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마카오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3건

  • 서울, 외국인 살기 좋은 곳 9위 유료

    아시아에서 외국인들이 가장 살기 좋은 도시는 싱가포르이며 서울은 9위를 차지했다고 홍콩 명보가 22일 보도했다.아시아 38개 도시를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싱가포르는 영어가 잘 통하고 잘 갖춰진 교통망과 낮은 범죄율 등으로 1위에 올랐다. 2위 도쿄는 지진, 3위 홍콩은 대기 오염이 단점으로 꼽혔다. 4위부터는 마카오.쿠알라룸푸르.스리랑카 등이 올랐다.
  • 음식 천국 홍콩에 '대장금 요리' 열풍

    음식 천국 홍콩에 '대장금 요리' 열풍 유료

    ... 등이 한류의 간판스타였다. 요즘엔 이영애-지진희 커플이 뒤를 이었다. 이영애의 상대 역인 지진희는 '스나이사서우(師殺手)'란 별명까지 얻었다. 얼굴이 잘생겨 '사모님 킬러'라는 뜻이다. 마카오 과기대학의 황즈롄(黃枝連)교수는 "대장금은 중화권에서 친숙한 젓가락 문화와 중의학(中醫學), 불교 등에다 ▶효도 ▶궁중 암투의 요소까지 갖춰 중국인의 가슴을 파고들었다"고 말했다. 홍콩=이양수 ...
  • 45억 딴 도박꾼 사기 도박 혐의로 체포 유료

    유명한 홍콩 도박꾼이 최근 문을 연 샌즈 마카오 카지노에서 나흘간 3000만 홍콩달러(약 45억원)를 땄다가 사기 도박 혐의로 경찰에 끌려갔다. 홍콩 언론들은 21일 이 사나이가 카드 도박의 일종인 바카라로 거액의 판돈을 거머쥐었으나 카지노 회사의 신고로 경찰에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황(黃)씨 성의 이 도박꾼은 사기 도박으로 악명이 높아 지난 수년간 마카오의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