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왕세손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7 / 69건

  • [유성운의 역사정치] 혜경궁 홍씨 집안은 왜 사도세자를 버렸나

    [유성운의 역사정치] 혜경궁 홍씨 집안은 왜 사도세자를 버렸나 유료

    ... 배경이 됐습니다. 사실 노론이 사도세자를 미워할 이유는 없었습니다. 사도세자는 노론이 만든 (영조)의 아들이고, 처가는 노론이었습니다. 세자가 유년시절엔 노론계 인사들이 칭찬하는 발언도 ... 부홍파(扶洪派)와 홍봉한을 공격하는 공홍파(攻洪派)로 나뉘어 다투었습니다. 공홍파 입장에선 세자와 세손을 배경으로 권력을 독점한 부홍파를 어떻게든 끌어내려야 했습니다. 따라서 세자가 폐위되면 홍봉한도 ...
  • [현장에서] 300년 전 조선왕조 분열시킨 의리론 … 2017년 한국에 다시 꺼낸 정치권

    [현장에서] 300년 전 조선왕조 분열시킨 의리론 … 2017년 한국에 다시 꺼낸 정치권 유료

    ... 사도세자 얘기를 다룬 영화 '사도'의 한 장면. [중앙포토] “누구든 네 아비(사도세자)를 으로 추숭한다면 이 나라 종사의 역적이다. 이것이 너와 나의 의리다.”(영조) “명심하겠사옵니다.”(정조) ... '사도'에는 유난히 '의리(義理)'라는 단어가 많이 등장합니다. 이 대화는 임종을 앞둔 영조가 위를 이어갈 세손 정조에게 당부하는 장면입니다. 영·정조 시대는 말 그대로 '의리에 살고 의리에 ...
  • [독점 연재] 빼앗긴 '한국의 이튼스쿨' 꿈 … JP, 서빙고 분실서 눈물을 쏟다

    [독점 연재] 빼앗긴 '한국의 이튼스쿨' 꿈 … JP, 서빙고 분실서 눈물을 쏟다 유료

    ... 가난한 학생이 위주였지만 점차 귀족 사립학교로 변모했다. 졸업생의 3분의 1은 명문 옥스퍼드대와 케임브리지대에 입학한다. 데이비드 캐머런 현 영국 총리를 포함해 19명의 총리가 이튼 출신이다. 윌리엄 왕세손과 해리 자, 작가 조지 오웰과 경제학자 존 메이너드 케인스도 이곳을 졸업했다. 정리=전영기·한애란 기자 chun.younggi@joongang.co.kr
  • [독점 연재] 빼앗긴 '한국의 이튼스쿨' 꿈 … JP, 서빙고 분실서 눈물을 쏟다

    [독점 연재] 빼앗긴 '한국의 이튼스쿨' 꿈 … JP, 서빙고 분실서 눈물을 쏟다 유료

    ... 가난한 학생이 위주였지만 점차 귀족 사립학교로 변모했다. 졸업생의 3분의 1은 명문 옥스퍼드대와 케임브리지대에 입학한다. 데이비드 캐머런 현 영국 총리를 포함해 19명의 총리가 이튼 출신이다. 윌리엄 왕세손과 해리 자, 작가 조지 오웰과 경제학자 존 메이너드 케인스도 이곳을 졸업했다. 정리=전영기·한애란 기자 chun.younggi@joongang.co.kr
  • [사진] 윌리엄 왕세손과 한국전 참전기념비 기공식 참석

    [사진] 윌리엄 왕세손과 한국전 참전기념비 기공식 참석 유료

    ... 런던 국방부 인근 임바크먼트 가든에서 열린 '한국전 참전기념비 기공식'에 참석해 기념비 모형을 보며 설계자인 토니 다이슨(왼쪽)으로부터 설명을 듣고 있다. 박 대통령 오른쪽은 윌리엄 윈저 왕세손. 기념비는 사다리꼴 형태의 탑으로 전면에는 고개를 숙여 전우의 희생을 추모하는 영국 군인의 형상이 있다. 실제 기념비 높이는 5.8m다. 내년 7월 27일 정전기념일이 완공 목표다. 최승식 ...
  • 英 윌리엄 왕세손 "王 되기 싫다" 유료

    ... 28일 영국의 위 계승 서열 2위인 윌리엄 왕세손이 부친인 찰스 세자에게 "나는 결코 이 되고 싶지 않다"고 말해 파문을 일으키고 있다고 보도했다. 윌리엄 왕세손의 삼촌인 에드워드 자가 운영하는 TV프로덕션 아던트사가 '실의 모든 것'이라는 프로그램에서 "왕세손위 계승에 필요한 학습을 빼먹고 있어 실을 분노케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는 것이다. 이 신문은 이 프로그램을 ...
  • 英 "36년 만에 恨 풀었다" : '숙적'아르헨 격파 표정 유료

    ... 치하한 뒤 스웨덴 출신의 에릭손 감독에게 승리의 공을 돌렸다. ○…예정된 행사 때문에 TV를 시청하지 못한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은 행사 도중 경기 진행 상황을 보고받았으며 찰스 세자와 왕세손인 윌리엄·해리는 궁에서 중계를 지켜봤다고 버킹엄궁 관계자가 전했다. ○…AP통신은 잉글랜드전 패전 직후 "아르헨티나의 월드컵 열기가 침묵으로 변했다"고 아르헨티나의 수도 부에노스아이레스의 ...
  • 스코틀랜드 최고 신랑감에 '윌리엄 왕세손' 뽑혀 유료

    두달 전 스코틀랜드에 있는 세인트 앤드루스대에 입학한 윌리엄(19)영국 왕세손이 스코틀랜드 최고의 신랑감으로 뽑혔다고 스코틀랜드 신문이 지난 18일 보도했다. [AP]
  • 제니퍼 로페스 "내 몸매가 세계 짱!" 유료

    ... 베컴(26)과 라틴계 가수 겸 배우 제니퍼 로페스(31)가 뽑혔다. 영국 잡지 '실레브러티 보디스'가 최근 독자 5천명(평균 나이 30세)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다. 남자 부문에서는 윌리엄 영국 왕세손이 근소한 차로 2위를, 영화배우 조지 클루니가 3위를 차지했다. 여자 부문에선 영국 출신 배우 캐서린 제타 존스가 2위, '더 보디'라는 애칭을 가진 전 슈퍼모델 엘 맥퍼슨이 3위였다. 이 ...
  • 윌리엄 영국 왕세손 "이젠 대학생이에요" 유료

    [AFP=연합]찰스 영국 세자와 고(故)다이애나비의 장남인 윌리엄(19)왕세손이 23일 부친과 함께 스코틀랜드의 세인트 앤드루스대에 도착했다. 24일 시작되는 대학 수업을 위해서다. ... 앤드루스대는 스코틀랜드에서 역사가 가장 긴 대학으로 1411년에 창립됐다. 미술사를 전공하게 될 왕세손은 "평범한 대학생활을 하고 싶다" 고 말했다. 하지만 이미 파파라치들이 세인트 앤드루스대 주변에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