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녹내장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2 / 13건

  • 안압 정상이면 괜찮다? … 방심하다간 시력 잃는다

    안압 정상이면 괜찮다? … 방심하다간 시력 잃는다 유료

    김안과병원 녹내장센터 황영훈 교수가 세극등현미경 검사를 통해 환자의 녹내장 여부를 진단하고 있다. [사진 김안과병원] '조기 발견은 최고의 치료다.' 문제는 조기 발견을 어렵게 만드는 요소가 있다는 사실이다. 우선 뚜렷한 증상이 없다. 그러다 보니 부지불식간에 병은 말기로 진행된다. 안과 질환 중에 '녹내장'이 그렇다. 이렇다 할 증상이 없다 보니 정기적으로 ...
  • [건강한 가족] 독자 개발한 한방 약물·약침 난치성 눈 질환 치료에 효과

    [건강한 가족] 독자 개발한 한방 약물·약침 난치성 눈 질환 치료에 효과 유료

    ... 배경이다. 질환에 대한 개념과 접근 방식을 달리한 덕분이다. 그래서 난치성 질환 치료에 대한 실마리가 한의학에서 풀리기도 한다. 눈 질환도 그중 하나다. 빛과소리하성한의원 하미경 원장은 녹내장·황반변성 등 난치성 눈 질환 치료를 집중 연구했다. 기존 한의학적 치료에 독자적으로 개발한 치료법을 더했다. 26여년간의 연구 노하우는 치료 효과로 드러난다. 빛과소리하성한의원 하미경 ...
  • [건강한 가족] 치매·황반변성·혈관 질환 막는 노년 건강의 필수 '종합 영양소'

    [건강한 가족] 치매·황반변성·혈관 질환 막는 노년 건강의 필수 '종합 영양소' 유료

    ... 확인했다. 미국 캘리포니아주립대의 연구에서는 오메가3가 알츠하이머 치매의 원인 물질인 '베타 아밀로이드'가 뇌에 쌓이는 것을 막는 것으로 밝혀졌다. 황반변성 예방에도 도움이 된다. 황반변성은 녹내장·백내장과 함께 3대 실명 원인으로 꼽힌다. 눈의 안쪽 망막 중심부 신경조직인 황반이 노화나 유전적 요인, 염증 등으로 변성돼 시력에 손상을 입는 질환이다. 심할 경우 시력을 완전히 잃기도 ...
  • 대도시 청소년 근시 40년 새 4배, 스마트폰 대신 공을 주자

    대도시 청소년 근시 40년 새 4배, 스마트폰 대신 공을 주자 유료

    국내 중고교생의 80%가 근시다. 불편만 하다면 참으면 된다. 하지만 근시는 망막박리·녹내장·실명 등 심각한 질병을 유발한다. 라식수술은 안경의 대체법이지 근본 치료법이나 예방법은 아니다. 왜 국내 근시가 지난 40년간 400%나 증가했을까. 최근 연구는 근시를 막는 간단하고도 근본적인 방법을 알려준다. 햇볕 노출 줄고 근거리 시야는 늘어나지난해 미국안과협회 ...
  • [건강한 당신] 필수 영양소 '루테인'으로 눈 건강 지키세요

    [건강한 당신] 필수 영양소 '루테인'으로 눈 건강 지키세요 유료

    ... 때문이다. 그러다 보니 눈은 피로를 가장 많이 느끼고 노화가 빠르게 시작되는 기관이다. 한번 악화하면 다시는 회복되지 않는다. 스마트폰과 미세먼지는 눈 건강을 위협하는 주범이다. 백내장이나 녹내장 환자가 늘고, 이른 나이에 노안이 오는 사례가 많은 것은 이 같은 이유 때문이다. 눈 건강을 위한 필수영양소가 있다. 루테인이다. 시력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는 황반에 집중 분포돼 있다. ...
  • [건강한 당신] 잦은 소변 탓 밤에 화장실 가다 백내장으로 시야 어두워 '꽈당'

