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선거제 개편안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5 / 41건

  • [단독]선거제 바뀌면…민주 -16, 한국 -13, 정의 +8, 국민의당 +22석

    [단독]선거제 바뀌면…민주 -16, 한국 -13, 정의 +8, 국민의당 +22석 유료

    ...ngang.co.kr 더불어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평화당 등 여야 4당이 추진하는 선거제 개편안대로 지난 총선을 다시 치른다고 가정할 경우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의 의석수는 본래 ... '몸집'을 크게 불렸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26일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에 '여야 4당 합의 선거제 시뮬레이션 결과'를 보고했다. 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이 합의해 지난 4월 발의된 공직선거법 ...
  • 유성엽 “선거제 개편안 부결시켜야”…패스트트랙 꼬이나

    유성엽 “선거제 개편안 부결시켜야”…패스트트랙 꼬이나 유료

    유성엽. [뉴시스]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선거제 개편안에 변수가 속출하고 있다. 자유한국당의 반발에 이어 이번엔 선거제 개편에 앞장섰던 민주평화당의 신임 원내대표가 반대 ... 정읍·고창도 인구가 적어 지역구가 없어질 위기에 처해 있다. 동시에 현재의 평화당 지지율로는 선거제 개편이 실익이 없다는 계산도 반영된 것이라는 게 정치권의 분석이다. 한 평화당 의원은 “지금 ...
  • 여야 4당 선거법 강행처리…한국당 “네 번째 날치기”

    여야 4당 선거법 강행처리…한국당 “네 번째 날치기” 유료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가 29일 선거제 개혁안을 진통 끝에 의결했다. 자유한국당 의원 7명과 바른미래당 지상욱 의원은 표결 처리에 반발해 기권했다.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와 장제원 ... 정치개혁특위가 29일 준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 선거 연령 18세 하향 등 내용을 담은 선거제 개편안(공직선거법 개정안)을 의결하고 활동을 마무리했다. 정개특위는 이날 공직선거법 개정안(심상정 ...
  • 민주당 “사법개혁 서둘러야” 황교안 “다음 국회로 넘겨야”

    민주당 “사법개혁 서둘러야” 황교안 “다음 국회로 넘겨야” 유료

    ... 당 대표실로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여당이 여야 4당 합의 파기 논란에도 불구하고 선거제 개편안보다 사법개혁 법안을 먼저 처리하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하지만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 합의를 뒤집는 것이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와 검·경 수사권 조정 등을 담은 사법개혁안은 선거제 개편 법안과 함께 지난 4월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됐다. 당시 패스트트랙 지정에 ...
  • 사보임 당한 오신환 원내대표 선출…패스트트랙 더 꼬였다

    사보임 당한 오신환 원내대표 선출…패스트트랙 더 꼬였다 유료

    ... 바른미래당 내부 역학관계는 물론 2인3각 플레이를 해 온 국회 전반에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당장 선거제·공수처법 등 패스트트랙의 운명이 안갯속에 빠졌다. 오 원내대표 선출 직후 바른미래당 소속 ...로 팽팽해진다. 중재안을 못 만든 채 상임위 체류 기간인 180일을 소진할 수도 있다. 선거제 개편안 상황은 더 복잡하다. 정치개혁특위 여당 간사인 김종민 의원은 “선거제 개편안은 여야 ...
  • 한국당 밤샘 농성, 바른미래 분당 위기…패스트트랙 먼길

    한국당 밤샘 농성, 바른미래 분당 위기…패스트트랙 먼길 유료

    ... 했다. [뉴스1] 국회의 패스트트랙(신속처리대상 안건) 기차에 시동이 걸렸다. 화물칸엔 선거제 개편,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치, 검경 수사권 조정 법안이 실려 있다. 더불어민주당·바른... 한동안 잠잠하던 패스트트랙 논의는 지난 1월 말부터 다시 수면 위로 떠올랐다. 한국당이 합의한 선거제 개편안 처리 시한인 1월이 다 지나갈 때까지 아무런 개편안을 내놓지 않아서다. 결국 여야 4당은 ...
  • 한국당 뺀 4당 패스트트랙 합의…나경원 “20대 국회는 없다”

    한국당 뺀 4당 패스트트랙 합의…나경원 “20대 국회는 없다” 유료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 원내대표가 22일 선거제 개편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 검경수사권 조정안을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에 올리기로 잠정 합의했다. ... 300명으로 하고 지역구 의석은 225석으로 축소하는 한편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도입하는 내용의 선거제 개펀안에 합의했다. 또 정부가 국회로 넘긴 검경수사권 조정안의 골자는 경찰에 1차 수사권·수사종결권을 ...
  • [강민석 논설위원이 간다] 오신환·권은희 2명이 '선거법+공수처' 운명 쥐었다

    [강민석 논설위원이 간다] 오신환·권은희 2명이 '선거법+공수처' 운명 쥐었다 유료

    ... 그중 첫 번째가 바로 '공수처 설치 불발'이었다. 민주당이 지금 공수처를 선거법 개정안(선거제 개편안)과 함께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지정)에 태우려는 것 자체가 여권이 얼마나 이 문제에 ... 의원은 “개혁 입법의 성과를 내기 위해 선거법을 양보하려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마디로 선거제도가 바뀌어 내년 총선에서 다소 의석이 줄어들더라도 권력기관 개혁은 이참에 꼭 해야겠다는 것이다. ...
  • [사설] 만드는 의원 자신들도 잘 모르겠다는 선거제개편안 유료

    게임의 룰은 단순할수록 좋다. 선거제도도 마찬가지다. 국민이 이해 불가능할 난해한 제도는 결코 좋은 제도가 아니다.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정개특위)에서 자유한국당을 뺀 여야 4당이 합의해 마련한 선거제개편안을 놓고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나 정도 머리를 가진 사람은 이해를 못 하겠다”고 평했다. 정치 몇단이라는 박 의원조차 무슨 말인지 모르겠다고 할 ...
  • 나경원 “비례대표 없애고 총 270석” 선거제 개편안 추진

    나경원 “비례대표 없애고 총 270석” 선거제 개편안 추진 유료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0일 여의도 국회에서 '선거제 패스트트랙 마감시한'을 앞두고 열린 한국당 정치개혁특별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이 국회의원 비례대표를 ... 하지만 이후 한국당이 논의에 나서지 않자 심상정 국회 정개특위 위원장은 이날까지 한국당에 선거제 개편안을 제출하라고 촉구했다. 나 원내대표는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운영 중인 독일, 뉴질랜드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