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민주당 손학규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3 / 29건

  • 손학규 연정 가능성 시사 … 민주당 “협치하자” 한국당 “여당 독주 막자”

    손학규 연정 가능성 시사 … 민주당 “협치하자” 한국당 “여당 독주 막자” 유료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3일 오전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현충탑에 분향하고 있다. [뉴시스] 손학규 신임 대표를 선출한 바른미래당은 더불어민주당·자유한국당의 틈바구니에서 뚜렷한 자기 색깔을 낼 수 있을까. 갓 출범한 '손학규호'에 정치권의 시선이 쏠리는 이유다. 때마침 민주당과 한국당은 손 대표 취임 직후 “상생과 협치는 국민의 가장 큰 열망”(민주당)...
  • 민주당 경선 문재인 40.6%로 선두 … 손학규 15.6% 김두관 9.3% 뒤이어 유료

    민주통합당 대선 후보 경선 구도에선 일단 문재인 상임고문이 앞서가는 것으로 조사됐다. 전체 응답자 가운데 문재인 상임고문이 40.6%로 선두였고, 손학규 상임고문 15.6%, 김두관 전 경남지사 9.3%의 순이었다. 정동영 상임고문 6.4%, 정세균 상임고문 1.5%, 조경태 의원 0.7%, 김영환 의원과 박준영 전남지사가 0.3%로 뒤를 이었다. 민주통...
  • 2012 대선 리더쉽에 묻는다 - 대선 주자 ② 손학규 민주당 상임고문

    2012 대선 리더쉽에 묻는다 - 대선 주자 ② 손학규 민주당 상임고문 유료

    17일 오후 3시30분 중앙일보 편집국을 찾아 인터뷰를 하고 있는 손학규(65) 민주통합당 상임고문. 입술 오른쪽 끝 아래 부분이 벌겋게 부르터 딱지가져 있다. 지난 2주간 전국을 돌아다니느라 무리를 했기 때문이라 했다. [김도훈 기자] '분당(盆唐) 구도'로 야권의 'PK(부산·경남) 주자론'을 돌파한다. 17일 본지와의 90분간 인터뷰에서 드러난 민주...
  • 손학규, 민주당에 신중한 야권연대 주문 유료

    손학규 민주통합당 상임고문은 14일 통합진보당 폭력사태와 관련해 “그냥 무작정 좌파를 진보라고 하는 게 아니며, 극단적인 좌파를 진보라고 하는 것이 아니다”고 말했다. 이날 MBN에 출연해 통합진보당 당권파를 비판하면서다. 손 고문은 “진보에 대한 오해가 통합진보당의 이번 사태를 불러일으켰다”며 “국민의 삶을 제 1로 삼는 것이 진보이며, 국민의 삶을 끊임...
  • 민주당 선대본 공동위원장 한명숙·손학규·정동영 유력 유료

    민주통합당 4·11총선 선거대책본부 공동위원장에 손학규·정동영 두 상임고문과 한명숙 대표가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15일 당 관계자는 “공동위원장에 대선 후보급을 영입해야 한다는 기본 원칙을 세우고 두 고문을 추대했으며, 문재인 상임고문은 본인이 부산 지역에 집중하기 위해 고사했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주말께 공동위원장을 비롯해 최고위원급 선대본부장 등 ...
  • 손학규 “더 큰 민주당” … 박주선 “낙엽 돼선 안 돼”

    손학규 “더 큰 민주당” … 박주선 “낙엽 돼선 안 돼” 유료

    2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분위기는 착 가라앉아 있었다. 손학규(사진) 대표가 모두발언에서 “이번 선거를 통해 야권 대통합이 우리가 가야 할 길임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며 “혁신과 통합을 통해 '더 큰 민주당'으로 나아가자”고 했지만 분위기는 좀처럼 명랑해지지 않았다. 민주당 의원들은 시대의 흐름이 대통합이라는 걸 부인하지 않는다. 그러나...
  • 손학규, 안철수 이름 빼고 “박원순 승리 민주당 승리” 유료

    딱 한 번이었다. 민주당 손학규 대표가 무소속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 지지를 선언하며 선거 막판에 나타난 안철수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의 이름을 언급한 횟수 말이다. “안 원장의 합류로 민주 진영이 하나가 되는 쾌거를 이룩했다”는 짤막한 촌평이 발언의 전부였다. 손 대표는 25일 박 후보와의 공동기자회견에서 “내일 시민들은 '우리도 함께 잘 살아보자'는...
  • 박원순에게 진 다음날 대표직 던진 손학규 … 민주당 살릴 묘책은 …

    박원순에게 진 다음날 대표직 던진 손학규민주당 살릴 묘책은 … 유료

    10·26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 민주당 후보를 내는 데 실패한 손학규(얼굴) 대표가 4일 승부수를 던졌다. 당 대표직에서 물러나겠다는, '버림의 정치'가 위기상황에서 뽑아든 손 대표의 카드였다. 손 대표는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야권 통합경선에서 박영선 의원이 박원순 후보에게 패배한 데 대해 정치적·도의적 책임을 지고 물러나는 것이 국민과 당원에 대한 도리”...
  • [말말말] 손학규 민주당 대표, 양승태 대법원장 후보자 임명동의안 투표에 참여하면서. 유료

    우리는 솔로몬 왕 앞에서 친자식을 내주며 친자식을 살리려 한 어머니의 마음이 되고자 한다. - 손학규 민주당 대표, 양승태 대법원장 후보자 임명동의안 투표에 참여하면서.
  • 몸 낮춘 손학규 “민주당 승리 아니다”

    몸 낮춘 손학규민주당 승리 아니다” 유료

    민주당 손학규(사진) 대표는 26일 오전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면서 “이번 주민투표는 민주당의 승리가 아니라 서울시민의 승리”라며 “더욱 겸손하고 낮은 자세로 국민의 명령을 받들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아직도 많은 국민들이 민주당의 복지정책에 대해 염려하고 있다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더욱 면밀하고 구체적으로 실천과제들을 검토해 나가는 데 한시도 고삐를 늦...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