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도리뱅뱅이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2 / 11건

  • [#여행어디]여행의 묘미, '휴게소'

    [#여행어디]여행의 묘미, '휴게소' 유료

    ... 휴게소 자체로 여행지가 되는 곳들도 있다. 식사하고 차 마시고 여기저기 둘러보면 한 시간이 훌쩍 지나는 곳들이다. 한국관광공사가 콕 찍은 특색있는 휴게소들을 소개한다. 경관 보며 먹는 도리뱅뱅이 '금강휴게소' 1971년 문을 연 금강휴게소는 지금도 우리나라 고속도로를 대표하는 휴게소지만, 2004년까지만 해도 서울과 경상도를 오가는 고속버스 상당수가 이곳에 정차해 무척 혼잡했다. ...
  • [땅이야기 맛이야기] 충남(4) 그리운 고향의 맛을 담은 어죽, 금산관광농원

    [땅이야기 맛이야기] 충남(4) 그리운 고향의 맛을 담은 어죽, 금산관광농원 유료

    ... 구수한 맛이 일품이다. 뒷맛도 담백하고 깔끔하다는 것이 특징이다. 또, 자극 없이 부드러워 소화에도 도움을 준다. 다른 곳에 비해 인삼이 푸짐하게 들어가 가족 영양식으로도 충분하다. 도리뱅뱅이는 또 하나의 별미 인삼어죽은 나오는데 시간이 꽤 걸리기 때문에 도리뱅뱅이나 민물새우튀김, 인삼튀김 등 다른 메뉴도 함께 주문하길 추천한다. 먼저 도리뱅뱅이는 화려한 비주얼에 반하고, ...
  • [땅이야기 맛이야기] 충남(4) 그리운 고향의 맛을 담은 어죽, 금산관광농원

    [땅이야기 맛이야기] 충남(4) 그리운 고향의 맛을 담은 어죽, 금산관광농원 유료

    ... 구수한 맛이 일품이다. 뒷맛도 담백하고 깔끔하다는 것이 특징이다. 또, 자극 없이 부드러워 소화에도 도움을 준다. 다른 곳에 비해 인삼이 푸짐하게 들어가 가족 영양식으로도 충분하다. 도리뱅뱅이는 또 하나의 별미 인삼어죽은 나오는데 시간이 꽤 걸리기 때문에 도리뱅뱅이나 민물새우튀김, 인삼튀김 등 다른 메뉴도 함께 주문하길 추천한다. 먼저 도리뱅뱅이는 화려한 비주얼에 반하고, ...
  • 반딧불이 반짝반짝, 가재 바글바글 … 관광객 북적북적

    반딧불이 반짝반짝, 가재 바글바글 … 관광객 북적북적 유료

    ... 5년 전 50가구 131명에 불과했던 마을에 지금은 82가구 181명이 산다. 안터마을은 이제 조용하기만 한 마을이 아니었다. 반딧불이와 주민과 관광객이 어우러져 북적였다. 포도 따고 도리뱅뱅이 먹고 안터마을에서는 8월까지 포도 따기 체험을 할 수 있다. 아로니아베리로 만든 음료와 쿠키를 맛볼 수 있는 마을 어귀의 카페 안터마을의 명물은 반딧불이다. 5월 하순에서 6월 중순 ...
  • 반딧불이 반짝반짝, 가재 바글바글 … 관광객 북적북적

    반딧불이 반짝반짝, 가재 바글바글 … 관광객 북적북적 유료

    ... 5년 전 50가구 131명에 불과했던 마을에 지금은 82가구 181명이 산다. 안터마을은 이제 조용하기만 한 마을이 아니었다. 반딧불이와 주민과 관광객이 어우러져 북적였다. 포도 따고 도리뱅뱅이 먹고 안터마을에서는 8월까지 포도 따기 체험을 할 수 있다. 아로니아베리로 만든 음료와 쿠키를 맛볼 수 있는 마을 어귀의 카페 안터마을의 명물은 반딧불이다. 5월 하순에서 6월 중순 ...
  • 낙동강 민물고기 누치 예전엔 이렇게 잡았죠

    낙동강 민물고기 누치 예전엔 이렇게 잡았죠 유료

    ... 행사장에는 대형 가마솥을 걸고 갓 잡은 누치로 매운탕을 끓여낸다. 지금은 사라진 장마철 우의 도롱이(전통 비옷)와 삿갓·다래끼 등 전통 우장과 어로 도구도 선보인다. 이 밖에 안동 잉어찜과 추어탕, 모래무지 조림, 꺽지 도리뱅뱅이 등 강촌마을 토속음식도 등장한다. 풍물난장에서는 사흘동안 밤낮으로 안동한우와 가마솥닭백숙, 안동간고등어 숯불구이 난장이 펼쳐진다.
  • [브리핑] MB, 4대 강 인근 여름 휴가지 추천 유료

    ... 인터넷·라디오연설을 통해 “올해 여름휴가 때엔 국내 여행을 많이 했으면 좋겠다”며 4대 강 인근의 명승지를 추천했다. 임진강의 임진마을과 율곡리 화석정, 동강의 한반도 마을, 금강의 옥천 도리뱅뱅이마을과 진안 원촌마을, 낙동강의 영주 무섬마을과 함양 개평마을, 섬진강의 임실 구담마을과 무안 하늘백련마을, 여수 백도·신안 가거도 등이다. 이 대통령은 “우리 국민의 연평균 여행일수는 7일인데, ...
  • [새 충청시대] 담백한 먹을거리도 가득

    [새 충청시대] 담백한 먹을거리도 가득 유료

    ... 했다. 입맛을 돋우는 먹을거리는 관광의 즐거움을 더해준다. 내륙지방인 충북은 예부터 산나물과 민물고기로 만든 음식이 발달했다. 기름지지 않고 담백한 것이 특징이다. 민물고기를 튀겨 만든 도리뱅뱅이 ◆매운탕과 어죽=허기진 기운을 북돋우는 데는 쏘가리 매운탕이 최고다. 살이 돼지고기처럼 맛있어 '수돈(水豚)'으로도 불린다. 단양의 쏘가리 매운탕은 육쪽 마늘을 다져 넣은 양념으로 비린 맛을 ...
  • 속리산도 식후경 … 충북의 먹을거리 8선 유료

    ... 고기 맛이 난다. 진천 화랑밥상 진천쌀로 만든 밥에 청국장과 김치·젓갈 등 10여 종의 밑반찬이 푸짐하게 나온다. 진천군이 충청대학산학협력단과 공동 연구해 개발했다. 청원 도리뱅뱅이 청원 도리뱅뱅이 대청호에서 나오는 참붕어·피라미·쉬리·참마자 등 다양한 민물고기로 만든다. 기름기를 쪽 빼고 마늘·생강·청양고추 등 갖은 양념을 발라 매콤하게 먹는다.
  • 향토물품시장 개설 유료

    청주시는 체전 개막전날인 14일부터 21일까지 매일10시간(오전10시∼오후8시) 무심천변에서 향토물품 시장을 개설. 이곳에서는 충북명물인 표고버섯을 비롯, 고추·마늘·토종꿀 등 각시·군의특산품을 시가보다 싸게 판매하고 있으며 향토음식점에서는 진천 산오리구이·음성용봉탕·옥천 도리뱅뱅이 등의 토속별미를 만끽할 수 있어 인기.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