸려 인지 능력을 잃기 시작해도 사람은 언제나 온전한 인격체다. 삶의 의미를 찾고 재미를 즐기는 주체로서 제 몫을 누려야 한다. 그 첫발을 문화가 떼고 있다. 이지영 문화팀 차장
  • [취재일기] 10년 표류한 저작권 보상금

    [취재일기] 10년 표류한 저작권 보상금 유료

    이지영 문화팀 기자 문화체육관광부가 “6월 30일자로 한국음반산업협회(이하 음산협)의 보상금 수령단체 지정을 취소한다”고 어제 발표했다. 방만한 운영으로 논란을 빚어온 음산협의 활동에 드디어 제동이 걸린 것이다. '보상금'은 저작권자에게 미리 허락받지 않고 TV나 인터넷 라디오, 대형 매장 등에서 쓴 음악의 사용료를 사후에 일괄적으로 정산해 지불하는 돈을 뜻한다. ...
  • [노트북을 열며] 진선규도 '대학로 프린스'였다

    [노트북을 열며] 진선규도 '대학로 프린스'였다 유료

    이지영 문화팀 기자 배우 진선규가 유명해졌다. 영화 '극한직업'으로 천만 배우 반열에 오르면서 전국구 연예인이 된 모양새다. 그가 대중에게 이름을 알린 건 2017년 청룡영화제 남우조연상을 ... “소극장 창작 공연에 지원이 많았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콘텐트 산업의 선순환 생태계 구축을 위한 첫걸음. 답은 어쩌면 뻔했고, 효과를 보증할 사례는 무수히 많았다. 이지영 문화팀 차장
  • [노트북을 열며] 저작권은 유족의 갑질이 아니다

    [노트북을 열며] 저작권은 유족의 갑질이 아니다 유료

    이지영 문화팀 기자 '한국 춤의 거목' 으로 꼽히는 우봉 이매방(1927∼2015) 명인이 한국무용계에 큰 숙제를 던졌다. 창작자의 권리 문제다. 발레나 현대무용 분야에서는 당연하게 ... 구성된 우봉이매방춤보존회(이하 보존회)다. 이들은 지난달 “전통문화유산 사유화에 반대한다”며 기자회견과 토론회를 연거푸 열어 집단행동에 나섰다. 또 청와대 게시판에 국민청원을 올려 “'삼고무'와 ...
  • [노트북을 열며] 결국 해 넘기는 '블랙리스트'

    [노트북을 열며] 결국 해 넘기는 '블랙리스트' 유료

    이지영 문화팀 기자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문제가 결국 해를 넘기게 생겼다. 지난해 7월 출범한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진상 조사 및 제도개선위원회'(이하 진상조사위)가 ... 장관의 속내가 궁금하다. 이렇게 우유부단 눈치 보기로 시간을 끌다 다음 개각 때 어물쩍 지역구로 돌아가 총선 준비를 하려는 건 아닐지. 개연성 짙은 의심이 든다. 이지영 문화팀 차장
  • [노트북을 열며] 태양의서커스와 동춘서커스

    [노트북을 열며] 태양의서커스와 동춘서커스 유료

    이지영 문화팀 기자 캐나다 서커스단 '태양의서커스' 열기가 뜨겁다. 지난 3일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빅톱시어터에서 시작된 내한 공연 '쿠자'가 개막 전 선예매로만 100억원어치 티켓을 ... 관객 참여 프로그램을 집어넣은 태양의서커스와 달리 동춘서커스는 18가지 곡예를 마치 학예회 장기자랑하듯 펼쳐놓기만 했다. 무대와 의상·조명·음악 등의 수준 차이는 비교한다는 것 자체가 무의미할 ...
  • [노트북을 열며] '선동열'에 묻혀 버린 것들

    [노트북을 열며] '선동열'에 묻혀 버린 것들 유료

    이지영 아트팀 기자 아시안게임 야구대표팀이 촉발하고 방탄소년단이 불을 붙인 문화체육계 병역특례 제도 논란이 거세게 일고 있다. 형평성·공정성에 대한 신뢰가 무너지고 시대착오적 제도라는 비판이 제기되면서 아예 폐지하자는 주장까지 나온다. 하지만 예체능인에 대한 병역 혜택은 감정적으로 처리할 일이 아니다. 국립발레단 수석무용수 이재우씨는 “병역 혜택을 받을 수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