    [건강한 당신] 잦은 소변 탓 밤에 화장실 가다 백내장으로 시야 어두워 '꽈당' 유료

    ... 온누리스마일안과 김부기 원장은 “백내장은 60대에서 74%, 80대는 98%가 발생할 정도로 노인이 되면 피할 수 없는 질환이다. 시야가 뿌옇고, 바닥에 있는 사물이 잘 안보여 넘어진다”고 말했다. 녹내장은 안압이 올라가 시신경을 망가뜨리면서 시야를 좁힌다. 60세 이상에서는 6개월마다 눈 정기검사를 받아 녹내장이나 백내장 등 안과질환을 조기 치료해야 한다. 또 노인이 있는 가정에선 물건을 바닥에 ...
  • [건강한 당신] 잦은 소변 탓 밤에 화장실 가다 백내장으로 시야 어두워 '꽈당'

    [건강한 당신] 잦은 소변 탓 밤에 화장실 가다 백내장으로 시야 어두워 '꽈당' 유료

    ... 온누리스마일안과 김부기 원장은 “백내장은 60대에서 74%, 80대는 98%가 발생할 정도로 노인이 되면 피할 수 없는 질환이다. 시야가 뿌옇고, 바닥에 있는 사물이 잘 안보여 넘어진다”고 말했다. 녹내장은 안압이 올라가 시신경을 망가뜨리면서 시야를 좁힌다. 60세 이상에서는 6개월마다 눈 정기검사를 받아 녹내장이나 백내장 등 안과질환을 조기 치료해야 한다. 또 노인이 있는 가정에선 물건을 바닥에 ...
  • [건강한 당신] 필수 영양소 '루테인'으로 눈 건강 지키세요

    [건강한 당신] 필수 영양소 '루테인'으로 눈 건강 지키세요 유료

    ... 때문이다. 그러다 보니 눈은 피로를 가장 많이 느끼고 노화가 빠르게 시작되는 기관이다. 한번 악화하면 다시는 회복되지 않는다. 스마트폰과 미세먼지는 눈 건강을 위협하는 주범이다. 백내장이나 녹내장 환자가 늘고, 이른 나이에 노안이 오는 사례가 많은 것은 이 같은 이유 때문이다. 눈 건강을 위한 필수영양소가 있다. 루테인이다. 시력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는 황반에 집중 분포돼 있다. ...
  • [헬스Bell 알짜정보] 눈 건강 지키는 복합영양제 할인 이벤트

    [헬스Bell 알짜정보] 눈 건강 지키는 복합영양제 할인 이벤트 유료

    눈은 초기 관리가 중요하다. 떨어진 시력을 방치하면 황반변성·녹내장·백내장 등으로 이어질 수 있다. 눈 건강을 지키려면 충분한 휴식과 함께 눈에 필요한 영양소를 섭취해야 한다. 특히 눈의 중심 시력을 담당하는 망막과 황반을 구성하는 루테인을 챙겨 먹는 것이 좋다. 황반색소 밀도가 낮아지면 중심 시야가 사라져 시력의 질이 떨어진다. 루테인은 주로 시금치·브로콜리·케일 ...
  • [병원리포트] 시력 감퇴 방치하면 치매 위험률 크게 높아져 유료

    ... 이를 제대로 처리하지 못할 경우 우울증이나 이상행동이 유발돼 치매가 더 빨리 찾아올 수 있다. 노안은 자연스러운 현상이다. 하지만 무턱대고 안경을 맞추는 것은 금물이다. 노안을 방치했다간 녹내장이나 백내장·황반변성과 같은 안질환으로 발전해 시력 감퇴나 심할 경우 실명까지 일으킬 수 있다. 강북삼성병원 안과 배정훈 교수는 “시력을 유지하기 위해 운동·식생활습관을 조절하는 노력을 해야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다음페이지 없음