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문주현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7건

  • 아미에겐 서울 곳곳이 BTS 테마파크

    아미에겐 서울 곳곳이 BTS 테마파크 유료

    ... 가득한 테마파크로 탈바꿈시킬 것이다.” 지난 8월 사업설명회에서 밝힌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사업부 윤석준 대표의 말이 현실이 됐다. 26~27, 29일 사흘간 서울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열린 ... 것으로 보인다. 지난 6월 방탄소년단 5기 팬미팅의 경제적 효과를 연구한 고려대 경영대 편주현 교수는 “팬미팅 관람객 중 10% 정도가 외국인이어서 상당한 간접 효과를 유발했는데 이번 콘서트는 ...
  • “윤수일 아파트, 트와이스 TT … 이젠 알앤비로 즐겨봐요”

    “윤수일 아파트, 트와이스 TT … 이젠 알앤비로 즐겨봐요” 유료

    ... 표현하기에는 분명 한계가 있기 때문이다. 한데 한국에서 나고 자라 슈퍼프릭레코드를 꾸린 진보(한주현·35)는 꾸준히 K알앤비를 이야기한다. “K팝을 좋아하고, K힙합을 찾아 듣는 국내외 팬들이 ... 친구였다”고 한다. 너무 근본없이 섞는 것이 아닌가 하는 고민에 빠졌을 때 그게 한국의 비빔밥 화요, K팝의 매력이라고 힘을 실어줬다는 것이다. “K팝의 위상이 높아졌지만 막상 한국 하면 ...
  • “찌질한 직장인, 보석으로 변하는 모습 기대하세요”

    “찌질한 직장인, 보석으로 변하는 모습 기대하세요” 유료

    '욱씨남정기'의 대본을 쓴 주현 작가(오른쪽)는 8년의 직장 생활을 경험했다. 극중에서 대기업에도 당당히 맞서는 마녀 같은 직장상사 옥다정(왼쪽)의 등장은 '갑'에 쩔쩔매며 매사 '을'로 ... 뒤흔드는 '영웅'같은 캐릭터다. “직장 다니면서 일방적인 악역은 보지 못했어요. 다만 구조적인 제의 빈틈을 누군가의 희생으로 메우곤 하는데, 그게 어떨 때는 잔인하게 느껴졌어요. 다들 힘을 ...
  • [중앙신인문학상] 평론 부문 당선작

    [중앙신인문학상] 평론 부 당선작 유료

    [일러스트=박용석] 학이 세상을 바꿀 수 있다는 희망은 자괴감이 섞였으나마 1980년대에나 가질 수 있었다. 맞설 명시적 적은 사라지고 심지어는 소비 사회에서 길러진 자신의 욕망이 ... ● 이한나 : 병든(-ia) 앨리스 떨어뜨리기-황정은의 소설 ● 조춘희 : 세미콜론(;)의 서정 혹은 서사-김언론 ● 주현령 : 침묵의 시선, 맹목의 소리-이준규 시의 중성적인 것
  • '서울책방'에 1억원 쾌척 문주현 회장, “문화를 이해 못하는 기업은 도태”

    '서울책방'에 1억원 쾌척 문주현 회장, “화를 이해 못하는 기업은 도태” 유료

    문주현 MDM·한국자산신탁 회장이 자신의 인생을 담은 병풍을 배경으로 서울책방 재개관과 함께 감사의 표시로 서울책방에서 받은 세계 하나뿐인 `땡큐북`을 소개하고 있다. 지난 19일 ... 1억원을 기부한 덕분이다. 지난 2012년 관악구청 1층에 마련된 '용꿈꾸는 작은 도서관'도 회장의 기부를 통해 태어나 지역 도서관의 성공 모델이 되고 있다. 전남 장흥이 고향인 회장은 ...
  • K-클래식의 진화 … 한국 목소리 유럽 사로잡다

    K-클래식의 진화 … 한국 목소리 유럽 사로잡다 유료

    ... K팝 현상에 눌렸던 K 클래시컬 뮤직의 도약이 눈길을 받고 있다. 유럽과 북미 대륙에 한국 화의 정수를 자랑하고 있다. 양과 질에서 서구음악의 본바닥을 내달리며 갑오년 한국인의 긍지를 ... 곽유정 본 베토벤 오케스트라/제1바이올린 박근아 뤼벡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제1바이올린 강주현 브레머하펜 극장 오케스트라/ 제1바이올린 김형하 뮌스터 심포니 오케스트라/ 제2바이올린 김남정 ...
  • '소리없는' 아우성~ 음반시장 추락

    '소리없는' 아우성~ 음반시장 추락 유료

    ... 이어 3월 11일 발매된 조성모 음반은 정확한 집계가 어렵지만, 시중에 풀린 것은 30만장 가량이고 실제로 판매된 것은 이보다 적은 것으로 추정된다. 조성모 소속사인 시소드 커뮤니케이션 주현철 이사는 "이전 같으면 지금쯤 40만~50만장 팔렸을 것"이라며 "요즘 50만장이 과거의 1백50만장 기록과 맞먹는다는 얘기가 정말 실감된다"고 말했다. 김건모 측은 "앞으로 최선을 다해 70만~80만장까지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