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숙명여고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15 / 1,141건

  • [랜드is] "대치동 유명 학원 유치합니다"…학원에 울고 웃는 아파트들

    [랜드is] "대치동 유명 학원 유치합니다"…학원에 울고 웃는 아파트들 유료

    ... 그러나 올해 6월에는 22억원이 됐다. 래미안 대치팰리스는 대치동 학원가를 낀 데다 단대부고와 숙명여고 등 유명 고등학교가 인근에 있는 덕분에 단지 규모나 연식 영향을 여느 단지에 비해 덜 받는다는 ... 뛰어오른다. 용산구의 공인중개사는 "리버힐삼성아파트의 경우 원효초등학교가 걸어서 3분, 성심여중?여고 등이 5분 이내에 있는 초품아, '학품아(학교를 품은 아파트)'"라며 "학부모들이 나이 어린 ...
  • [박재현의 시선] 'YS는 못말려' 그때의 위트가 그립다

    [박재현의 시선] 'YS는 못말려' 그때의 위트가 그립다 유료

    ... 학생들이 마스크를 쓴 것처럼 꾸민 사진과 마찬가지였다. 합성의 티가 팍팍 났고 조악하다. “김정숙 여사가 '숙명여대 동문'인 공적 마스크 유통업체 지오영 대표를 뒤에서 밀어준 의혹이 있다”는 지라시 내용은 기본적 사실조차 갖추지 못했다. 숙명여고와 경희대를 나온 김 여사의 학력조차 챙기지 않은 엉터리였다. 청와대가 내세운 '금도를 넘은 가짜뉴스(fake news)'의 ...
  • 대통령 왼손 경례? 통합당 로고 뒤집으면 이만희 이름?

    대통령 왼손 경례? 통합당 로고 뒤집으면 이만희 이름? 유료

    ... 중국동포에게 1개월만 국내에 거주하면 주민증과 선거권을 발급한다는 가짜정보도 돌았다. 공적 마스크 납품업체인 '지오영'의 조선혜 대표와 김정숙 여사가 동문이라는 '찌라시'도 횡행했다. 조 대표는 숙명여대를, 김 여사는 숙명여고를 졸업했다. 야당을 겨냥한 가짜정보도 적지 않았다. 주로 신천지와의 연관성에 초점을 뒀다. 이만희 총회장은 지난 2일 기자회견에서 왼손에 박근혜 전 대통령의 이름이 ...
  • “가짜뉴스 법적대응” 확 바뀐 靑···결정타 '연합뉴스 로고'였다

    “가짜뉴스 법적대응” 확 바뀐 靑···결정타 '연합뉴스 로고'였다 유료

    ... 이만희 신천지 총회장이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사실이 아니었다. 지난 주말 사이엔 공적 마스크 납품업체인 '지오영'의 조선혜 대표와 김정숙 여사가 동문이라는 '찌라시'가 돌았지만, 조 대표는 숙명여대를 나왔고 김 여사는 숙명여고를 졸업해 동문이 아니었다.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의 지난 2일 방송. 강용석 변호사 등은 2012년 10월 문재인 당시 민주통합당 후보가 이만희 ...
  • 사교육비 월 32만원 역대 최고, 정부는 되려 “소득증가 때문”

    사교육비 월 32만원 역대 최고, 정부는 되려 “소득증가 때문” 유료

    ... 사교육비도 늘었다”(박백범 차관)고 설명했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말도 안 되는 이야기”(송기창 숙명여대 교육학과 교수)라고 일축했다. 송 교수는 “2009~2015년에도 소득이 증가했지만 사교육비는 ... 비판했다. 현장에선 사교육비 증가의 원인을 “정부의 오락가락하는 입시정책 탓”(주석훈 미림여고 교장)이라고 했다. 주 교장은 “잦은 입시 변화로 생기는 불안과 혼란을 사교육이 파고든다”고 ...
  • 청와대 “김정숙 여사, 지오영 대표와 일면식 없다”…회사 고문 출신은 민주당 비례 공모 참여 유료

    ... 같은 학교 동문이라서 그랬다는 소문이 8~9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돌았다. 일단 두 사람이 동문 관계라는 소문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조 회장은 1955년생으로 인천 인일여고를 거쳐 숙명여대 약학대를 졸업했다. 김정숙 여사는 1954년생으로 숙명여중·고를 거쳐 경희대 성악과를 나왔다. 두 사람이 다닌 고교도, 대학도 모두 다르다. 청와대는 9일 윤재관 부대변인 ...
  • 청와대 “김정숙 여사, 지오영 대표와 일면식 없다”…회사 고문 출신은 민주당 비례 공모 참여 유료

    ... 같은 학교 동문이라서 그랬다는 소문이 8~9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돌았다. 일단 두 사람이 동문 관계라는 소문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조 회장은 1955년생으로 인천 인일여고를 거쳐 숙명여대 약학대를 졸업했다. 김정숙 여사는 1954년생으로 숙명여중·고를 거쳐 경희대 성악과를 나왔다. 두 사람이 다닌 고교도, 대학도 모두 다르다. 청와대는 9일 윤재관 부대변인 ...
  • 눌러도 집값 뛰니 강남으로…특목고 없앤다니 강남으로

    눌러도 집값 뛰니 강남으로…특목고 없앤다니 강남으로 유료

    ... 꼽는다. 강희용 전 더불어민주당 정무조정실장은 2016년 펴낸 『강남의 탄생』에서 “강남은 1970년 박정희 정권의 전폭적인 지원과 인구의 급격한 유입으로 가능했다”고 말한다. 경기고·숙명여고 등 강북의 명문 학교와 대법원·검찰청 등 국가기관이 옮겨갔고, 각종 특혜로 불모지였던 강남은 10년 만에 완벽한 도시로 바뀌었다는 설명이다. 저자인 강씨는 “강남은 한국인에게 선망의 대상이자 ...
  • "각도 달리 보면 무죄" 숙명여고 교사 주장, 대법서 통할까

    "각도 달리 보면 무죄" 숙명여고 교사 주장, 대법서 통할까 유료

    ━ 판결 다시보기 지난달 22일 오후. 한참을 이어진 선고가 끝났을 때쯤 숙명여고 전 교무부장 현모(52)씨의 얼굴은 벌겋게 상기된 모습이었습니다. 다시 구치소로 가려 피고인석 옆을 걸어 나오던 현씨는 잠시 휘청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숙명여고 사건은 처음 재판이 시작될 때부터 '직접 증거 없는 사건'으로 불렸습니다. 현씨와 두 딸은 일관되게 혐의를 ...
  • [이상언 논설위원이 간다] “신뢰 붕괴한 대학 입시…공정사회는 공염불”

    [이상언 논설위원이 간다] “신뢰 붕괴한 대학 입시…공정사회는 공염불” 유료

    ... 수시·정시 비율은 77.3%대 22.7%다. 정시 확대론자들의 목소리가 커졌다. '조국 사태'가 다시 불을 붙였고, 대통령 지시를 무시하는 듯한 교육부 장관의 태도가 부채질했다. 그 앞에는 숙명여고 쌍둥이 전교 1등 사건과 'SKY 캐슬' 파동이 있었다. 화가 잔뜩 난 수시 축소·폐지론자들을 만났다. 수시 축소·폐지를 주장하는 사람들. 왼쪽에서부터 안선회 중부대 기획처장, 박소영 '정시확대를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