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백두산 천지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5 / 41건

  • [사진] 백두산 천지에 발 담그고 …

    [사진] 백두산 천지에 발 담그고 … 유료

    백두산 천지에 발 담그고 ... 백두산을 방문한 북한 관광객들이 지난 24일 천지에 발을 담그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북한은 국영여행사인 '조선국제여행사' 주최로 이달 30~31일 전세기를 이용해 '백두산지구관광'을 실시하는 등 최근 다양한 관광상품을 내놓고 있다. [타스=연합뉴스]
  • [issue&] 자전거 타고 감상하는 백두산 천지의 장엄한 비경

    [issue&] 자전거 타고 감상하는 백두산 천지의 장엄한 비경 유료

    ━ 고구려닷컴 백두산 천지까지 자전거로 오르는 여행 상품이 선보였다. 버스로 이동할 때에는 볼 수 없었던 비경을 자세하게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사진 고구려닷컴] 자전거로 백두산을 올라 천지에 비춰진 눈부신 하늘과 장엄한 봉우리의 비경을 볼 수 있게 됐다. 고구려닷컴에서 백두산을 자전거로 오르는 천지 라이딩 상품을 개발했다. 고구려닷컴은 중...
  • [맛있는 도전] 이게 진짜 백두산 물 맛 ! 천지서 솟아오르는 깨끗한 물만 담았습니다

    [맛있는 도전] 이게 진짜 백두산 물 맛 ! 천지서 솟아오르는 깨끗한 물만 담았습니다 유료

    백산수의 수원지는 백두산 천지물이 자연적으로 솟아오르는 내두천이다. 백두산 천지물이 평균 수백 미터 두께의 현무암층과 부석층(용암이 부서져 쌓인 층)을 50㎞ 이상 지나면서 만들어진 물이다. [사진 농심] 수분 섭취만 잘해도 건강을 지키는 데 큰 도움이 된다고 알려져 있다. 물은 체내의 노폐물을 배출하고 피부에 탄력을 더하며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한다. 수...
  • [맛있는 도전] 백두산 천지의 '물 맛'을 담다

    [맛있는 도전] 백두산 천지의 '물 맛'을 담다 유료

    생수를 고르는 기준은 다양하다. 수원지의 깨끗함, 몸에 이로운 성분 등은 모두의 공통 관심사다. 한국국제소믈리에협회는 수원지, 필수표기사항 등이 제대로 적혀 있는지 총체적 품질은 어떤지 등을 알릴 수 있도록 총 13개 평가 기준을 제공하고 있다. 농심 '백산수'는 품질 좋은 제품으로 평가받고 있다. 국내 대표 워터소믈리에 중 한 명인 김하늘 씨는 수원지...
  • 영하 22도 천지 오른 김정은, 그가 백두산 가면 중대 변화 있었다

    영하 22도 천지 오른 김정은, 그가 백두산 가면 중대 변화 있었다 유료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백두산에 올랐다고 조선중앙통신이 9일 보도했다. 이 통신은 '최고영도자 동지께서는 장군봉 마루에 거연히 서시어 백두의 신념과 의지로 순간도 굴함 없이 핵무력 완성의 역사적 대업을 빛나게 실현해 오신 격동의 나날들을 감회 깊이 회억(회고)하셨다“고 밝혔다. [조선중앙TV 캡쳐=뉴시스] 백두산 밀영의 8일 기온이 “최저기온 영하 ...
  • [맛있는 도전] 백두산 천지를 담았다 '건강'을 마시세요

    [맛있는 도전] 백두산 천지를 담았다 '건강'을 마시세요 유료

    농심 땀에 의한 수분 배출이 많은 여름철을 건강하게 보내기 위해서는 좋은 물을 마시는 게 첫 번째다. 물은 우리 몸을 구성하는 필수 성분이며 체내 산소 운반과 노폐물 배출, 신진대사를 돕는 기능을 한다. 물은 피부 세포에 수분을 공급하고 혈액 순환을 개선해주기 때문에 참살이족에게도 관심의 대상이다. 물 외에 가족들과 함께 마실 수 있는 과일주스, 운동할...
  • 백두산 천지 밑 서울시 크기 2배 마그마 존재” 유료

    백두산 천지 밑에 마그마(magma)가 존재할 가능성을 시사하는 연구가 나왔다. 마그마는 암석이 고온으로 가열돼 액체 형태가된 물질인데 지표로 분출되면 용암이라 불린다. 북한·영국·중국 연구자로 이뤄진 다국적 연구팀은 국제 저널 '사이언스 어드밴스'에 게재한 논문(제목: 백두산 지하 부분 용융 증거)에서 “천지 인근에 설치한 지진계를 분석한 결과 지하 20...
  • 눈 깜빡하면 황천길…백두산 천지 오르다 '헉'

    눈 깜빡하면 황천길…백두산 천지 오르다 '헉' 유료

    백두산 천지를 보기 위해 한국과 중국 등의 관광객들이 정상 부근 주차장에 내려 걸어가고 있다. 하루 평균 2만5000명이 천지를 둘러본다. [창바이산=최형규 총국장] 최형규 베이징 총국장 사진을 잠깐 보시지요. 나무 한 그루 없는 산등성이를 힘겹게 오르는 이 많은 사람들. 도대체 저 너머에 뭐가 있길래 애써 가는 걸까요. 다녀 오신 분들은 알겠네요. ...
  • 중국 '백두산공정' 르포  북한쪽 천지까지 빌려 주차장 개발

    중국 '백두산공정' 르포 북한쪽 천지까지 빌려 주차장 개발 유료

    백두산 천지로부터 압록강으로 물이 흘러 나가는 최상류 지역에 만들어진 길이 3 ㎞의 래프팅장에서 16일 중국 관광객들이 물놀이를 즐기고 있다. [사진=장세정 특파원] 중국이 백두산 개발을 통해 '백두산 공정'에 적극 나서고 있는 반면 북한은 경제난으로 매우 무기력한 모습이다. 이런 현장을 살펴보기 위해 15일 오전 중국 지린(吉林)성 창바이(長白) 조선족...
  • "백두산 천지 괴물은 천어 후손" 유료

    백두산 천지의 '괴수'로 불리는 생물은 47년 전 북한이 천지에 풀어 놓은 산천어 후손일 것이라고 북한 어류학자가 추정했다. 재일 조총련 기관지 조선신보는 14일 중국 촬영가가 최근 백두산 천지에서 무리지어 헤엄치는 "정체불명의 생물체"를 찍었다는 보도와 관련, 이같이 전했다. 북한 국가과학원 생물분원 산하 동물학연구소 김리태(77) 박사는 조선신보와의 인...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