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미상발사체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2 / 15건

  • 김정은, 조의문 보낸 다음날 발사체 2발 쐈다

    김정은, 조의문 보낸 다음날 발사체 2발 쐈다 유료

    북한이 31일 평안남도 순천 일대에서 미상발사체 2발을 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올해 들어 12번째 발사이며, 지난 2일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인 북극성-3형 발사 이후 29일 만이다. 합참에 따르면 이날 북한의 발사체는 오후 4시35분과 38분 날아올라 북한을 가로질렀다. 고도 90㎞를 찍고 370㎞를 비행한 뒤 동해로 떨어졌다. 합참은 발사체 ...
  • 김정은, 조의문 보낸 다음날 발사체 2발 쐈다

    김정은, 조의문 보낸 다음날 발사체 2발 쐈다 유료

    북한이 31일 평안남도 순천 일대에서 미상발사체 2발을 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올해 들어 12번째 발사이며, 지난 2일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인 북극성-3형 발사 이후 29일 만이다. 합참에 따르면 이날 북한의 발사체는 오후 4시35분과 38분 날아올라 북한을 가로질렀다. 고도 90㎞를 찍고 370㎞를 비행한 뒤 동해로 떨어졌다. 합참은 발사체 ...
  • 최선희 “미국 만날 용의” 7시간 뒤 발사체 도발

    최선희 “미국 만날 용의” 7시간 뒤 발사체 도발 유료

    북한이 미국과의 대화를 제안한 지 7시간 만인 10일 오전 발사체를 쐈다. '주한미군 전략적 재검토 가능'까지 언급하며 대화를 촉구한 미국에 손을 내밀면서, 위력 과시로 북·미 협상을 ...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오전 6시53분과 오전 7시12분 평안남도 개천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미상발사체를 각각 한 차례씩 모두 두 발을 발사했다. 최대 비행거리는 약 330㎞로 탐지됐다. ...
  • 최선희 “미국 만날 용의” 7시간 뒤 발사체 도발

    최선희 “미국 만날 용의” 7시간 뒤 발사체 도발 유료

    북한이 미국과의 대화를 제안한 지 7시간 만인 10일 오전 발사체를 쐈다. '주한미군 전략적 재검토 가능'까지 언급하며 대화를 촉구한 미국에 손을 내밀면서, 위력 과시로 북·미 협상을 ...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오전 6시53분과 오전 7시12분 평안남도 개천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미상발사체를 각각 한 차례씩 모두 두 발을 발사했다. 최대 비행거리는 약 330㎞로 탐지됐다. ...
  • [최훈 칼럼] 스스로 누군지를 분명히 해야 휘둘리지 않는다

    [최훈 칼럼] 스스로 누군지를 분명히 해야 휘둘리지 않는다 유료

    ... 된 '평화경제'를 그 방법으로 강조한 다음날 북한의 응답은 올 8번째 미사일이다. 볼턴 미 국가안보보좌관은 “안보리 제재 결의 위반행위”라고 규정한다. 우린? 미사일을 미사일이라 못 부르니, '미상발사체' 가 반복된다. 광복절 경축사에선 '북한의 몇 차례 우려스러운 행동'으로만 표현됐다. '휘둘리지 않는 국가'는 영토·국민·주권의 위협을 단호히 저지한다. 최근의 북한 미사일은 최대 ...
  • 문 대통령 손 내미니 북, 악담·미사일 도발…정부 “도 넘는 무례” 유료

    ... 경축사에서 북한을 향해 손을 내민 지 하루 만인 16일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쏘아올렸다. 또 남북대화 주무 부처인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 대변인 명의의 담화를 통해 ... 오늘 오전 8시1분쯤과 오전 8시16분쯤 북한이 강원도 통천 북방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한 미상의 단거리 발사체 두 발을 포착했다”며 “이들 발사체의 고도는 약 30㎞, 비행 거리는 약 230㎞, ...
  • 문 대통령 손 내미니 북, 악담·미사일 도발…정부 “도 넘는 무례” 유료

    ... 경축사에서 북한을 향해 손을 내민 지 하루 만인 16일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쏘아올렸다. 또 남북대화 주무 부처인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 대변인 명의의 담화를 통해 ... 오늘 오전 8시1분쯤과 오전 8시16분쯤 북한이 강원도 통천 북방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한 미상의 단거리 발사체 두 발을 포착했다”며 “이들 발사체의 고도는 약 30㎞, 비행 거리는 약 230㎞, ...
  • [사설] 이런 개각으로 난국 돌파가 되겠는가 유료

    ... 사건·사고'의 대명사다. 잇단 사고에 '책임을 느낀다'는 장관의 재발방지 다짐은 늘 빈말로 끝났다. 허점이 누적되는 국방·안보 분야도 교체가 시급하긴 마찬가지다. 북한의 탄도미사일 도발에도 '미상 발사체'로 탄도미사일 규정을 주저하면서 원점, 사거리, 탄착점을 놓고 우왕좌왕하는 게 지금 우리 군의 모습이다. 김정은은 '과녁에 놓이는 일을 자초하는 세력들에겐 털어버릴 수 없는 고민거리로 ...
  • [사설] 이런 개각으로 난국 돌파가 되겠는가 유료

    ... 사건·사고'의 대명사다. 잇단 사고에 '책임을 느낀다'는 장관의 재발방지 다짐은 늘 빈말로 끝났다. 허점이 누적되는 국방·안보 분야도 교체가 시급하긴 마찬가지다. 북한의 탄도미사일 도발에도 '미상 발사체'로 탄도미사일 규정을 주저하면서 원점, 사거리, 탄착점을 놓고 우왕좌왕하는 게 지금 우리 군의 모습이다. 김정은은 '과녁에 놓이는 일을 자초하는 세력들에겐 털어버릴 수 없는 고민거리로 ...
  • [최상연의 시시각각] 다신 지지 않을 방안이 있기는 한가

    [최상연의 시시각각] 다신 지지 않을 방안이 있기는 한가 유료

    ... 사실이다. 그럼에도 한국전쟁은 물론, 지난 수십 년 간의 북한 테러와 무력 도발엔 사죄를 받거나 요구한 사실이 없다. 천안함 폭침과 연평 해전은 오래 전 일도 아니다. 북한의 계속되는 '미상 발사체' 군사 도발엔 꿀 먹은 벙어리더니 대통령은 대일 경제전쟁 해법으로 남북 경제협력을 내놨다. 핵심 지지층은 정부 수립을 이끈 초대 대통령과 한강의 기적을 일군 대통령을 친일파·미국 꼭두각시로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